전체뉴스 41-50 / 5,6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민준 데뷔골' 울산, 2연승 행진…'생존왕' 인천도 첫 승리

    울산, 광주에 1-0 진땀승…인천은 대구에 2-1 승리 '21살 루키 공격수' 김민준이 프로축구 K리그1 첫 선발 경기에서 데뷔골을 터트리며 울산 현대의 홍명보 감독에게 개막 2연승을 선물했다. 울산은 6일 광주전용구장에서 열린 광주FC와 하나원큐 K리그1 2021 2라운드 원정에서 1-0으로 이겼다. 홍명보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개막전에서 5-0 대승을 거둔 울산은 2연승으로 '우승 후보'의 면모를 과시했다. 반면 개막전에서 수원 삼성에 ...

    한국경제 | 2021.03.06 18:27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차범근과 亞 역대 TOP3 (英 매체)

    ... 1912년 15세의 나이로 바르사에서 데뷔했다. 그는 의사가 되기 위해 31세에 은퇴했다”고 적었다. 상위권엔 한국, 일본 선수들이 대거 포함됐다. 박지성, 혼다 케이스케(일본), 나카타 히데토시(일본), 김주성, 홍명보, 나카무라 슌스케(일본), 카가와 신지(일본)가 톱 10에 들었다. 11위부턴 20위까진 알리 다에이, 메디 마다비키아(이상 이란), 사미 알자베르(사우디아라비아), 자바드 네쿠남(이란), 유니스 마흐무드(이라크), 가마모토 구니시게(일본), ...

    한국경제 | 2021.03.05 06:41 | 김희웅

  • thumbnail
    울산 K리그1 개막전 최다 득점 이끈 김인성, 1라운드 MVP

    ... 이동준, 원두재까지 울산 선수가 휩쓸었다. 공격수로는 송민규(포항)와 김건희(수원)가 이름을 올렸고, 수비수 부문엔 강상우, 신광훈(이상 포항), 민상기(수원), 김기희(울산)가 뽑혔다. 골키퍼 자리는 조현우(울산)가 차지했다. 홍명보 감독의 K리그 사령탑 데뷔전에서 '5골 폭풍'을 몰아친 울산은 베스트 팀으로 선정됐고, 베스트 매치도 울산-강원전에 돌아갔다. 한편 K리그2 1라운드 MVP는 서울 이랜드의 장윤호가 가져갔다. 장윤호는 지난달 28일 부산 아이파크와의 ...

    한국경제 | 2021.03.03 14:20 | YONHAP

  • thumbnail
    홍명보·김상식·이민성, K리그 사령탑 데뷔전서 '활짝'

    팀 바꾼 박진섭·김호영, 유일한 외국인 페레즈는 '쓴맛' 프로축구 K리그 2021시즌이 지난달 27일 개막해 1라운드를 마친 가운데 큰 기대를 안고 새롭게 출발한 사령탑들의 희비도 엇갈렸다. 먼저 K리그 사령탑 데뷔전을 치른 홍명보 울산 현대 감독과 김상식 전북 현대 감독은 나란히 승리를 지휘하면서 올해도 '현대가(家)'의 치열한 우승 경쟁을 예고했다. 특히 홍 감독의 데뷔전은 너무나도 강렬했다. 자신도 "예상치 못한 결과"고 털어놨을 정도다. ...

    한국경제 | 2021.03.02 10:34 | YONHAP

  • thumbnail
    울산, 홍명보 감독 K리그 데뷔전서 5골 폭풍…강원 완파(종합)

    ... '잔류 선언'과 함께 결승골…김인성 멀티골 울산, 역대 K리그1 개막 경기 한 팀 '최다 득점·최다 득실차' 승리 성남은 제주와 '남기일 더비'에서 0-0 무승부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우승팀 울산 현대가 홍명보 감독의 K리그 데뷔전에서 강원 FC를 완파하며 힘차게 2021시즌을 시작했다. 울산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1라운드 홈 경기에서 전반 27분 윤빛가람의 결승 골을 시작으로 김기희, ...

    한국경제 | 2021.03.01 18:25 | YONHAP

  • thumbnail
    울산 유니폼 입은 이동준, 리그 첫 경기부터 '에이스 예감'

    상대 퇴장 유도에 쐐기골 활약…"홍명보 감독님이 자신있게 하라고 했다" 프로축구 부산 아이파크와 올림픽 대표팀에서 '에이스'로 활약하다 울산 현대 유니폼을 입은 측면 공격수 이동준(24)이 국가대표급 선수들이 즐비한 새 팀에서도 리그 첫 경기부터 강렬한 존재감을 내뿜었다. 이동준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 FC와의 K리그1 1라운드 홈 경기에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 후반 11분 팀의 세 번째 골을 터뜨린 것을 포함해 그라운드를 ...

    한국경제 | 2021.03.01 17:27 | YONHAP

  • thumbnail
    홍명보 울산 감독 "K리그 데뷔전 5-0 대승, 예상치 못한 결과"

    봄비에 젖어가며 '열정 지도'…"팬들도 비 맞고 계시니 당연히 그래야죠" 사령탑으로 처음 나선 K리그 경기에서 대승을 거둔 울산 현대의 홍명보 감독은 기대 이상의 결과로 평가했다. 홍 감독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 FC와의 2021 K리그1 1라운드 홈 경기를 마치고 기자회견에서 "예상치 못한 결과다. 이렇게 많은 득점으로 이길 줄 몰랐다"면서 "선수들이 영리하게 플레이했다"고 흡족해했다. 홍 감독이 지휘한 울산은 이날 전반 ...

    한국경제 | 2021.03.01 16:57 | YONHAP

  • thumbnail
    울산, 홍명보 감독 K리그 데뷔전서 5골 폭풍…강원 완파

    중국 이적설 돌았던 윤빛가람 '잔류 선언'과 함께 결승골…김인성 멀티골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우승팀 울산 현대가 홍명보 감독의 K리그 데뷔전에서 강원 FC를 완파하며 힘차게 2021시즌을 시작했다. 울산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1라운드 홈 경기에서 전반 27분 윤빛가람의 결승 골을 시작으로 김기희, 이동준, 김인성(2골)이 릴레이골을 터뜨려 5-0으로 완승했다. 지난 시즌 ...

    한국경제 | 2021.03.01 15:52 | YONHAP

  • thumbnail
    'K리그 데뷔' 홍명보 울산 감독 "제 인생에서 의미 있는 경기"

    김지현, 친정팀 강원 상대 최전방 출격…"잔류 결정" 윤빛가람도 선발 프로축구 울산 현대 지휘봉을 잡고 K리그1 데뷔전에 나서는 홍명보 감독은 "제 인생에서 의미 있는 경기"라며 선전을 다짐했다. 홍 감독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리는 강원 FC와의 2021 K리그1 1라운드 홈 경기를 앞두고 취재진을 만나 "개인적으로 K리그에 데뷔하게 돼 기대와 설렘이 있다"면서 "완벽하진 않지만, 준비한 내에서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줬으면 한다"는 소감을 ...

    한국경제 | 2021.03.01 13:57 | YONHAP

  • thumbnail
    아프리카티비(TV), 국내 프로 축구 '2021 시즌 K리그, FA컵' 생중계

    ... 생중계한다고 밝혔다. K리그1은 2월 27일(토) 전북현대와 FC서울의 경기를 시작으로, K리그2는 경남FC와 FC안양의 개막전으로 10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올 시즌 K리그에는 그 어느 때보다 이목이 쏠리고 있다. 지도자로 돌아온 홍명보 울산현대 감독을 비롯해 이영표 강원FC 대표이사, 박지성 전북현대 어드바이저 등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들이 K리그 무대에 입성해 치열한 순위 경쟁과 K리그 흥행몰이가 예상되기 때문이다. 또한, 아프리카TV는 K리그1, ...

    한국경제 | 2021.02.26 08:10 | WISEPR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