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5,6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홍명보호 울산, 알두하일에 1-3 패배…클럽월드컵 6위로 마무리

    ... 2012년에 역시 2패로 6위에 머물렀던 울산의 대회 첫 승 꿈은 이번에도 이뤄지지 못했다. 울산은 6위 상금으로 100만달러(약 11억원)를 받는다. 알두하일전에 앞서 "승리로 유종의 미를 거두기 위해 공격적으로 나가겠다"고 밝혔던 홍명보 울산 감독은 오스트리아 국가대표 공격수 루카스 힌터제어를 4-2-3-1 포메이션의 원톱으로 선발 출전시켰다. 설영우, 윤빛가람, 이동준을 2선에 세우고 김성준과 원두재를 중원에 배치했다. 제이슨 데이비슨, 데이브 불투이스, 김기희, ...

    한국경제 | 2021.02.08 01:56 | YONHAP

  • thumbnail
    클럽월드컵 5·6위전 앞둔 울산 홍명보호 "승리로 유종의 미"

    아시아 프로축구 챔피언 울산 현대를 이끌고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에 참가한 홍명보 감독이 '유종의 미'를 다짐했다. 울산은 8일 오전 0시(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알두하일 SC(카타르)와 2020 FIFA 클럽 월드컵 5·6위 결정전을 치른다. 지난해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팀 자격으로 이 대회에 출전한 울산은 4일 열린 북중미의 강호 티그레스 UANL(멕시코)과 첫 경기에서 1-2로 역전패해 ...

    한국경제 | 2021.02.07 07:59 | YONHAP

  • thumbnail
    울산, 티그레스에 석패… “강팀 상대로 선수들 100% 발휘했다”

    ... 울렸다. 1-2로 뒤진 울산은 동점 골을 위해 바삐 움직였다. 후반 13분 불투이스가 하프라인 위에서 길게 찔러 준 패스를 윤빛가람이 가슴 트래핑 후 바이시클 킥으로 골망을 갈랐다. 그러나 오프사이드 반칙으로 골이 취소됐다. 홍명보 감독은 후반 21분 김인성 대신 김성준, 후반 28분 김지현 대신 루카스 힌터제어를 투입하며 동점 골을 노렸다. 하지만 울산은 이렇다 할 기회를 만들지 못했고, 경기를 그대로 마쳤다. 데뷔전에서 패배한 홍명보 감독은 아쉬움도 ...

    한국경제 | 2021.02.05 10:02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울산 감독 데뷔 홍명보 "우리 선수들, 강팀 상대로 100% 발휘"

    FIFA 클럽 월드컵 첫 경기서 멕시코 강호 티그레스에 1-2 역전패 '아시아 프로축구 챔피언' 울산 현대의 사령탑 데뷔 무대에서 아쉽게 패한 홍명보(52) 감독이 강팀을 상대로 잘 싸웠다고 자평했다. 울산은 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 첫 경기에서 티그레스 UANL(멕시코)에 1-2로 졌다. 전반 24분 김기희의 헤딩 선제골로 앞서 나갔으나 이후 프랑스 ...

    한국경제 | 2021.02.05 02:05 | YONHAP

  • thumbnail
    홍명보의 울산, 클럽월드컵 첫 경기서 티그레스에 1-2 역전패

    김기희 헤딩 선제골 이후 2골 허용…알 두하일-알 아흘리 패자와 8일 5위 결정전 '아시아 챔피언' 울산 현대가 8년 만에 밟은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 첫 경기이자 홍명보 감독의 데뷔전에서 아쉬운 역전패를 당했다. 울산은 4일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티그레스 UANL(멕시코)와의 2020 FIFA 클럽 월드컵 2라운드에서 전반 24분 김기희의 선제골 이후 두 골을 연이어 내줘 1-2로 졌다. 2020 ...

    한국경제 | 2021.02.05 01:10 | YONHAP

  • thumbnail
    '클럽월드컵 준비 끝' 홍명보 "몸값 높다고 이기는 거 아냐"

    '아시아 챔피언' 울산 현대를 이끌고 2020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에 나서는 홍명보(52) 감독이 한국 축구의 좋은 모습으로 세계적 클럽들과 맞서겠다고 출사표를 냈다.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팀 자격으로 클럽 월드컵에 출전하는 울산은 4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북중미카리브해축구연맹(CONCACAF) 챔피언스리그 우승팀 티그레스 UANL(멕시코)과 대회 ...

    한국경제 | 2021.02.03 22:28 | YONHAP

  • thumbnail
    '아시아 대표' 강조한 울산 홍명보 감독…FIFA도 새 도전 조명

    ACL 챔피언 울산, 4일 멕시코 티그레스와 FIFA 클럽 월드컵 첫판 홍명보 감독, K리그 사령탑으로 데뷔전 국제축구연맹(FIFA)이 아시아 프로축구 챔피언 울산 현대의 지휘봉을 잡고 새로운 출발선에 선 홍명보(52) 감독을 조명했다. FIFA는 2020 FIFA 클럽 월드컵 첫 경기를 앞두고 홍명보 감독과 인터뷰한 내용을 3일(한국시간) 홈페이지에 실었다.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우승팀 자격으로 클럽 월드컵에 ...

    한국경제 | 2021.02.03 15:36 | YONHAP

  • thumbnail
    홍명보호 울산의 당찬 도전…클럽월드컵 '호랑이 더비' 승리할까

    ... 챔피언' 알 아흘리(이집트), '유럽 챔피언' 바이에른 뮌헨(독일), '개최국 클럽' 알두하일(카타르) 등 6개 클럽이 참가한다. 이번 대회에 나서는 울산은 지난해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지휘했던 김도훈 감독과 작별한 뒤 홍명보 감독을 새로운 사령탑으로 영입하며 변신을 꾀했다. 약 3년 반 만에 현장에 복귀한 홍명보 감독은 클럽 월드컵 무대를 통해 울산 사령탑 데뷔전을 치러야 하는 부담이 크다. 여기에 울산은 지난해 12월 19일 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

    한국경제 | 2021.02.02 09:40 | YONHAP

  • thumbnail
    '극장골' 팔메이라스, 21년 만에 남미 클럽 챔피언으로 '우뚝'

    ... 얻는다. 역대 3번째로 브라질 팀끼리 대결한 결승전에서 산투스를 꺾은 팔메이라스는 1999년 대회 우승 이후 무려 21년 만에 통산 2번째로 왕좌를 되찾으며, 2020 FIFA 클럽월드컵 4강 직행권도 확보했다. 이에 따라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울산 현대가 오는 4일 오후 11시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북중미카리브해축구연맹(CONCACAF) 챔피언스리그 우승팀 티그레스 UANL(멕시코)을 꺾으면 팔메이라스와 8일 오전 3시 ...

    한국경제 | 2021.01.31 09:35 | YONHAP

  • thumbnail
    '홍명보호' 울산, 카타르 도착…"K리그1 준비의 최고 기회"

    ... 스타디움과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펼쳐지게 됐다. 울산은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해 '아시아 챔피언' 자격으로 클럽 월드컵에 나섰다, 특히 울산은 지난해 AFC 챔피언스리그를 마친 뒤 지휘봉을 홍명보 감독에게 맡기면서 새로운 도전을 펼치게 됐다. 울산은 2월 4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릴 북중미카리브해축구연맹(CONCACAF) 챔피언스리그 우승팀 티그레스 UANL(멕시코)과 ...

    한국경제 | 2021.01.30 15: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