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3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4년 노 전 대통령 탄핵 땐 아수라장…이번엔 '질서있는 투표'로 결판낼까

    ... 다가왔다. 세간의 시선이 이제 국회 본회의장으로 온통 쏠린 가운데 가장 가까운 사례인 노무현 전 대통령 탄핵안 표결 당시가 새삼 회자되고 있다. 노 대통령 탄핵안은 2004년 3월 9일 오후 3시 49분 유용태·홍사덕 등 159인이 발의했고, 3시간도 지나지 않은 오후 6시 27분 본회의에 보고됐다. 여당인 열린우리당은 절대적 수적 열세에도 탄핵안 표결 저지에 총력을 기울였다. 72시간을 버텨 탄핵안 자동폐기를 노린다는 전략 아래 본회의장 ...

    연합뉴스 | 2016.12.08 16:44

  • 탄핵안 발의 '초읽기'…"새누리 찬성 40명 넘는 것으로 파악"

    ... 노 대통령 탄핵안은 당시 야당인 한나라당과 새천년민주당 의원을 중심으로 157명이 발의했다. 원내 사안인 만큼 대표 발의자는 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와 국민의당 박지원 원내대표가 맡을 것으로 예상된다. 2004년에도 한나라당 홍사덕 원내총무와 민주당 유용태 원내대표가 대표 발의했다. 본회의 표결에 앞서 이뤄지는 제안설명은 당시 민주당 조순형 대표가 했다. 이번에는 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할 것으로 보인다. 새누리당 비주류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탄핵안 ...

    연합뉴스 | 2016.11.24 11:38

  • thumbnail
    민화협 '창립 18주년 후원의 날' 행사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대표상임의장 홍사덕·사진, 후원회장 박성택)는 8일 오후 5시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에서 ‘민화협 창립 18주년 기념 후원의 날’ 행사를 연다. 이날 행사에는 정세균 국회의장을 비롯해 여·야 정당대표, 홍용표 통일부 장관, 인명진 경실련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상임공동대표 등이 참석해 축사할 예정이다.

    한국경제 | 2016.11.06 18:25

  • thumbnail
    민화협 해외협의회 전체회의 개최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대표상임의장 홍사덕·사진)는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제주상공회의소와 제주 오션스위츠호텔에서 ‘한반도 평화와 통일준비’를 의제로 ‘2016 민화협 해외협의회 전체회의’를 연다. 홍사덕 대표상임의장, 김덕룡 고문, 설훈 상임의장, 원희룡 제주지사 등 민화협 의장단과 해외협의회 임원 등 100여명이 참가한다. 원 지사가 ‘생존전략으로서의 통일과 세계평화의 섬 제주의 ...

    한국경제 | 2016.10.12 18:00

  • thumbnail
    이재현 CJ 회장, 광복절 특별사면 포함…김승연·최재원은?

    ... 제외됐던 구본상 전 LIG넥스원 부회장이 수혜를 입을지도 주목된다. 이날 회의에선 정치인 사면은 비중 있게 논의되지 않아 극히 제한적으로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 나온다. 여권에선 이명박 전 대통령의 친형인 이상득 전 의원과 홍사덕 전 의원, 야권에선 이광재 전 강원도지사와 정봉주 전 의원 등이 거론돼 왔다. 박근혜 대통령은 이날 위원회가 의결한 특별사면 대상자 명단을 검토해 12일 임시 국무회의에서 확정·공포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

    한국경제 | 2016.08.10 09:26

  • '패키지 처방' 내놓은 박 대통령…국민통합·TK 민심잡기

    ... 않겠는가"라고 말했다. 현재 사면·복권 대상에 포함될 가능성이 있는 기업인으로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과 이재현 CJ그룹 회장,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 구본상 전 LIG넥스원 부회장 등이, 정치인 중에선 홍사덕 전 의원, 이광재 전 강원도지사, 정봉주 전 의원 등이 거론된다. 이와 함께 박 대통령은 김해 신공항 결정 이후 대구·경북(TK) 지역을 향한 메시지도 던졌다. "대구공항은 군(軍)과 민간 공항을 통합 이전함으로써 ...

    연합뉴스 | 2016.07.11 12:16

  • thumbnail
    정세균 신임 국회의장은 누구…당 대표 3번 지낸 '부드러운 리더십'

    ... 10·28 재보궐선거를 승리로 이끈 바 있다. 그는 고향인 전북 진안·무주·장수·임실에서 15~18대 내리 4선을 한 뒤 19대 총선에서 서울 종로로 지역구를 옮겨 새누리당 친박 핵심 홍사덕 전 의원을 누르고 당선됐다. 그는 온건한 리더십을 통해 여러 차례 당과 정부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임시의장을 포함해 열린우리당 의장 두 번, 통합민주당 대표 한 번 등 총 세 번의 당 대표를 지냈다. 20대 4·13총선에서 ...

    한국경제 | 2016.06.09 15:12

  • thumbnail
    뒷방 NO!…정치판 뒤흔드는 '신486 세대'

    ...)은 젊은 축에 속한다. 유흥수 주일 대사(79), 심대평 지방자치발전위원회 위원장(75), 현명관 한국마사회 회장(75), 김경재 한국자유총연맹 회장(74), 김인호 한국무역협회 회장(74), 한광옥 국민대통합위원회 위원장(74), 홍사덕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상임의장(73) 등도 신486세대로 꼽힌다. 현 정부 들어 유영익 전 국사편찬위원회 위원장(80),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77), 현경대 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77), 남재준 전 국정원장(72) ...

    한국경제 | 2016.06.01 18:51 | 홍영식

  • 與 도입 가닥 '단일성 집단지도체제'란…12년만에 회귀

    ... 최고위원으로 선임하는 현행 순수집단지도체제와 큰 차이가 있다. 그러나 당시 당 대표 1인 체제였긴 했어도 실제로는 대표의 권한이 그리 강하지는 않았다는 게 당 관계자들의 설명이다. 당 관계자는 "당시엔 원내총무(당시 홍사덕)의 권한을 강화하고 당 대표의 오른팔인 사무총장의 권한을 약화시키는 한편, 대표의 공천권에도 제한을 두는 등의 여러 가지 견제 장치를 뒀기 때문에 대표의 권한이 '이회창 총재 단일체제'보다는 약했던 게 사실"이라고 ...

    연합뉴스 | 2016.05.25 13:12

  • thumbnail
    [구태회 LS전선 명예회장 빈소 표정] LG사장단·한국JC 회장단 조문

    ... 조의를 표했다.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 최창근 고려아연 회장, 허승조 GS리테일 부회장, 최현만 미래에셋 수석부회장 등도 조문했다. 안대희 전 대법관과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나경원 새누리당 국회의원, 홍사덕 전 의원도 빈소를 찾아 유족에게 위로를 전했다. 구태회 명예회장은 고 최무 여사와의 사이에 구자홍 LS니꼬동제련 회장, 구자엽 LS전선 회장, 구자철 예스코 회장 등 4남2녀를 뒀다. 유족은 사흘째 빈소를 지키며 조문객을 맞았다. ...

    한국경제 | 2016.05.09 17:59 | 정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