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가 남긴 세 가지

    ... 윤-수향-호진 등 많은 이들이 슬픔을 감추지 못했다. 그로부터 1년 뒤 양선, 윤, 수향, 호진은 각자의 자리를 지키며 한 마음으로 성열을 기다리고 있었다. 윤은 왕의 자리에 올라 국정을 살폈고, 수향은 자신의 분신과 같은 화양각을 지켰다. 호진은 성열을 대신해 ‘김행수’ 노릇을 하며, 성열의 귀환을 기다렸다. 무엇보다 성열의 정인인 양선은 음석골에서 아이들에게 글을 가르치며 성열을 기다리고 있었고, 오랜 기다림 끝에 성열과 재회했다. ...

    텐아시아 | 2015.09.11 07:44 | 김하진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심창민과 극적 결의… 이수혁과 결전 위해 지하궁 입성

    ... 백성들을 위한 것입니까”라고 물었다. 이어 “이를 위해 왕의 자리까지 내려놓으실 수 있겠습니까”라고 몰아붙였고, 윤은 “목숨까지도 내어놓을 준비가 돼 있다”고 말하며 성열의 검은 도포를 내밀었다. 윤과 손을 잡기로 결심한 성열은 화양각에서 양선이 스스로 귀를 찾아갔다는 사실을 알고, 윤과 함께 지하궁을 찾았다. 귀와 마주한 윤과 성열의 모습은 결전을 암시하며 큰 긴장감을 불러 일으켰다. '밤을 걷는 선비'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은지영 ...

    텐아시아 | 2015.08.28 10:03 | 은지영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심창민과 극적 결의…'귀 물리치나'

    ... 흡혈했습니다. 양선이의 친모까지도 말입니다. 양선을 바친다고 해서 귀를 죽일 수는 없다는 말입니다. 그런데 이를 모르는 양선이는 지금 궁녀를 자처해 귀 앞에 서려 하고 있습니다”라고 고백했다. 이 말에 윤은 “궁녀들은 영상의 지시로 화양각에 모여 있네. 허나, 이는 자네를 노린 함정일 지도 모르는데”라고 말했고, 성열은 “상관 없습니다”라며 오직 귀와 양선이 만나지 못하게, 양선이 귀에게 흡혈되지 않도록 구하려는 마음을 보여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 시각, 양선은 ...

    bntnews | 2015.08.28 09:27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밤을 걷는 선비', 이 몸이 죽고 죽어 일백 번 고쳐 죽어

    ... 오후 10시 다섯줄요약 주상(심창민)은 귀의 꼭두각시 같은 어전회의 후 '사람을 죽이는 비책은 없다'는 결론을 내리고 아무도 희생시키지 않겠다고 중전(김소은)에게 다짐한다. 주상은 김성열(이준기)을 만나 검은 도포를 돌려주고 화양각으로 공녀들을 구하러 보낸다. 마침 백종사(한정수)도 아이들을 구하러 왔다가 합세한다. 귀는 흡혈귀가 된 손자 노학영(여의주)을 통해 좌상(김명곤)마저 손아귀에 넣으려 한다. 제물이 될 것을 결심한 양선(이유비)은 주변의 만류에도 수향(장희진)과 ...

    텐아시아 | 2015.08.28 07:01 | 김하진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카리스마 가득한 도포 자태…'이글이글'

    ... 김성열(이준기)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김성열은 검은 도포를 입고 복면으로 얼굴을 가려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숨긴 채 주위를 경계하며 조심스레 어딘가로 잠입해 긴장감을 자아낸다. 이는 군관들이 출입을 통제하고 있는 화양각에 잠입한 성열의 모습으로, 날카롭게 빛나는 그의 눈빛이 눈길을 끈다. 또한 화양각을 지키던 군관이 성열의 목에 검을 겨눈 것이 포착돼 긴장감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리며 보는 이들의 숨을 죽이게 한다. 뿐만 아니라 성열은 군관의 ...

    bntnews | 2015.08.27 21:31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화양각 잠입 "또 무슨일?"…올블랙 카리스마 폭발

    ... 스틸을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성열은 검은 도포를 입고 복면으로 얼굴을 가려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숨긴 채 주위를 경계하며 조심스레 어딘가로 잠입해 긴장감을 자아낸다. 이는 군관들이 출입을 통제하고 있는 ‘화양각’에 잠입한 성열의 모습으로, 날카롭게 빛나는 그의 눈빛이 눈길을 끈다. 또한 화양각을 지키던 군관이 성열의 목에 검을 겨눈 것이 포착돼 긴장감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리며 보는 이들의 숨을 죽이게 한다. 뿐만 아니라 성열은 ...

    한국경제 | 2015.08.27 13:35 | 이상미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준기, 검은 도포 입고 화양각 잠입 '강렬한 카리스마'

    ... 뿜어내는 김성열(이준기)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성열은 검은 도포를 입고 복면으로 얼굴을 가려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숨긴 채 주위를 경계하며 조심스레 어딘가로 잠입해 긴장감을 자아낸다. 이는 군관들이 출입을 통제하고 있는 화양각에 잠입한 성열의 모습으로 날카롭게 빛나는 그의 눈빛이 눈길을 끈다. 또한 화양각을 지키던 군관이 성열의 목에 검을 겨눈 것이 포착돼 긴장감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린다. 성열은 군관의 검 앞에서도 미세한 흔들림조차 없는 눈빛으로 상대를 ...

    텐아시아 | 2015.08.27 13:16 | 은지영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유비, 눈물의 공녀 자청 "제가 선택한 일입니다"

    ... 희생만으로 모든 일이 해결되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게 돼 긴장감이 고조됐다. 호진이 백종사를 통해 양선이 친모도 귀에 물려 죽었다는 사실을 알게 됐고, 귀가 모계의 피를 흡혈하고도 살아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것이다. 그 와중에 양선은 화양각에서 공녀로 갈 채비를 하고 있었다. 양선의 얼굴에 분을 칠해주던 수향은 “귀가 사람인 여인과 정을 통해 아이를 낳았는데.. 그 후손이 하필.. 네 팔자도 기구하기 짝이 없구나. 허나 어쩌겠느냐. 타고난 핏줄이 그러한 것을”이라며 함께 가슴 ...

    텐아시아 | 2015.08.27 11:28 | 오세림

  •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 귀 악행 10종

    ...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은 뜨겁다. ‘귀’가 악랄해질수록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자아내는 이야기가 전개되기 때문. 특히 지난 13-14회에서 귀가 윤의 절친한 벗인 노학영(여의주 분)을 흡혈귀로 만든 후 화양각에 보내 눈을 뗄 수 없는 스토리를 만들었고, 이어 성열의 검은 도포의 비밀까지 알아채 점점 더 흥미진진한 성열과 귀의 대결이 펼쳐질 것을 기대케 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8.25 02:06 | 한예진

  •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 악행 10종 세트

    ... 그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은 뜨겁다. ‘귀’가 악랄해질수록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자아내는 이야기가 전개되기 때문. 특히 지난 13-14회에서 귀가 윤의 절친한 벗인 노학영(여의주 분)을 흡혈귀로 만든 후 화양각에 보내 눈을 뗄 수 없는 스토리를 만들었고, 이어 성열의 검은 도포의 비밀까지 알아채 점점 더 흥미진진한 성열과 귀의 대결이 펼쳐질 것을 기대케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귀의 악랄하고 비열한 행동이 펼쳐지면서 귀만이 가지고 있는 ...

    한국경제 | 2015.08.24 15:24 | 한예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