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 섹시 뱀파이어 악행 10종 세트 공개

    ... 일삼고 있는데, 그럴수록 그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은 뜨겁다. '귀'가 악랄해질수록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자아내는 이야기가 전개되기 때문이다. 특히 지난 13-14회에서 귀가 윤의 절친한 벗인 노학영(여의주)을 흡혈귀로 만든 후 화양각에 보내 눈을 뗄 수 없는 스토리를 만들었고, 이어 성열의 검은 도포의 비밀까지 알아채 점점 더 흥미진진한 성열과 귀의 대결이 펼쳐질 것을 기대케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귀의 악랄하고 비열한 행동이 펼쳐지면서 귀만이 가지고 있는 ...

    텐아시아 | 2015.08.24 13:30 | 오세림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밤을 걷는 선비', 너를 바치고 이어가야 하는 삶

    ... 수많은 사람을 죽이고 결국 수호귀 김성열의 손에 다시 죽음을 당한다. 그 충성심과 강직함은 천하의 조롱거리가 되고, 스스로 제물이 됐으나 아무도 구하지 못한 모양새다. 성열은 흡혈귀가 돼 날뛰는 학영을 물리치고 양선을 가까스로 화양각에서 구한다. 정신을 잃었다 깨어난 양선은, 어린 시절 성열이 아버지를 죽이던 날의 기억이 다 떠올라 오히려 신열을 앓는다. 충격 속에서 자신을 바로 보지 못하고 괴로워하는 양선을 두고, 성열은 떠나보내는 게 도리라는 결심을 굳힌다. ...

    텐아시아 | 2015.08.21 08:14 | 윤준필

  • thumbnail
    [TV입장정리] '밤선비' 이수혁-장희진, 달콤살벌한 비주얼 케미

    ...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극본 장현주, 연출 이성준)에서는 김성열의 든든한 오른팔이었던 수향이 귀의 지하궁에 가둬진 이후의 모습이 그려졌다. 귀는 수향이 김성열의 곁에서 자신을 없앨 비책을 세웠던 자라는 사실을 모르고 그저 화양각의 기생으로 알고 있던 터. 수향 또한 조선을 지배하는 귀의 모습에 다리 힘이 풀릴 정도로 두려움을 느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수향은 귀에게 “흡혈귀라는 것이 두렵기도 하고 궁금하기도 하다. 하늘 아래 살아 숨쉬는 존재 중 가장 ...

    bntnews | 2015.08.21 07:06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 장희진에 "네가 그러지 않았느냐, 음미하며 즐기라고"

    ... 살려서 보내주시겠다는 말씀입니까?”라 되물었다. 귀는 “네가 그러지 않았느냐, 천천히. 음미하며 즐기라고”라 답했고, 무언가를 생각하던 수향은 “어차피 술 따르며 웃음을 팔던 일에 지쳐가던 차였습니다. 화양각이 어찌 됐든 이미 상관 없는 일. 어른 곁에서 잠시 더 머물고 싶습니다”라 말했다. 그때 수향은 귀가 들고 있던 옷자락을 발견했고, 귀는 “이게 무엇인지 알고 있느냐”며, “그 자, 김성열의 ...

    텐아시아 | 2015.08.20 22:26 | 정은선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13회, 휘몰아친 폭풍전개 '흥미진진'

    ... 우러러 부끄럽지도 않더냐 말이다!”라고 맹렬히 비난했고, 귀는 “날 죽여라”라는 학영을 물어 숨지게 해 윤을 비통하게 만들었다. 귀의 비열함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바로 학영을 흡혈귀로 만들어 수호귀 김성열(이준기)이 자주 출몰하는 화양각으로 보내 버린 것이다. 결국 관에서 나온 학영은 무참한 살생을 저질렀고, 조양선(이유비)를 공격하려는 순간 성열이 나타나 그를 막아서는 것으로 13회가 마무리 돼 어떤 전개가 펼쳐질 지 궁금증을 높였다. 이 같은 명장면들은 이순재, ...

    텐아시아 | 2015.08.20 11:08 | 오세림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심창민-이순재-여의주, 임팩트 甲 3총사 등극

    ... 우러러 부끄럽지도 않더냐 말이다!”라고 맹렬히 비난했고, 귀는 “날 죽여라”라는 학영을 물어 숨지게 해 윤을 비통하게 만들었다. 귀의 비열함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바로 학영을 흡혈귀로 만들어 수호귀 김성열(이준기)이 자주 출몰하는 화양각으로 보내 버린 것. 결국 관에서 나온 학영은 무참한 살생을 저질렀고, 조양선(이유비)에게 공격하려는 순간 성열이 나타나 그를 막아서는 것으로 13회가 마무리 돼 어떤 전개가 펼쳐질 지 궁금증을 높였다. 특히 이 같은 명장면들은 ...

    bntnews | 2015.08.20 09:31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밤을 걷는 선비' 얼마나 더 죽어야 악몽이 끝날까

    ... '모계의 비책'을 밤까지 기다리다 끝내 세손(심창민)이 서진-양선(이유비)을 데려오지 못하자 귀와 맞서다 자진하고 만다. 수향(장희진)도 귀의 지하궁에 끌려간다. 노학영(여의주)은 세손 대신 귀의 제물이 되는데, 흡혈귀로 변해 화양각의 사람들을 다 죽이고 만다. 양선은 세손빈 혜령(김소은)으로부터 김성열(이준기)이 흡혈귀임을 듣게 된다. 리뷰 수향은 정신을 잃었다 깨어나 보니 귀의 지하궁이다. 수향이 꾼 악몽 속에서 수향과 성열의 인연이 밝혀진다. 흡혈귀가 ...

    텐아시아 | 2015.08.20 07:30 | 정시우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흡혈귀 없앨 마지막 비책은? 이유비 '반전'

    ... '정현세자비망록'을 찾게 됐고, 세 가지 비책 중 하나인 '왕재의 의지'를 확인하기 위해 윤을 만났지만 윤은 그를 믿지 못했다. 더군다나 현조는 흡혈귀인 성열을 믿지 못한 채 자신만의 방식으로 귀사냥을 나서겠다고 선포했다. 그래서 윤은 화양각으로 오라고 했던 성열의 말을 듣지 않았고, 결국 성열이 윤 앞에 나타나고야 말았다. 자신이 귀에게 물려 자식을 물려고 하는 서정도를 없앴다는 사실을 밝힌 성열은 윤에게 “아직도 저를 못 믿으시겠습니까? 저도 그저 귀와 같은 흡혈귀로만 ...

    텐아시아 | 2015.08.14 07:56 | 윤준필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밤을 걷는 선비', 끝내고 싶은 이 저주의 밤들

    ... 최혜령(김소은)이 자신을 대신해 화살을 맞은 일을 계기로 세손은 국혼을 서두른다. 성열은 현조(이순재)를 알현하고 정현세자 비망록을 바치나, 그가 풀지 못한 '모계'의 비밀은 현조가 나중에 푼다. 귀(이수혁)는 인간의 복장을 하고 화양각을 찾는다. 현조와 백인호, 성열이 함께 도모한 '사냥의 날'은 세손의 국혼일 밤이다. 그리고 조양선(이유비)은 '모계'의 마지막 비책이었다. 리뷰 세손과 혜령의 국혼은 겉으로는 귀의 강요에 의한 것으로 보이지만, 사실 혜령은 면밀하게 ...

    텐아시아 | 2015.08.14 07:39 | 윤준필

  • thumbnail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 장희진과 일촉즉발 대면…'긴장감 UP'

    [연예팀]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이 화양각 장희진을 만났다. 8월13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극본 장현주, 연출 이성준)에서는 귀(이수혁)가 김성열(이준기)이 자주 들르는 화양각에 있는 수향(장희진)을 만나는 모습을 보였다. 귀를 마주한 수향은 깜짝 놀란 표정을 지었으나 “너무 아름다워 잠시 미혹 당했다”라고 해명한 뒤 감정을 추스르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술상이 차려지고 시간을 보내던 귀는 김성열의 초상화를 수향에게 ...

    한국경제 | 2015.08.14 0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