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733,6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은혜, 문민정부 이후 최장수 교육장관…대입 공정성 회복 과제

    ... 대학의 정시 비율을 40%로 늘리겠다고 발표했다. 일부 교육단체는 유 부총리가 그간 학생의 적성을 강조하고 고교 서열화를 해체한다며 고교 학점제, 자율형사립고(자사고) 등의 일반고 전환을 추진하면서 성적으로 줄을 세우는 정시를 확대한 것은 아이러니라고 비판한다.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불가피한 측면이 있으나 학사 운영 변경 과정에서의 소통 문제나 공공 원격수업 플랫폼 등의 잦은 오류가 아쉽다는 현장의 목소리도 있다. ◇ 역대 최장수 교육부 장관 되나…개각이 ...

    한국경제 | 2021.04.11 06:21 | YONHAP

  • thumbnail
    18년간 정체된 재활용부과금 현실화한다…재활용기준비용 재산정

    ... 이상을 '재활용 부과금'으로 부과하게 된다. 이 두 가지는 목적이 달라 비용의 산정에 있어 단가 차이가 발생할 수 있다. 재활용부과금의 산출기준이 되는 품목별 재활용기준비용은 2003년 제도 시행 후 물가 변동, 대상 품목 확대 등 외적 요인에도 재산정되지 않았다. 이에 재활용분담금 단가가 높아 재활용부과금보다 높게 책정되면 생산자가 재활용 노력을 하지 않게 되고, 재활용분담금 단가가 낮으면 조합으로부터 재활용 지원금을 받는 사업자의 사업 여건이 악화하는 ...

    한국경제 | 2021.04.11 06:15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고성능 N 라인업 늘린다…하반기 코나 N·아반떼 N 출시

    ... 부분변경 모델 출시 '운전의 재미' 고성능 N 모델 출시 3년반 만에 4만여 대 판매 현대차가 올해 상반기 유럽 등 해외 지역에 i20 N을, 하반기 국내와 북미·유럽에 코나 N과 아반떼 N을 출시하는 등 고성능 모델 라인업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 11일 현대차에 따르면 현대차는 올해 고성능 브랜드 N 라인업에 3개 차종을 추가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현대차의 고성능 N 라인업은 기존의 i30 N(i30 패스트백 N 포함)과 벨로스터 N 등 2개 모델에서 ...

    한국경제 | 2021.04.11 06:11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 D-100] ⑤ 日, 막대한 적자 감수하며 개최 강행

    ... 확진자는 2천명대까지 늘었다. 따라서 일본 정부는 앞으로 한 달 동안의 코로나19 방역에 사활을 걸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외출 자제와 음식점 영업시간 단축 등을 골자로 한 중점조치 적용 지역을 지금보다 확대할 공산이 크다. 한편,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올림픽 참가를 포기하는 국가가 추가로 나오지 않게 하는데 신경을 곤두세우고 있다. 조직위는 북한의 도쿄올림픽 불참 결정 소식이 전해진 지난 6일 논평을 통해 "각국·지역의 ...

    한국경제 | 2021.04.11 06:01 | YONHAP

  • thumbnail
    8%대 가계부채 증가율 내년에 4%대로…대출규제 단계적 강화

    ... 세웠다. 급격히 늘어난 가계부채가 경제에 부담으로 작용하지 않도록 장기적 시계 아래 관리하겠다는 얘기다. 11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하락세를 보인 가계부채 증가율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거치며 확대됐다. 가계부채 증가율은 2016년 11.6%, 2017년 8.1%, 2018년 5.9%, 2019년 4.1%로 꾸준히 낮아졌다. 작년에는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가계부채 증가세가 확대돼 8%대까지 치솟았다. 이에 금융당국은 ...

    한국경제 | 2021.04.11 05:31 | YONHAP

  • thumbnail
    부동산 정책 재검토…대출규제 우선, 결국은 세금으로

    ... = "미시적 수정·보완 가능" 11일 정부 당국과 더불어민주당에 따르면 4·7 재·보궐 선거 이후 정부의 기존 부동산 정책에 대한 물밑 재검토 작업이 서서히 시작되고 있다. 정부 관계자는 "부동산 시장을 안정시키고 주택공급을 확대하겠다는 기존 부동산 정책의 큰 틀은 유지하겠지만 그렇다고 기존 정책을 하나도 바꾸지 않겠다는 의미는 아니다"면서 "선거를 전후해 제기된 다양한 의견을 꼼꼼하게 검토해보는 절차를 거칠 것"이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관계자도 "금융·세제 ...

    한국경제 | 2021.04.11 05:31 | YONHAP

  • thumbnail
    백악관 초대장 받은 삼성전자, '20조원' 미국 투자 속도 내나

    ... 빨라질 듯"…중국 반응은 부담 재계 관계자들은 백악관이 12일 화상회의에서 자국 내 완성차 업체를 상대로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 실태를 파악하고, 반도체 기업에는 차량용 반도체 생산 증대와 동시에 미국 내 반도체 생산시설 투자 확대를 강력하게 요구할 것으로 보고 있다. 미국 오스틴 공장에서 차량용 반도체를 거의 생산하지 않는 삼성전자가 미국의 요구에 차량용 반도체 생산을 늘려야 하는 부담을 떠안을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삼성전자에 대한 미국 내 투자 ...

    한국경제 | 2021.04.11 05:00 | YONHAP

  • thumbnail
    미 의회에 포괄적 한반도 평화선언 결의안 발의된다

    ... 비핵화'(CVID)와 제재 일변도의 대북 정책은 결코 성공하지 못했다"며 "CVID 원칙에 매몰돼 외교적으로 아무런 진척을 이루지 못하고 대북 제재만 강화됐다"고 지적했다. 그는 "지나친 경제 제재는 북한을 생존을 위한 쥐구멍으로 몰아붙이고 오히려 북한이 제3국으로 핵무기를 수출하는 상황을 야기할 것"이라며 "북한이 핵무기 생산 능력을 확대하는 것을 막고, 북한의 핵무기 증산을 동결하고 관리하는 것을 목표로 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1 02:16 | YONHAP

  • thumbnail
    당권주자 홍영표 "최고위원 전당대회서 뽑자"…우원식도 가세(종합)

    ... 밝혔다. 그러면서 "비록 조속한 지도부 선출이 어려운 당을 수습하는 데 중요하지만, 당원 의사를 통해 선출해야 한다는 대원칙보다 앞설 순 없다"고 강조했다. 우 의원은 중앙위를 통한 지도부 선출에 대해 "자칫 지속적인 당원 참여 확대라는 민주당의 정당 혁신 기조에 반할 수 있다. 새 지도부의 중요한 의사결정의 정당성을 훼손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또다른 당권주자인 송영길 의원은 최고위원 선출방식에 대한 구체적 입장을 아직 표명하지 않았다. 앞서 민주당은 궐석이 ...

    한국경제 | 2021.04.10 19:44 | YONHAP

  • thumbnail
    백신 1차접종 3만3천404명↑ 총 114만8천60명…인구대비 2.21%(종합)

    ...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백신 초도 물량으로 접종을 진행하고 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은 지난 2월 26일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자 및 종사자를 시작으로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종사자로 대상이 확대됐고 지난달 23일부터는 요양병원·시설의 만 65세 이상에 대한 접종도 시작됐다. 화이자 백신은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에게 배정돼 2월 27일 접종이 시작됐고, 지난달 20일부터는 2차 접종이 진행 중이다. 또 이달 1일부터는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4.10 14: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