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6,7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외화부채 가파른 증가…1분기 167억弗↑

    ... 그 영향으로 5년 만기 외국환평형기금채권의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은 지난 28일 27bp(1bp=0.01%포인트)로 3월 평균(43bp)에 비해 16포인트 하락했다. 하지만 미·중 분쟁이 격화되는 등 환율이 치솟고 글로벌 금융시장 신용경색이 재차 불거질 경우 금융회사와 기업이 단기외채 상환에 재차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는 비관적 시나리오도 배제할 수 없다. 김정식 연세대 경제학부 명예교수는 “코로나19 위기가 재확산되면 기업 ...

    한국경제 | 2020.05.31 17:42 | 김익환

  • thumbnail
    '코로나 해방', 베트남의 자신감 [인사이드 베트남]

    ... 대출증가율을 억제했던 정책 기조를 깨고 시중은행을 통한 유동성 확대를 적극 장려하고 있다. 베트남 중앙은행은 이달 중순 근로자 급여 목적에 한해 16조동 규모의 무이자 대출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베트남 정부가 수년 간 외환, 환율, 금융 시장 안정에 주력한 덕분에 아세안 내 다른 국가들과 달리 돈을 풀만한 여력이 있다는 얘기다. 베트남 역시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피해 권역에서 자유롭기는 힘들 것이다. GDP의 약 6%이상 기여하는 관광 산업의 붕괴는 ...

    한국경제 | 2020.05.31 09:17 | 박동휘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국민연금, 코로나 충격에 1분기 수익율 -6%

    ... 위해 기준금리 인하, 유동성 공급을 위한 환매조건부채권(RP) 매입 등 양적완화에 나서면서 금리 하락에 따라 채권 수익률이 오른 것으로 분석된다. 대체투자 수익률은 4.24%를 기록했다. 이는 이자·배당수익 및 원달러 환율 상승에 따른 외화환산 이익만을 측정한 것으로 최종 수익률은 연도말 기준 공정가치 평가를 통해 결정될 전망이다. 국민연금은 올해 1분기 기금 운용 수익률이 마이너스로 돌아선 이유를 코로나19 확산으로 전 세계 금융시장이 유례없는 ...

    마켓인사이트 | 2020.05.29 19:11

  • 하루만에 끝난 기준금리 인하 약발

    ... 가능성이 희박해졌다는 인식이 시장에 퍼졌기 때문이다. 3차 추가경정예산에 따른 국채 물량이 조만간 시장에 대거 풀릴 것이라는 우려도 국채 금리를 밀어올리는 역할을 했다. 외환시장은 정반대 모습을 보였다. 원·달러 환율은 한은 기준금리 인하 영향과 미·중 충돌 우려가 겹치며 전날 상승세(원화가치 하락세)를 보였지만 이날은 1원10전 하락한 1238원50전에 마감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외환시장 변동성이 ...

    한국경제 | 2020.05.29 17:59 | 김익환

  • 트럼프 "中 마음에 안 든다"…중국 "홍콩 제재 땐 美 손해"

    ... 708억달러(약 87조6000억원)에 달한다고 보도했다. 미국의 보복 조치가 뒤따를 경우 미 은행들도 직접적인 타격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 중국은 미국이 보란 듯이 위안화 가치를 또다시 평가절하했다. 인민은행은 이날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환율을 전날보다 0.05% 올린 달러당 7.1316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환율은 미·중 갈등이 격화하면서 지난 25~26일 이틀 연속 금융위기 때인 2008년 2월 28일 이후 가장 높은 수준으로 치솟았는데 또다시 최고치(위안화 ...

    한국경제 | 2020.05.29 17:54 | 강동균/주용석

  • 홍콩 특별지위 박탈되면 한국 수출 타격 불가피

    ... 통해 “홍콩에서 외국계 자본의 대거 이탈이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미국이 홍콩의 특별국 지위를 없애면 세계 수출 기업들이 최대 25%의 추가 관세를 부담해야 하기 때문이다. 홍콩은 그동안 낮은 법인세와 안정된 환율제도 등의 이점으로 중계무역 기지로 활용돼왔다. 한국의 4위 수출 대상국이기도 하다. 홍콩으로 수출하는 한국 제품 가운데 114%(하역료·보관비용 등을 포함한 금액 기준)가 제3국으로 재수출되고, 이 가운데 98%가 ...

    한국경제 | 2020.05.29 17:53 | 박상용

  • thumbnail
    바닥까지 간 자들의 '기대비용'에 목숨값은 없다 [시네마노믹스]

    ... 속에서는 한국이 디폴트에 빠지기 전부터 원화가치가 폭락한다. 국가 신용도가 내려가면서 외국 자본이 이미 썰물처럼 빠져나갔을 터다. 외국 자본이 위험자산인 원화를 팔고 나가면서 원화가치는 바닥을 모르고 추락한다. 원·달러 환율이 폭등(원화가치 폭락)하자 은행은 환전을 금지한다. 상점들은 원화 대신 달러를 받는다. 준석이 감옥에 가기 전 금은방을 털어 숨겨놨던 돈도 휴지 조각이 됐다. 범죄도 이득과 비용 따져보는 합리적 결정 상황을 파악한 준석은 감옥 안에서 ...

    한국경제 | 2020.05.29 17:39 | 노유정

  • thumbnail
    빚더미 PIGS…다시 불거진 '유로존 붕괴' 위기

    ... △프랑스(98.1%) △스페인(95.5%) 등의 순이다. ECB는 그리스 정부 부채가 올해 200%, 이탈리아는 160%, 프랑스와 스페인은 각각 120%까지 치솟을 것으로 내다봤다. 단일통화인 유로존 특성상 유로존 국가들은 환율 약세에 따른 수출 증가를 기대하기 어렵다. 부채를 줄일 방법은 재정 지출을 축소하거나 더 많은 세수를 확보하는 것이다. 하지만 코로나19 충격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재정 지출 축소를 통한 재정개혁은 불가능하다. 경기회복이 더딘 가운데 세금을 ...

    한국경제 | 2020.05.29 17:39 | 강경민

  • thumbnail
    코로나發 유로존 붕괴 악몽…"과도한 부채로 재정위기 우려"

    ... △벨기에(98.6%) △프랑스(98.1%) △스페인 (95.5%) 등의 순이다. ECB는 그리스의 정부부채가 올해 200%, 이탈리아는 160%, 프랑스와 스페인은 120%까지 치솟을 것으로 내다봤다. 단일통화인 유로존 특성상 유로존 국가들은 환율약세에 따른 수출 증가를 기대하기 어렵다. 부채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은 정부지출을 줄이거나 더 많은 수입을 확보해 재정을 늘리는 것이다. 하지만 코로나19라는 초유의 위기에서 정부지출 축소를 통한 재정개혁은 불가능하다. 더욱이 경기회복이 ...

    한국경제 | 2020.05.29 09:24 | 강경민

  • thumbnail
    "홍콩보안법 둘러싼 미·중 갈등, 한국 수출 타격 불가피"

    ... 홍콩은 한국의 4위 수출 대상국이기도 하다. 홍콩으로 수출하는 우리 제품 가운데 114%(하역료·보관비용 등을 포함한 금액 기준)가 제3국으로 재수출되고 이 중 98%가 중국으로 향한다. 낮은 법인세와 안정된 환율제도, 항만, 공항 등 국제금융·무역·물류 허브로서 이점을 갖춰 홍콩을 중계무역 기지로 활용해온 것이다. 무역협회는 미국이 홍콩 특별지위를 철회하고, 중국에 적용 중인 보복 관세를 홍콩에도 즉시 적용하면 홍콩의 ...

    한국경제 | 2020.05.29 09:07 | 조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