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124,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00조 ELS 시장에 건전성 비율 강화…예상 손실률도 표기

    ...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 대규모 ELS가 외환시장과 단기자금시장에 충격을 유발하기도 했다. 국내 증권사가 지난 3월 ELS 파생상품 계약과 관련해 해외거래소에 송금한 외화증거금 규모가 10조1천억원에 달했는데, 이 과정에서 환율과 CP금리 등이 급등했다. ◇ 레버리지·유동성 비율 규제 강화…부채로 더 많이 인식 금융당국은 ELS와 관련해 여러 위험이 돌출함에 따라 건전성과 유동성 등을 관리하는 비율 규제를 강화하기로 했다. 우선 증권사의 레버리지비율(자기자본 ...

    한국경제 | 2020.07.30 12:00 | YONHAP

  • thumbnail
    스마트폰 부진 반도체로 극복…삼성전자 2분기 영업익 8.1조 '축포' [종합]

    ... 대응을 위한 5나노미터(nm·1나노는 10억분의 1미터)·8나노 공정 증설을 중심으로 투자가 이뤄졌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반도체 영업익 5.43조원, 스마트폰 영업익 1조9500억원 2분기 우호적인 환율 환경이 이뤄진 가운데 사업부 실적으로 살펴보면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 매출은 18조2300억원, 영업익 5조4300억원을 기록했다. 메모리 반도체의 경우 코로나19의 여파에 따라 모바일 수요는 감소했으나 재택 근무, 온라인 교육 증가, ...

    한국경제 | 2020.07.30 09:41 | 배성수

  • thumbnail
    코스피, 6개월만 장중 연고점 경신…"저금리·약달러, 판 깔렸다"

    ... 1조9025억원, 2306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내줬던 시총 3위 자리도 되찾았다. 코스닥지수도 오르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63포인트(0.33%) 오른 811.31에 거래되고 있다. 원·달러 환율은 연일 하락(원화 강세)하고 있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4원 내린 1189.2원에 거래 중이다. 6개월만에 1180원대에 진입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

    한국경제 | 2020.07.30 09:39 | 이송렬

  • thumbnail
    미 연준 경제지원 의지·통화스와프에 원/달러 환율 하락 출발

    30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하락 출발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전 9시 20분 현재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4.05원 내린 달러당 1,189.05원이다. 환율은 3.10원 내린 1,190.00원에서 출발한 뒤 장 초반 1,180원대 후반에 머물고 있다. 연준이 29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이후 기준금리를 동결한다며 경기 부양 의지를 재확인한 것은 달러 약세를 부르는 요인이 됐다. 연준은 경제 회복의 본궤도에 ...

    한국경제 | 2020.07.30 09:30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5개월만 1180원대 진입…FOMC 효과

    원·달러 환율이 5개월 만에 1180원대에 진입했다. 미국 중앙은행(Fed)이 통화정책회의(FOMC)에서 기존 정책 유지했고, 한미 통화스와프 계약을 연장해서다. 30일 오전 9시6분 현재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4.8원 내린 1188.3원에 거래되고 있다. 올해 3월5일(1181.2원) 이후 5개월만에 다시 1180원대에 들어선 것이다. 원·달러 환율은 최근 1200원을 중심으로 박스권에 ...

    한국경제 | 2020.07.30 09:14 | 이송렬

  • [외환] 원/달러 환율 3.1원 내린 1,190.0원(개장)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30 09:00 | YONHAP

  • thumbnail
    600억弗 규모 한미 통화스와프 6개월 연장…"안전판 역할 기대"

    ... 있다"면서 "그런데 두 달이나 남은 시점에서 연장 여부가 결정되니 시장 안정 효과가 더 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3월 19일 한미 통화스와프 계약 소식이 전해지자 이튿날 국내 금융시장은 즉각 반응했다. 연일 폭등하던 원/달러 환율은 20일 하루에만 39.2원 내렸고, 코스피는 2008년 12월 8일(7.48%) 이후 11년 3개월여 만에 가장 높은 7.44%의 상승률을 찍었다. 한은은 계약 연장 이후 필요할 경우 통화스와프로 조달한 자금을 활용해 경쟁입찰방식 ...

    한국경제 | 2020.07.30 03:08 | YONHAP

  • thumbnail
    美 바이든 당선돼도 '中 때리기' 계속된다

    ... 후보(사진)가 집권하더라도 ‘중국 때리기’가 이어질 것임을 예고한 것이다. 민주당 정강위원회는 지난 27일 바이든의 대선공약이 될 정강 정책 초안을 발표했다. 민주당은 80쪽 분량의 초안에서 “민주당은 환율 조작과 불법 보조금, 지식재산권 절도를 포함하는 중국의 불공정 무역 관행으로부터 미국 노동자들을 보호할 것”이라고 선언했다. 그러면서 “(이런 행위에) 공격적으로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남중국해에서 항행의 ...

    한국경제 | 2020.07.29 17:11 | 주용석

  • thumbnail
    투자 손실에도 계속되는 '달러 사자' 열풍

    ...iddot;우리·농협 등 국내 5대 은행의 달러화 예금 잔액은 지난 2월 말 이후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코로나19가 국내에 확산되기 시작한 2월 달러당 1190원대에서 움직이던 원·달러 환율은 3월 19일 달러당 1280원70전까지 오르며 2016년 1월 이후 5년여 만에 최고점을 찍었다. 5대 은행 달러화 예금 잔액도 2월 말 368억달러에서 3월 말 433억달러로 대폭 늘어났다. 치솟았던 원·달러 환율은 ...

    한국경제 | 2020.07.29 17:10 | 김대훈

  • thumbnail
    외국인은 사고 기관은 팔고…코스피, 0.27% 상승 마감(종합)

    ...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2억원, 1천671억원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 종목 가운데에는 씨젠이 9.67% 급등했고 펄어비스(0.62%), CJ ENM(0.60%) 등도 올랐다. 반면 셀트리온헬스케어(-4.32%), 셀트리온제약(-4.14%) 등은 큰 폭으로 내렸다. 이날 코스닥시장의 거래량은 약 11억5천만주, 거래대금은 10조3천억원이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3.8원 내린 1,193.1원에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9 16: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