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1-280 / 157,4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씨티은행, '미리 정한 환율로 자동환전' 모바일로 확대

    한국씨티은행은 고객이 직접 지정한 환율에 도달하면 알아서 환전해주는 'FX오토바이셀' 서비스를 모바일앱으로 확대한다고 7일 밝혔다. 그동안은 인터넷이나 영업점 방문을 통해서만 가입해 이용할 수 있었다. FX오토바이셀은 외화를 사거나 팔 때 원하는 외화의 환율을 미리 설정해두면 환율 조건에 충족할 때 지정한 금액만큼 자동으로 외화를 사거나 팔아주는 서비스다. 변동하는 환율을 매번 조회하지 않아도 매도·매수가 가능하다. 환전 후에는 고객이 지정한 ...

    한국경제 | 2020.09.07 11:14 | YONHAP

  • 위안화 고시환율, 달러당 6.8386위안… 0.04% 가치 하락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7일 환율을 달러당 6.8386위안으로 고시했다. 지난 4일 고시환율 달러당 6.8359위안에 비해 달러 대비 위안 가치가 0.04% 하락했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한국경제 | 2020.09.07 10:16

  • thumbnail
    코스피, 동학개미 나홀로 매수에 ↑…코스닥도 상승세

    ... 엔씨소프트 등이 상승 중이다. 반면 SK하이닉스 네이버 LG화학 현대차 카카오 등은 내림세다 코스닥지수도 오르고 있다. 전날보다 4.38포인트(0.51%) 오른 870.42에 거래 중이다. 코스닥시장에서 개인은 1136억원 순매수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656억원, 443억원 매도 우위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2.3원 내린 1187.4원에 거래되고 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07 09:50 | 윤진우

  • ECB 통화완화 기대에 원/달러 환율 소폭 하락세

    7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4분 현재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1.2원 내린 달러당 1,188.4원이다. 환율은 4일 종가보다 3.6원 내린 1,186.0원에 개장하고서 낙폭이 조금 줄었다. 미국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의 대표적인 반도체 업체인 SMIC(중신궈지·中芯國際)를 거래제한 기업인 '블랙리스트'에 올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런 미·중 ...

    한국경제 | 2020.09.07 09:13 | YONHAP

  • [외환] 원/달러 환율 3.6원 내린 1,186.0원(개장)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07 09:00 | YONHAP

  • [사설] 2차 재난지원금 '전액 빚'이라는 사실 잊지 말아야

    ... 이후 최고치로 치솟았다. 유례가 드문 4차 추경에다 내년에도 100조원에 가까운 국채를 찍겠다고 예고한 여파다. 원화 국채를 팔아 달러로 바꿔 가져가다 보니 세계적으로 달러화가 약세를 보이는 가운데서도 원·달러 환율은 다시 달러당 1190원대에 육박하고 있다. 나랏빚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이런 식의 재정 운용이 지속 가능하지 않다는 시장의 경고인 셈이다. 2차 재난지원금을 선별 지급하기로 한 건 그나마 다행이다. 다만 소득 수준과 피해 ...

    한국경제 | 2020.09.06 17:54

  • 중견기업 68%, 해외법인 매출 감소

    ... 해외법인 매출이 증가했다고 밝힌 중견기업은 23.3%로 지난해 같은 조사 당시 응답 비율(45.8%)의 절반 수준에 불과했다. 중견기업은 가장 큰 경영상 어려움으로 ‘전반적인 자금 흐름 악화’(24.0%)를 꼽았다. 이 밖에 현지 은행 대출 애로(12.0%), 자금 상환 압박(10.0%), 환율 변동에 따른 환차손(10.0%), 추가 대출 불가(8.0%) 등 다양한 자금 애로 요인이 경영 부담을 가중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경제 | 2020.09.06 17:44

  • 외국인, 국채선물 5조 투매

    ... 불안이 발생할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했다. 필요하다면 국고채 매입에 나서겠지만 지금은 때가 아니라는 의미로 받아들여진다. 외국인들이 국채선물을 매도하고 원화를 달러로 환전하려는 수요가 일부 작용하면서 원·달러 환율도 상승(원화 가치는 하락)했다. 4일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원30전 오른 1189원59전에 마감했다. 8월 4일(1194원10전) 후 최고치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06 17:34 | 김익환

  • thumbnail
    "영국, 이란과 '41년 전 채무 상환-자국민 석방' 교환 모색"

    ... 상환하는 방안을 모색중이라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벤 윌리스 영국 국방장관은 자가리-랫클리프의 변호인단에게 보낸 서한에서 1979년 이란이 영국의 치프틴 전차를 도입하려고 지급한 4억 파운드(현 환율기준 약 6천307억원)를 돌려주고 자가리-랫클리프를 석방하는 해법을 적극적으로 추진 중이라고 알렸다. 영국인과 결혼한 자가리-랫클리프는 2016년 4월 친정 가족을 만나러 이란을 방문한 뒤 영국으로 돌아가려다 공항에서 체포됐다. ...

    한국경제 | 2020.09.06 14:46 | YONHAP

  • thumbnail
    외국인, 나흘 만에 국채선물 5兆 투매…금리·환율 '껑충'

    ... 29일(연 1.006%) 후 넉 달 만에 가장 높았다. 10년 만기 국채금리도 이달 1일 연 1.582%로 5개월여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국채선물을 매도한 직후 원화를 달러로 환전하려는 수요가 일부 작용하면서 원·달러 환율도 상승(원화 가치는 하락)했다. 지난 4일 원·달러 환율은 1원30전 오른 1189원59전에 마감했다. 지난 8월 4일(1194원10전) 후 최고치다. ◆"국채선물 거래많은 10개국…한국만 양적완화 ...

    한국경제 | 2020.09.06 14:09 | 김익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