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57,4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용범 "가파른 환율하락.. 위안화 동조 영향"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이 24일 "원달러 환율이 최근 일주일사이 1150원대까지 가파른 하락세를 보인 것은 중국경제 회복에 따른 위안화 강세에 원화가 동조현상을 보였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김 차관은 이날 서울 은행회관에서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과 실물경제 영향, 향후 대응방안 등을 점검한 후 이같이 말했다. 김 차관은 "위안화 외에도 유럽의 코로나19 재확산, 미 대선을 앞둔 미중갈등 심화 등 국제 금융시장의 변동성 확대 ...

    한국경제TV | 2020.09.24 08:57

  • thumbnail
    김용범 기재차관 "환율 가파른 하락, 중국 위안화 때문"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이 24일 "원달러 환율이 최근 일주일사이 1150원대까지 가파른 하락세를 보였다"며 "중국경제 회복에 따른 위안화 강세에 원화가 동조현상을 보인 데 기인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 차관은 이날 서울 은행회관에서 금융위원회, 한국은행, 금융감독원, 국제금융센터 관계자와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과 실물경제 영향, 향후 대응방안 등을 점검했다. 김 차관은 "위안화 ...

    한국경제 | 2020.09.24 08:16 | 강진규

  • thumbnail
    "美대선 결과 상관없이 미중 경쟁심화…실리위주 통상정책 필요"

    ... 결과와 관계없이 미국과 중국 간 전략적 경쟁이 심화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발제자로 나선 표인수 법무법인 태평양 미국 변호사는 "친중국이라고 알려진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승리해도 미국 의회와 국민의 시각을 고려할 수밖에 없다"며 "환율조작, 덤핑행위, 지적재산권 침해 등과 관련한 대(對)중국 강경정책은 유지될 것"이라고 밝혔다. 표 변호사는 "미국이 유럽연합(EU), 일본, 호주 등 동맹국과의 협력을 통해 전략적으로 중국을 압박할 것"이라며 "과거 다자주의로 전면 ...

    한국경제 | 2020.09.24 07:30 | YONHAP

  • 원화 강세에 해외직구↑…GS홈쇼핑·대한항공 수혜

    원화 가치가 급등하면서 해외 직구 관련 주식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을 가지 못하는 상황에서 원화의 구매력까지 커져 해외 직구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23일 기준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160원대에 거래되고 있다. 원·달러 환율이 1160원대를 기록한 것은 올해 1월 이후 처음이다. 올해 최고점인 지난 3월 19일(1285원70전) 대비 9% 이상 하락한 수준이다. 증권업계는 억눌렸던 ...

    한국경제 | 2020.09.24 02:26 | 박의명

  • thumbnail
    [시론] 3대 리스크, 3대 규제입법

    ... 상품이 아니라 국가안보가 장착된 반도체가 됐다. 국가 간 대결 과정에서 국가의 전략적 결정과 개별 기업의 이익이 갈등 관계에 처하게 되는 사례도 점점 많아질 것이다. 제재의 프레임도 바뀌고 있다. 제재 형태가 전통적으로 사용되던 환율이나 관세 대신 이제는 개별 상품이나 기업 단위로 변화되고 있다. 개별 기업의 리스크가 더욱 커진 것이다. 한국의 글로벌 기업들도 새로운 도전에 직면하게 됐다. 지금까지는 기업의 의사결정에서 어느 체제의 국가인지는 크게 중요하지 ...

    한국경제 | 2020.09.23 17:57

  • thumbnail
    '널뛰기' 코스피, 2,330대 소폭 상승 마감(종합)

    ... 등이 오르고 카카오게임즈는 보합 마감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0.66%), 씨젠(-0.59%), 에이치엘비(-4.71%), 알테오젠(-3.07%), 셀트리온제약(-0.27%), 케이엠더블유(-0.91%), 에코프로비엠(-4.98%) 등은 내렸다. 코스닥시장의 거래량은 21억9천154만주, 거래대금은 12조7천436억원 수준이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달러당 0.6원 내린 1,164.4원에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3 16:01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약보합…1,160원대 중반 마감

    원/달러 환율이 23일 소폭 하락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0.6원 내린 달러당 1,164.4원에 마쳤다. 환율은 2.1원 내린 달러당 1,162.9원으로 출발했다. 하락 폭을 서서히 줄여나간 환율은 오전 10시를 넘어 상승으로 전환했다. 상승으로 출발한 코스피가 오전 중 하락으로 전환해 낙폭을 키우고 글로벌 달러가 전반적으로 강세를 보인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됐다. 이후 장중 상승과 하락을 오간 장 막판 ...

    한국경제 | 2020.09.23 15:58 | YONHAP

  • thumbnail
    원화 강세는 해외직구 자극...GS홈쇼핑·대한항공 '주목'

    사진=게티이미지 원화 가치가 급등하면서 해외 직구주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코로나19로 해외 여행을 가지 못하는 상황에서 소비세가 해외 직구로 쏠릴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23일 기준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160원대에 거래되고 있다. 원·달러 환율이 1160대를 기록한 것은 올해 1월 이후 처음이다. 올해 최고점인 3월 19일(1285원70전) 대비 9%이상 하락한 수준이다. 환율이 낮아졌다는 것은 원화 가치가 ...

    한국경제 | 2020.09.23 15:46 | 박의명

  • [외환] 원/달러 환율 0.6원 내린 1,164.4원(마감)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3 15:31 | YONHAP

  • thumbnail
    "아쉬움 있어도…" 현대차 사장, 임금동결 노조 동의 호소

    ... 잠정합의안을 부결시켜 기본급 인상까지 얻어내자는 주장을 펴고 있다. 잠장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는 25일로 예정됐다. 이와 관련해 하 사장은 "현장 일부에서는 막연한 기대감을 부추기고 있다"며 "환율 급락·개별소비세 인하율 축소·글로벌 코로나 확산세 지속 등 위협 요인이 여전하다. 실제 경영 상황과 현장의 인식 간 괴리는 가장 심각한 위험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일부 아쉬움이 ...

    한국경제 | 2020.09.23 15:08 | 오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