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19,5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내 증시, 장중 2% '급락'…코로나19 재확산 우려 증폭

    ... 모두를 회사 측에 헌납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코스닥지수도 한때 2% 이상 밀리는 등 약세를 지속하고 있다. 14.23포인트(1.90%) 하락한 736.35다. 외국인이 990억원, 기관이 1043억원의 순매도다. 개인은 2149억원의 매수 우위다. 원·달러 환율은 이틀째 하락세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1.50원 내린 1199.1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29 14:23 | 한민수

  • thumbnail
    "어차피 내년에 백신 나온다"…차분해진 외환시장 [김익환의 외환시장 워치]

    ... 안정을 되찾고 있다. 코로나19 백신이 내년에 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글로벌 투자은행(IB)들 사이서 퍼지면서 경제 활동이 올해 3~4월 수준으로 위축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전망에서다. 29일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2원 내린 1198원60전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환율은 4월40전 오른 달러당 1205원에 거래를 시작했지만 오전에 상승폭을 모두 반납했고 오후 들어 하락세로 전환했다. 미국에서 경제 봉쇄 수위가 느슨해지면서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6.29 13:16 | 김익환

  • 위안화 고시환율, 달러당 7.0808위안… 0.36% 가치 하락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29일 환율을 달러당 7.0808위안으로 고시했다. 지난 24일 고시환율 달러당 7.0555위안에 비해 달러 대비 위안 가치가 0.36% 하락했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한국경제 | 2020.06.29 10:16

  • thumbnail
    코스피, 코로나19 재유행 공포에…장중 2100선 아래로

    ... 시가총액 상위 종목 대부분 하락세다. 삼성전자 카카오 현대차 LG생활건강이 약세다. 코스닥지수도 하락세다. 7.26포인트(0.97%) 하락한 743.32이다. 기관이 68억원 매도 우위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13억원, 93억원 순매수다. 원·달러 환율은 상승세(원화 약세)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3.6원 오른 1204.2원에 거래되고 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29 09:26 | 윤진우

  • thumbnail
    미국 코로나 재유행 우려에 원/달러 환율 상승세

    29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상승세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이날 오전 9시 5분 현재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4.5원 상승한 1,205.1원을 나타냈다. 환율은 달러당 4.4원 오른 1,205.0원으로 출발하고서 횡보 흐름을 보이고 있다. 미국에서 경제 재가동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다시 번지면서 신흥국 통화나 주식 등 위험자산 회피 심리가 강해졌다. 코로나 재유행으로 미국 전역에서 봉쇄 조치가 강화할 수 ...

    한국경제 | 2020.06.29 09:13 | YONHAP

  • [외환] 원/달러 환율 4.4원 오른 1,205.0원(개장)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29 09:00 | YONHAP

  • thumbnail
    상반기 증시 '5대 키워드', 동학개미·비대면…증시 주도세력·종목 모두 교체

    ... 상반기 외국인들은 한국 주식을 내다 팔았다. 3월부터 지난 26일까지 외국인은 유가증권시장에서 21조5832억원어치를 팔았다. 글로벌 리스크를 감안해 신흥국 비중을 줄이려는 이들에게 한국은 타깃이 됐다. 원·달러 환율이 달러당 1150~1180원 정도에서 유지되다가 3월 1200원대로 올라간 뒤 떨어지지 않고 있는 것도 영향을 미쳤다. 주가 급락에 개인들이 나섰다. ‘동학개미 운동’으로 불리며 증시를 떠받쳤다. 개인이 같은 기간 ...

    한국경제 | 2020.06.28 17:35 | 양병훈

  • thumbnail
    "주식도 달러도 분할 매수…변동성 대비를"

    ... 자산으로 꼽았다. 조 팀장에 따르면 최근 주요 자산가들은 미국 달러 투자를 가장 선호하고 있다. 위기 상황에서 안전자산 역할을 하는 데다 자산 가치가 급락할 가능성이 비교적 낮기 때문이다. 조 팀장은 “원·달러 환율이 높은 상황임에도 자산가들이 달러 투자 비중을 꾸준히 높이고 있다”며 “특정 가격을 설정해 구간에 들어오면 분할 매수하는 형태가 좋다”고 조언했다. 그는 “코로나 영향과 정치적 변수를 ...

    한국경제 | 2020.06.28 15:19 | 정소람

  • thumbnail
    [은행장에게 묻다] 올해 -1% 내외 역성장…기업·가계부실 '위험'

    ... 예상했다. 조심스럽게 하반기 완만한 경기 회복을 점치면서도 코로나 재유행, 기업과 가계의 부실, 미중 무역 갈등 심화, 부동산 침체 등을 하반기 경제·금융시장의 발목을 잡을 잠재적 위험 요소로 꼽았다. 이들은 하반기 원/달러 환율의 경우 1,160∼1,250원 사이에서 움직일 것으로 내다봤다. ◇ 하반기 경기 완만한 회복…"코로나 재유행시 -1% 하회" 전망도 허인 국민은행장은 "하반기 민간소비는 정부 정책으로 소득 여건이 개선되면서 증가세로 반전될 ...

    한국경제 | 2020.06.28 06:31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타격 얼마나…산업활동·기업체감경기 지표에 주목

    ... 0.4% 하락해 사상 처음 마이너스를 기록한 이후 8개월 만에 다시 마이너스에 이른 것이다. 이어 3일에는 한은이 6월말 외환보유액을 공개한다. 5월 말 한국의 외화보유액은 4천73억1천만달러 규모였다. 코로나19의 여파로 환율이 출렁인 3월 90억달러 가까이 급감한 외환보유액은 4월(+37억7천만달러)과 5월(+33억3천만달러) 2개월 연속 늘었다. 금융당국은 옵티머스자산운용의 대규모 환매 중단 사태를 계기로 추진 중인 사모펀드 전수조사의 구체적 계획을 ...

    한국경제 | 2020.06.27 09: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