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경민 극장골+후반 3골' 경남, 대전에 3-2 역전승

    안양은 10명이 싸운 안산 꺾고 '2연패 탈출+탈꼴찌' '2002년 월드컵 4강 전사' 사령탑끼리 맞대결에서 설기현 감독이 이끄는 경남FC가 후반에만 3골을 몰아치는 화끈한 뒷심 축구로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전 하나시티즌에 짜릿한 역전극을 펼쳤다. 경남은 8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전과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2(2부) 2020 14라운드 홈 경기에서 2-2로 팽팽하던 후반 추가 시간 고경민의 극적인 역전 결승 골이 터지면서 3-2로 이겼다. ...

    한국경제 | 2020.08.08 21:13 | YONHAP

  • thumbnail
    날개 접은 '독수리'…최용수 FC서울 감독, 부진 책임지고 사퇴(종합)

    ... 사령탑에 올랐다. 2016년 6월까지 서울을 지휘하며 2012년 K리그 우승, 2013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2015년 FA컵 우승 등을 일궜다. 2016년 6월 중국 장쑤의 러브콜을 받은 그는 황선홍 감독에게 지휘봉을 넘기고 시즌 도중 서울을 떠나 중국 슈퍼리그 준우승을 달성했으나 2017시즌엔 성적 부진 속에 6월 사임했다. 이후 방송사 해설위원 등으로 활동하던 그는 2018년 강등 위기에 빠진 서울의 '소방수'로 돌아왔다. ...

    한국경제 | 2020.07.30 20:36 | YONHAP

  • thumbnail
    걸그룹 출신 김유현, 수연강 엔터에서 배우로 새출발

    ... 예고했다. 걸그룹 예아(Ye-A) 활동 당시 '챠이'로 활동했던 김유현은 최근 프리스틴 출신 박시연이 있는 신생 소속사 수연강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며 연기자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지난 2014년 국가대표 출신 황선홍 감독의 딸이 소속돼 데뷔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던 신인 걸그룹 예아(Ye-A)로 데뷔한 김유현은 데뷔곡 'UP N DOWN'을 통해 '新(신) 청순돌'로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특히, 김유현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

    bntnews | 2020.07.29 16:24

  • thumbnail
    코로나19로 24년 만에 성사된 한국축구 'A팀-올림픽팀' 맞대결

    ... 최종예선에서 비쇼베츠호가 3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과 함께 결승에서 일본을 꺾고 우승까지 이루며 달아오른 열기를 월드컵 개최권 획득으로 이어가자는 취지였다. 5만여 명의 관중이 지켜본 당시 경기에서 A대표팀에서는 홍명보, 황선홍, 하석주, 김도훈, 유상철 등이 선발로 나섰다. U-23 대표팀은 최용수, 윤정환, 최성용, 이기형, 이상헌 등으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노련미'와 '패기'의 싸움에서 김도훈, 황선홍이 골 맛을 본 A대표팀은 이경수가 한 골을 ...

    한국경제 | 2020.07.24 15:52 | YONHAP

  • thumbnail
    김호곤·조영증·박성화, FIFA 센추리클럽 등재…한국 선수 13명

    ... 선수는 10명에서 13명으로 늘었다. 기존 열 명은 홍명보(136경기), 이운재(131경기), 차범근(130경기), 이영표(127경기), 유상철(120경기), 기성용(110경기), 김태영(104경기), 이동국(104경기), 황선홍(102경기), 박지성(100경기)이다. 축구협회는 자료가 없거나 불분명했던 1980년대까지의 국가대표팀 경기 기록을 조사해 지난달 FIFA에 보냈다. 명단에 새로 등재된 세 사람 외에도 허정무(65) 프로축구 대전하나시티즌 이사장과 ...

    한국경제 | 2020.07.23 15:21 | YONHAP

  • thumbnail
    서영재·새 외국인 합류 효과 노리는 대전, 관건은 '활용법'

    ... 적응해야 해 실전에 나서고 제 기량을 펼쳐 보이기까지는 시간이 다소 더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서영재는 한양대 재학 시절 독일에 진출해 프로 선수로 국내에서 뛰는 건 처음이다. 서영재의 수비 외에 공격적인 성향도 눈여겨본 황선홍 감독은 우선 훈련을 지켜본 뒤 출전 시기와 전술적 활용법을 결정할 계획이다. 서영재는 2019-2020시즌 홀슈타인 킬에서 출전 기회를 많이 얻지 못해 6경기에 그친 가운데서도 도움을 기록하는 등 공격 가담에도 적극적이다. 황선홍 ...

    한국경제 | 2020.07.16 10:51 | YONHAP

  • thumbnail
    PK 실축→동점골→승부차기 매듭…'황선홍 더비' 지배한 박주영

    프로축구 FC서울의 간판 공격수 박주영(35)이 이른바 '황선홍 더비'로 불린 대한축구협회(FA)컵 16강전 '빅 매치'의 주인공으로 빛났다. 15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2(2부) 대전하나시티즌과의 2020 하나은행 FA컵 16강전은 박주영에겐 '지옥'과 '천당'을 오간 경기였다. 팀이 0-1로 끌려다니던 페널티킥 상황이 시작이었다. 후반 30분 페널티 지역 안에서 대전 수비수 이지솔이 조영욱에게 한 파울로 페널티킥이 선언돼 서울은 ...

    한국경제 | 2020.07.15 22:58 | YONHAP

  • thumbnail
    '황선홍 더비' 이긴 서울, FA컵 8강행…디펜딩 챔프 수원도 웃음(종합)

    서울, 0-1로 뒤지다 후반 박주영 동점포…수적 열세 버티며 신승 성남, 대구에 승부차기 '진땀승'…부산 '조덕제 더비'서 수원FC 꺾고 '8강 티켓' '독수리' 최용수 감독이 이끄는 K리그1(1부) FC 서울이 '황새' 황선홍 감독의 K리그2(2부) 대전하나시티즌을 승부차기 끝에 어렵게 잡고 대한축구협회(FA)컵 8강에 진출했다. 서울은 15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0 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전·후반과 연장전까지 1-1로 맞선 ...

    한국경제 | 2020.07.15 22:41 | YONHAP

  • thumbnail
    인사는 반갑게, 승부는 차갑게…황새와 독수리, 이번에도 대접전

    4년 8개월 만에 적장으로 맞대결…최용수의 서울, 승부차기로 승리 최용수 "따뜻한 위로 감사했지만, 이기고 싶었다"…황선홍 "다시 만나자" 2020 대한축구협회(FA)컵 16강 최고의 '빅 매치'를 앞둔 15일 오후 대전월드컵경기장. 시작 직전 양 팀 선수들이 입장한 뒤 그라운드에 들어선 서울의 최용수 감독이 홈 팀 대전 벤치 쪽으로 다가가 '적장' 황선홍 감독 앞에 섰다. 황 감독은 미소로 최 감독을 맞이했고, 두 감독은 한 손을 들어 올려 ...

    한국경제 | 2020.07.15 22:28 | YONHAP

  • thumbnail
    최용수의 서울, 황선홍의 대전에 승부차기 끝 승리…FA컵 8강행

    서울, 0-1로 뒤지다 후반 박주영 동점포…수적 열세 버티며 신승 '독수리' 최용수 감독이 이끄는 K리그1(1부) FC 서울이 '황새' 황선홍 감독의 K리그2(2부) 대전하나시티즌을 승부차기 끝에 어렵게 잡고 대한축구협회(FA)컵 8강에 진출했다. 서울은 15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0 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전·후반과 연장전까지 1-1로 맞선 뒤 승부차기에서 대전을 4-2로 제압했다. 1998년, 2015년 FA컵 우승팀인 서울은 ...

    한국경제 | 2020.07.15 21: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