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38,1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식후땡 부동산] '조삼모사' 강남 그린벨트 대신 태릉 그린벨트 해제

    ... 자리잡고 있습니다. 오늘도 부동산과 관련된 뉴스를 전해드립니다. ◆ 그린벨트 '해제 vs 보전' 줄다리기 끝나나 싶었는데… 첫 번째 뉴스입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열린 정세균 국무총리와의 주례회동에서 주택 공급 확대 방안과 관련해 “그린벨트는 해제하지 않고 보존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총리실이 전했습니다. 최근 2주 가까이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를 비롯해 이재명 경기지사와 추미애 법무부 장관까지 주택 ...

    한국경제 | 2020.07.21 12:51 | 김하나

  • thumbnail
    설악산사무소 여름철 불법행위 집중단속

    ... 계곡 내 목욕과 수영 및 세탁 행위를 비롯해 불법 산행과 흡연, 음주, 상행위 등이다. 특히, 암벽과 능선 구간 불법 산행을 비롯해 샛길 출입 등 사고위험과 자연훼손이 큰 행위에 대한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적발되는 위반행위자에게는 자연공원법에 따라 과태료가 부과된다. 노회동 자원보전과장은 "이번 단속은 안전사고 예방과 쾌적한 공원 환경 유지, 공원자원 보호를 위한 조치인 만큼 탐방객들이 적극적인 협조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1 11:23 | YONHAP

  • thumbnail
    이재용·정의선 오늘 2차 회동…차세대 모빌리티 '깜짝발표' 나올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총괄수석부회장이 지난 5월 삼성SDI 천안사업장에서 회동한 데 이어 21일 두 달여만에 다시 만난다. 이날 2차 회동에선 전기차 사업을 비롯해 자율주행차 등 차세대 모빌리티 사업에 대해 다각도로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재계에 따르면 이 부회장과 정 수석부회장을 비롯한 양사 주요 경영진은 이날 경기도 화성 소재 현대차 남양기술연구소에서 두 번째 회동을 갖는다. 이번 회동은 정 부회장이 지난 5월 삼성SDI ...

    한국경제 | 2020.07.21 08:11 | 배성수

  • thumbnail
    [모닝브리핑]국무회의서 8월17일 임시공휴일 지정…나스닥 '사상 최고'

    ... 유럽연합(EU)이 약 7500억 유로 규모의 경제회복기금을 포함한 추가 부양책에 합의할 것이란 기대가 커지고 코로나19 백신·치료제 관련 긍정적인 소식이 나온 점이 투자심리를 자극했습니다. ◆이재용·정의선 오늘 2차 회동…협력 방안 모색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이 오늘(21일) 현대차그룹의 남양연구소에서 2차 회동을 갖습니다.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등 차세대 모빌리티 분야에서 다각도로 협력 방안을 모색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

    한국경제 | 2020.07.21 06:53 | 채선희

  • thumbnail
    이재용·정의선 오늘 2차 회동…차세대 모빌리티 협력 도모

    전기차 배터리 이어 자율주행차 등 미래차 시너지 모색 현대차 남양연구소 재계 총수에겐 첫 개방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이 21일 현대차그룹의 기술 메카인 남양연구소에서 두번째 회동을 한다. 이들은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등 차세대 모빌리티 분야에서 다각도 협력 방안을 모색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만남은 이재용 부회장의 답방 형태다. 5월엔 정의선 수석부회장이 삼성SDI 천안사업장을 방문해 전고체 배터리 등에 관해 논의했다. ...

    한국경제 | 2020.07.21 05:55 | YONHAP

  • 뉴욕증시, 美·EU 부양책 논의 주시 혼조 출발

    ... 논의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관련 소식 등을 주시했다. EU 정상들이 논의 중인 약 7천500억 유로 규모의 경제회복기금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쏠려 있다. EU 정상들은 당초 지난 17~18일 이틀간 회동할 예정이었지만, 회복기금에 대한 결론이 나지 않으면서 이날까지 마라톤 회의를 이어가고 있다. 회복기금에서 보조금 비중을 어느 정도 할 것인지를 두고 회원국 간 견해차가 여전했다. 독일 등 다수 국가는 보조금을 5천억 유로로 하자는 ...

    한국경제 | 2020.07.20 23:26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그린벨트 보존 현명…文 성공과 정권 재창출 제 사명"

    ...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 지사는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주택 공급 확대 차원에서 '그린벨트 해제 검토' 방안을 제시한 데 대해 "그린벨트 훼손보다 도심 재개발과 용적률 올려야 한다"며 반대 목소리를 낸 바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정세균 총리와의 주례회동에서 서울 주택공급 확대 방안과 관련, 미래세대를 위해 그린벨트를 해제하지 않고 보존하기로 결정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0 22:18 | 신현보

  • thumbnail
    (본부)이재명 "그린벨트 보존 대통령 결정, 적절하고 현명하다"

    ... 결정은 적절하고 타당하며 현명한 결단"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저녁 페이스북에 "논쟁적 주제가 발생할 때 최고책임자의 신속한 판단과 결단은 매우 중요하다"며 이 같이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정세균 총리와의 주례회동에서 서울 주택공급 확대 방안과 관련, 미래세대를 위해 그린벨트를 해제하지 않고 보존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입장을 내놓은 것이다. 앞서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주택 공급 확대 차원에서 '그린벨트 해제 검토' 방안을 제시하자 이 지사는 ...

    한국경제 | 2020.07.20 22:03 | YONHAP

  • thumbnail
    그린벨트 혼선 매듭…文대통령, 총리 의견 듣고 결단

    '중구난방' 메시지에 여론 악화도 부담 정치권을 뜨겁게 달군 그린벨트(개발제한구역) 해제 논란이 20일 일단락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정세균 국무총리가 이날 주례회동에서 '미래세대를 위해 그린벨트를 해제하지 않고 보존해 나가겠다'는 결정을 내리면서다. 대통령과 총리가 직접 교통정리에 나선 배경에는 이 사안을 둘러싼 당정청의 메시지 혼선 장기화가 국민의 불안감을 부추기고 있다는 인식이 작용했다. 그린벨트 이슈는 지난 ...

    한국경제 | 2020.07.20 18:25 | YONHAP

  • thumbnail
    그린벨트 해제 후보지는 '조용'…태릉골프장 인근은 '화색'

    ... "호가를 1억원 올려야겠다는 집주인도 나오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국방부 소유의 태릉골프장은 149만6천979㎡ 규모이며, 인접한 육군사관학교까지 묶어서 개발하는 방안까지 거론되고 있다. 태릉골프장 주변에서는 15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정경두 국방부 장관의 회동 사실이 알려지면서 개발 기대감이 고조돼 왔으며, 정부가 개발 논의를 이어가겠다는 발표까지 하면서 앞으로 가장 뜨거운 부동산시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0 18: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