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601-37610 / 46,6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부 '파병여건 개선' 기대

    ... 구심점을 잃은 세력들이 자포자기 심정으로 돌출행동이나 소요를 일으킬 가능성도 있다"면서 "하지만 중장기적으로 볼 때 안정국면으로 접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정부는 전날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4당 대표 회동을 통해 `3천명 규모 독자적 지역담당' 안이 확정된 만큼 후세인 전 대통령의 체포와 파병의 함수관계에 대해서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하지만 정부가 `평화정착과 재건지원'을 파병목적으로 분명하게 선을 그은 만큼 후세인 전 대통령의 ...

    연합뉴스 | 2003.12.15 00:00

  • thumbnail
    노무현대통령 4당대표 회동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노무현대통령과 4당대표 회동에서 참석자들이 환담을 나누고 있다. ?

    한국경제 | 2003.12.14 10:51

  • thumbnail
    노대통령과 최대표 악수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노무현대통령과 4당대표 회동에서 노대통령과 한나라당 최병렬대표가 악수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3.12.14 10:39

  • 盧-4당 대표회동 각당 반응.. 민주

    민주당은 14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4당대표의 청와대 회동에 대해 "국정현안을 풀자고 만난 자리였는데 오히려 문제를 더 만들어냈다"며 부정적인 반응이 주류를 이뤘다. 민주당은 특히 "불법 대선자금이 한나라당의 1/10만 넘으면 정계은퇴를 할 용의가 있다"는 노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대통령의 잇따른 돌출발언 때문에 국민이 불안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순형(趙舜衡) 대표는 "오늘 회담에서 국정쇄신 문제를 중심으로 여러가지를지적했다"며 "노 ...

    연합뉴스 | 2003.12.14 00:00

  • thumbnail
    盧대통령-4당대표 회동

    4당 대표 회동 노무현 대통령과 4당 대표들이 14일 간담회장인 청와대 본관 백악실로 들어서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

    한국경제 | 2003.12.14 00:00

  • [盧-4黨대표 회동] 정국현안 입장차만 확인.. 대선자금 대치 계속

    노무현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회동은 향후 정치의 불확실성을 한층 증폭시켰다. 정치권의 최대 쟁점인 불법 대선자금문제에 대해 노 대통령이 정면돌파쪽으로 방향을 잡으면서 청와대와 한나라당간의 대립이 한층 심화될 것으로 보인다. 재신임문제도 노 대통령이 여전히 가능성을 열어놓음으로써 논란의 불씨를 남겼다. 노 대통령과 4당 대표가 경색 정국의 돌파구를 찾는 데 실패한 것이다. 오히려 대선자금 등 민감한 정국 현안에 대해선 서로의 입장차만 더욱 ...

    한국경제 | 2003.12.14 00:00

  • 盧-4당대표회동 각당 반응.. 우리당

    열린우리당은 14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4당대표간 청와대 회동에 대해 "유익한 만남이었다"며 긍정 평가했다. 김원기(金元基) 공동의장은 "퍽 유익한 자리였다"며 "이라크 파병문제와 대선자금 수사, 대통령 재신임 문제 등 정치권이 여러 현안으로 교착상태에 빠진 상황이라는 점에서 시기적절했다"고 말했다. 이평수(李枰秀) 공보실장은 논평에서 "실질적이고 진지한 의견개진과 솔직한 대화가 오간 생산적인 자리였다"며 "특히 이라크파병과 관련해 국민의 ...

    연합뉴스 | 2003.12.14 00:00

  • [盧-4黨대표 회동] (어떤 말 오갔나) 조대표 "재신임 철회해야"

    ... 대목에서였다. 노 대통령은 또 "내년 총선 후 큰 틀의 대 전환을 모색하겠다"며 "그 때 새로운 상생(相生)과 화합의 정치를 준비하겠다"고 말해 '총선 후 구상'이 주목된다. 다음은 이날 청와대에서 이뤄진 노 대통령과 4당 대표 회동 결과 분야별 요지. ◆대선자금 수사=노 대통령은 "지금 모두에게 어렵고 고통스럽운 시기"라며 "분명한 것은 유·불리,호·불호를 떠나 거역할 수 없는 거대한 시대 정신의 흐름속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이라도 이것을 멈출 수 없고 만들어낼 ...

    한국경제 | 2003.12.14 00:00

  • 盧-4당대표회동 각당 반응.. 한나라

    한나라당은 14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4당대표의 청와대 회동에 대해 평가를 유보하는 등 극도로 신중한 입장을 견지했다. 특히 노 대통령이 자신의 불법대선자금이 한나라당의 10분의 1을 넘을 경우 `정계은퇴'라는 충격발언을 했음에도 "폭탄선언과 정치도박으로 비리책임을 모면할수 없다"는 내용 이외에는 발언을 삼가는 등 노 대통령의 `재신임' 발언 당시 즉각반응을 보였던 것과는 사뭇 다르게 대응했다. 이는 재신임 발언에 대해 `조기 재신임 투표실시'라고 ...

    연합뉴스 | 2003.12.14 00:00

  • 盧-4당대표회동 각당 반응.. 자민련

    자민련은 14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4당 대표의 청와대 회동에서 이라크 추가파병 문제가 일단락된 점을 긍정 평가했다. 이와함께 현안인 불법대선자금 수사와 관련해선 여야의 적극적인 검찰 수사 협조와 함께 정치권은 민생.경제 회생을 위해 전력투구할 것을 촉구했다. 유운영(柳云永)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이라크 추가파병 문제를 합의해 매듭지은데 대해 높이 평가한다"며 "정부는 조속히 파병안을 국회에 제출해 파병절차를 매듭지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3.12.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