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671-37680 / 46,7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란-이집트 관계정상화 걸림돌 제거

    ... 이집트가 이라크를 지원하면서 양국은 최악의 관계에 빠져들었다. 양국은 1990년대 들어 무역을 중심으로 여러 분야에서 점진적 관계 개선을 시도했으며, 지난달에는 무바라크 대통령과 모하마드 하타미 이란대통령이 제네바 유엔기술정상회의에서 회동하기에 이르렀다. 이란은 또 다음달 테헤란에서 열리는 D-8 (8개 개발도상국) 경제 정상회의에 무바라크 대통령을 초청했다. 이와 관련, 무바라크 대통령의 한 측근은 이란이 이슬람불리에 대한 공개 찬양을 중지하면 무바라크 대통령이 ...

    연합뉴스 | 2004.01.06 00:00

  • 美 이라크 화합정책 착수..후세인 생가 철조망 제거

    이라크 주둔 미군이 사담 후세인 전 대통령의출생지인 티크리트 지역에 설치했던 철조망을 철거키로 하는 등 이라크 주민들과의화합 모색에 나섰다. 미군은 5일 티크리트에서 부족대표들과 주례 회동을 가진 자리에서 지난해 10월31일 후세인의 생가가 있는 아우자 시(市) 주변에 설치했던 철조망을 곧 철거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티크리트 지역 순찰을 담당한 미군 1-22 대대의 지휘관인 스티브 러셀 중령은 "몇주내에 공사업체를 통해 철조망을 철거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04.01.06 00:00

  • 이란 "이집트와 관계 복원 희망"

    ... 이스라엘과의 캠프 데이비드 평화협정은 과거사일 뿐'이라는 아흐메드 마헤르 이집트 외무장관의 5일 발언을 높이 평가했다. 호스니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과 모하마드 하타미 이란 대통령은 지난 12월 제네바에서 열린 유엔기술정상회의에서 회동한바 있다. 무바라크 대통령은 2월 테헤란에서 개최되는 D-8(8개 개발도상국) 경제정상회의에 초청을 받고 있으나 무바라크의한 측근은 이란이 칼리드 이슬람불리에 대한 찬양이 중단된다면 테헤란을 방문해 관계를 정상화할 용의가 있다고 ...

    연합뉴스 | 2004.01.06 00:00

  • 러-중, "6자 회담 조속 재개" 촉구

    ... 중국은 5일 공동성명에서 6자회담이 조속히 열려야한다고 촉구했다고 이타르-타스 통신이 보도했다. 이타르-타스 통신은 모스크바를 방문중인 닝 푸쿠이(寧賦魁) 중국 북핵 특사와 예브게니 아파나스예프 러시아 외무부 아시아 국장이 이날 회동, 북핵 대화 방안등을 논의한 뒤 공동 성명을 발표, "러시아와 중국은 2차회담이 조속히 열리는 것에상호 이해를 갖고 있다"는 내용의 정부 방침을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이타르-타스 통신은 러시아 외무부 관계자 말을 인용, 러-중 양국은 ...

    연합뉴스 | 2004.01.06 00:00

  • 한나라 공천갈등 조기수습 진력

    ... 것으로 알려졌다. 공천심사위는 오전 김문수 위원장 주재로 두번째 회의를 가졌으며, 공천심사기준과 세부규칙을 빠른 시일내 만들기로 했다고 고흥길 신임 사무부총장이 전했다. 이런 기류를 의식한 듯 이날 낮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오찬회동을 갖기로 했던하순봉(河舜鳳) 의원 등 중진의원들은 모임을 전격 취소하고 사태추이를 관망키로했다. 하 의원은 연합뉴스와 전화통화에서 "위기에 빠진 당을 구하기 위해 맹형규(孟亨奎) 박원홍(朴源弘) 의원 등 15-16명의 중진이 모여 의견을 ...

    연합뉴스 | 2004.01.06 00:00

  • 방송위.정통부, KBS DTV 비교시험 이견

    디지털TV 전송방식 논란이 마무리되지 않은 가운데 방송위원회와 정보통신부가 KBS DTV 비교시험 방식에 대해 또다시 이견을 드러냈다. 노성대 방송위원장과 진대제 정통부 장관은 5일 조찬회동을 갖고 DTV 전송방식문제를 협의했으나 KBS DTV 비교시험의 추진주체를 둘러싸고 엇갈린 의견을 제시하는 등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이 자리에서 진 장관은 "정통부 주관으로 방송계와 학계, 산업계 등 이해당사자가 참여하는 추진기구를 구성해 진행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04.01.05 00:00

  • 러-중, 모스크바서 북핵 6자회담 논의

    ... 이타르 타스 통신이 보도했다. 닝 푸쿠이(寧賦魁) 신임 북한 특사를 단장으로 하는 중국 대표단은 이날 모스크바 스피리도노프가(街)에 위치한 외무부 영빈관에서 예브게니 아파나시예프 외무부아주국장을 단장으로 하는 러시아 대표단과 회동에 들어갔다. 외무부 고위 소식통은 "양측이 차기 6자회담에서 논의될 주요 의제들을 협의할 것"이라고 소개하고 "러시아는 가능한 한 빨리, 당사국들이 편리한 시일에 2차 6자회담이 개최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분석가들은 6자 회담이 ...

    연합뉴스 | 2004.01.05 00:00

  • 시리아 대통령, 사상 첫 터키 방문

    ... 하지만 지난해 이라크전 당시 이라크의 쿠르드족 분리 독립 반대라는 공동의 입장을 취하고, 터키 이스탄불 연쇄 자살폭탄테러 직후 시리아가 테러 용의자20여명을 터키 당국에 넘겨주는 등 관계 회복 조짐을 보여왔다. 한편 아사드 대통령은 터키 방문 마지막 날엔 터키 경제의 중심지인 이스탄불을방문, 터키 기업가들과 회동할 예정이다. 지난해 양국의 교역 규모는 7억6천200만달러로 추산된다. (앙카라 AFP=연합뉴스) ykhyun14@yna.co.kr

    연합뉴스 | 2004.01.05 00:00

  • 인도 총리, 파키스탄 지도부와 회동 뜻 시사

    아탈 비하리 바지파이 인도 총리는 3일 이슬라마바드에서 열리는 남아시아지역협력협의체(SAARC) 정상회담 기간에 파키스탄 지도부와도 회동할 뜻이 있음을 내비쳤다. 바지파이 총리는 이날 정상회담 참석차 인도 뉴델리를 출발하기에 앞서 "이슬라마바드에서 SAARC 지도자들과도 만나는 것은 물론 정상회담 주최측과도 교류할 것"이라면서 "나는 쌍무회담이든 역내 다자간 회담이든 모든 논의들이 우호.협력.선린의 정신에서 진행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4.01.04 00:00

  • 인도 총리.파키스탄 대통령 5일 정상회담

    ... 대변인은 바지파이 인도 총리가 무랴사프 대통령과의 회견을 요청한 직후인이날 밤 기자회견을 통해 "양국 정상회담이 내일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바지파이 총리는 앞서 이날 이슬라마바드에서 열린 남아시아지역협력협의체(SAARC) 7개국 정상회담 개막행사 직후 자파룰라 칸 자말리 파키스탄 총리와 회담을 가졌다. 양국 정상의 공식회담은 2001년7월 인도의 아그라에서 회동한 이후 처음이다. (이슬라마바드 AFP=연합뉴스) nadoo1@yna.co.kr

    연합뉴스 | 2004.01.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