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3591-43600 / 46,7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은행도 외화차입..미국방문 이경식총재, FRB의장에 요청

    ... 한국금융위기의 실상을 설명하고 한국의 외화도입과 한국계 금융기관의 외화자금차입에 협조해 줄것을 요청할 예정이다. 이총재와 그린스펀 의장의 만남은 당초 일정에는 없었으나 한국의 IMF 구제금융요청을 계기로 그린스펀 의장이 회동을 요구, 성사된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이총재는 이 자리에서 IMF 구제금융에 따른 조건을 완화해 줄것을 요구하고 한은이 FRB로부터 스와프거래 등을 통해 직접 자금을 조달하는 방안및 국채발행을 통한 자금조달방안 등에 대해 협조를 ...

    한국경제 | 1997.11.24 00:00

  • [IMF 구제금융] 대선후보들 지원요청 적극 동의..청와대회담

    ...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민련 박총재는 특히 사적으로 일본의 고위관료들에게 전화를 걸어 한국금융시장을 도와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으며 김대통령은 박총재의 노력에 감사한다고 사의를 표명했다. 이날 만찬회동은 저녁7시30분부터 2시간40분정도 진행됐다. 다음은 대화요지. 김대중 총재=IMF 자금활용을 서둘러야 한다. 우리나라가 지난 85년 IMF 지원자금에서 졸업했으나 당시 IMF의 여러가지 충고와 압력은 우리경제의 체질개선에 ...

    한국경제 | 1997.11.22 00:00

  • [1면톱] IMF 구제금융 요청 .. 정부, 공식 통보

    ... 지원자금 규모는 IMF의 실사를 거쳐 확정될 예정이지만 적어도 6백억달러는 넘어설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삼 대통령은 21일 오후 청와대에서 한나라당 이회창 대선후보 조순 총재, 국민회의 김대중후보, 자민련 박태준 총재 등과 만찬회동을 갖고 IMF 구제 금융 신청과 관련된 정부의 입장을 설명하고 초당적 협조를 요청했다. 김대통령은 22일 오전 "경제난국 극복을 위한 대국민 담화"를 통해 정부의 구제금융 지원배경 등을 설명하고 과소비자제 등 경제난 극복을 ...

    한국경제 | 1997.11.22 00:00

  • 김대통령-대선후보 회동 .. 21일 저녁...정당 대표도

    김영삼대통령은 신한국당 이회창총재, 조순 민주당총재, 국민회의 김대중 후보, 자민련 박태준 총재내정자, 국민신당 이인제후보, 이만섭총재 등 정치권 지도자 6명을 21일 저녁 7시30분 청와대로 초청, 만찬을 함께 하며 당면한 경제현안을 집중 논의한다. 김대통령의 APEC(아.태경제공동체) 정상회의 출국에 앞서 열리는 이날 경제회담에는 신임 임창열 경제부총리, 김용태 비서실장, 김영섭 경제수석이 배석한다. 김대통령은 이자리에서 금융및...

    한국경제 | 1997.11.21 00:00

  • [숨가쁜 '유세 행보'] "경제난국 해결 적임자" 강조..김대중

    ... 중소기업체를 방문하는 등 앞으로 3~4개 공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김총재는 이와함께 고용창출 등 경제재도약의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벤처기업의 경영자및 전경련회장단과 접촉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국민회의는 회장단과의 회동이 여의치 않을 경우 김원길 정책위의장이 30대 그룹 기조실장과 자유토론을 벌이는 방안이라도 추진하겠다는 적극적인 입장이다. 김총재는 특히 포철신화를 일군 자민련 박태준 의원과 일정을 공유하며 "경륜있는 경제인과 경제를 이해하는 ...

    한국경제 | 1997.11.20 00:00

  • 유엔 안보리, 이라크사태 본격 중재

    ... 강조했다면서 21일중으로 뉴욕 에서 UNSCOM 회의가 다시 열려 사찰단의 업무를 보다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한 권고안을 마련, 안보리에 상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위베르 베드린 프랑스 외무장관은 UNSCOM이 뉴욕에서 회동, 권고안을 마련키로 했다는 부분이 "매우 중요한 부분"이라고 말해 향후 이라크 무기 사찰단의 구성이 변경될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 미국과 러시아 영국 프랑스 중국 등 5개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들은 이날 새벽 2시(한국시간 ...

    한국경제 | 1997.11.20 00:00

  • 한국은행 총재-8개 은행장 18일 오찬 회동

    이경식 한국은행 총재와 상업 등 8개은행장들은 18일 은행회관에서 오찬 모임을 갖고 최근의 금융상황과 관련, 의견을 교환한다. 은행장들은 이 자리에서 외환위기에 대한 정부의 강력한 대책을 촉구할 예정이며 IMF(국제통화기금) 구제금융 요청에 관해서도 언급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자리에는 상업은행장외에 한일 서울 국민 한미 하나 장기신용은행장및 산업은행 총재가 참석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1월 18일자).

    한국경제 | 1997.11.18 00:00

  • "관심사항 경제뿐" 겉으론 담담..'이총재 2위' 청와대 표정

    ...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김실장은 "김대통령이 공정한 대선관리를 선언한 이후 지금까지 정치인을 만나거나 전화한 일이 전혀 없다"며 "민주계 인사들과의 교감도 없다"고 강조했다. 김실장은 또 김대통령과 이회창후보의 회동 가능성에 대해 "이후보쪽에서 그런 제의가 전혀 없었다"며 당분간 단독회동 가능성이 없음을 시사했다. 그러나 청와대 관계자들은 현 대선구도대로 간다면 이회창후보와 이인제 후보가 각각 25%대를 차지하고 국민회의 김대중 총재가 35%대의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한-미 관리 주말회동 .. 금융위기 대책논의

    로렌스 서머스 미 재무부 부장관이 이번 주말 도쿄에서 한국은행과 재경원 관리 등과 만나 한국의 금융위기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국제 금융계의 한 소식통이 14일 말했다. 이 소식통은 이번 회담에서는 한국에 대한 국제통화기금(IMF)의 구제금융 지원문제가 중점적으로 다뤄질 것이라면서 서방선진공업 7개국(G7)대표들도 이번 회담에 참석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재경원의 한 관계자는 그같은 종류의 회담에 대한 "계획이 없다"고 ...

    한국경제 | 1997.11.15 00:00

  • DJ-전경련 "오해/불신 씻자" .. 회장단 회의서 회동 결정

    국민회의 김대중 총재의 "재계 끌어안기"에 청신호가 켜졌다. 국미회의가 대선 과정에서 중요한 의미를 부여하면서 추진해온 전국경제인 연합회(전경련)와의 회동이 성사될 눈앞에 두고있기 때문이다. 물론 전경련이 김총재만 만나는 것은 아니다 전경련은 13일 회장단회의에서 김총재를 포함 신한국당 이회창 총재 국민신당 이인제 전경기지사 등 대통령 후보 3명과 모두 개별 간담회를 갖기로 결정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유독 김총재와 전경련간 만남이 눈길을 ...

    한국경제 | 1997.11.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