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4,3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유가] 中 제조업 지표 부진에 3.6%↓

    ... 말했다. 그는 "원유 수요 전망은 글로벌 백신 접종률이 개선될 때까지는 아마도 개선되지 않고 계속 불안한 상황에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바트레이드의 나임 아슬람 수석 시장 애널리스트는 마켓워치에 "투자자들이 중국 경제 회복세에 대해 우려하면서 유가가 반등에 실패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달부터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 산유국들이 하루 40만 배럴의 원유를 증산하기로 한 점도 유가에 하방 압력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OPEC+는 이달부터 ...

    한국경제 | 2021.08.03 03:55 | YONHAP

  • 뉴욕증시, 인프라 법안·제조업 지표 주목…상승 출발

    ... 수 있는 데다 의회가 결국 합의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날 업종별로 금융, 에너지, 부동산, 산업 관련주가 모두 1% 이상 올랐고, 기술주와 유틸리티 관련주도 오름세를 보였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경제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어 주가가 위쪽을 향할 것으로 기대했다. UBS의 마크 해펠레 글로벌 웰스 매니지먼트 최고투자책임자(CIO)는 보고서에서 "경제 재개와 회복 추세가 제 궤도를 유지하고 있으며 주가 오름세가 계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8.02 22:55 | YONHAP

  • thumbnail
    완성차 5곳 7월 판매 올해 첫 역성장…내수 5개월 연속 마이너스

    현대차, 아산공장 중단에 올해 첫 마이너스…기아 '나홀로' 국내외 판매 모두↑ 르노삼성·쌍용, 수출 덕에 회복세…한국GM, 반도체 부족에 고전 국내 완성차 업계의 내수 판매가 글로벌 차량용 반도체 품귀 현상의 여파 등으로 5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해외 판매는 수요 회복세가 이어지며 소폭 증가했다. 기아만 5개사 중 유일하게 국내외 판매 모두 증가했고, 르노삼성차와 쌍용차는 수출 덕에 모처럼 회복세를 보였다. 2일 국내 완성차 5개사가 ...

    한국경제 | 2021.08.02 17:24 | YONHAP

  • thumbnail
    "불법인 걸 알지만…" 주52시간 시행 한 달, 中企 사장의 고백 마오

    ... 장비 예열 등 공정에 필요한 준비시간까지 고려하면 실제 생산량은 절반 가까이 줄어든다는 것이다. 반월국가산업단지의 한 섬유업체 대표는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미국·유럽에서 원단 수요가 줄었다가 올해 회복세여서 직원 모집 공고를 냈는데 넉 달째 지원자가 없다”며 발을 굴렀다. 금형·표면처리·용접 등 ‘뿌리산업’ 종사 기업이 받는 충격도 크다. 금형산업의 경우 최소 3년은 꾸준히 종사하며 ...

    한국경제 | 2021.08.02 17:24 | 민경진/김동현

  • thumbnail
    수출 회복세 유지한 쌍용차…7월 판매량 9% 증가한 8155대

    쌍용자동차는 지난 7월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8.9% 늘어난 8155대를 판매했다고 2일 밝혔다. 쌍용차의 7월 판매량은 내수 5652대, 수출 2503대를 기록했다.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내수 판매량은 15.7% 줄었지만 수출이 218.0% 증가하며 내수 감소폭을 만회했다. 다만 전월 대비로는 8504대에서 8155대로 4.1% 감소했다. 반도체 수급 불안과 자구안 이행을 위한 평택공장 생산라인 1교대 전환도 판매실적에 영향을 끼친 것...

    한국경제 | 2021.08.02 17:11 | 오세성

  • thumbnail
    부천시, 올해 시세 징수액 174억 증가 전망

    ... 등 시세 징수액이 지난해보다 441억 원이 증가한 2107억원이었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 관련 업종인 택배업종 등의 영업이익 증가와 최근 경기 회복으로 인한 기업의 실적 개선 때문인 것으로 시는 분석했다. 시는 기업의 경기 회복세가 연말까지 지속되면 시세 징수액은 당초 징수액보다 법인세분 지방소득세 96억원, 양도세분 지방소득세 102억원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1세대 1주택자 세율 인하 및 코로나19 착한 임대인 감면 등 재산세는 44억원 감소가 ...

    한국경제 | 2021.08.02 14:57 | 강준완

  • thumbnail
    건설 체감경기 다시 꺾여…"폭염·코로나 4차 유행 탓"

    ... 대비 7.9포인트 하락한 92.9를 기록하였다고 2일 밝혔다. CBSI가 기준선인 100을 밑돌면 현재의 건설 경기 상황을 비관적으로 보는 기업이 낙관적으로 보는 기업보다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 CBSI 지수는 올해 상반기 회복세를 보이며 5∼6월 기준선(100)을 넘기는 등 양호한 모습을 보였지만 지난달에는 8포인트 가깝게 내리며 기준선 밑으로 꺾여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박철한 건산연 연구위원은 "이례적인 폭염으로 현장에서 어려움이 가중된 가운데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8.02 13:05 | YONHAP

  • thumbnail
    델타변이 확산에 내수 충격 우려…단기 변동성 확대를 기회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전국적으로 격상되는 등 내수 충격 우려가 증시 변동성을 키우고 있다. 다만 글로벌 경기 회복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수출주, 구조적 성장주가 코스피 시가총액과 영업이익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충격은 예상보다 크지 않을 전망이다. 이에 코스피의 단기 변동성 확대는 비중확대의 기회로도 생각할 수 있는 만큼 지나치게 위축되기보다는 실적 개선에도 불구하고 주가 움직임이 주춤한 종목을 추려 대응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

    한국경제 | 2021.08.02 12:30

  • thumbnail
    사상 최대 실적 기대되는 미용기기株…지금이 비중확대 타이밍?

    ... 있기 때문이다. 관련 업계가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낼 수 있다는 장밋빛 전망도 나오고 있다. 최근 델타 변이의 확산으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긴 하나 백신 접종 또한 빠르게 진행되고 있어 작년 2분기 이후 매 분기 지속적으로 매출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만큼, 미용기기 관련주에서 기회를 찾은 것도 유효한 전략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잡은 투자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투자자들이 주식매입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활용할 수 ...

    한국경제 | 2021.08.02 11:35

  • thumbnail
    상승랠리 마친 코스피…개인이 던진 '곱버스', 기관은 담았다

    ... 줬다. 델타 변이의 경우 ▲유동성 관점에서 델타 변이로 인해 경제 회복이 늦어지면 미 중앙은행(연방준비제도·Fed)가 쉽사리 긴축에 나서지 못할 것 ▲델타 변이가 전염력은 강하지만 치명력은 상대적으로 약해 경기 회복세를 꺾지 못할 것 등의 논리는 증시 상승 요인으로 작용했다. 하지만 기업들 실적이 발표되자 경기 점정 우려가 되살아났다. 특히 코스피 시가총액 1·2위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반도체 영업 호조에 힘입어 호실적을 발표하고 ...

    한국경제 | 2021.08.02 08:25 | 한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