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54,3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주식, 테마 아닌 펀더멘털 중심으로 투자해야”

    ... 있는 상황에서 물가상승률 조건은 이미 충족한 상태입니다. 따라서 시장의 관심은 고용지표에 더욱 쏠려 있죠. 많은 전문가들이 오는 8월 잭슨홀 미팅을 통해 Fed가 연내 테이퍼링 시행을 공식화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경기 회복세와 그에 따른 인플레 우려가 현실화됨에 따른 것으로 테이퍼링 시점이 결정되면 시장의 가장 큰 불확실성이 사라지게 됩니다. 물론 단기적으로는 시장에 충격이 있을 수 있겠지만 중장기적으로는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여겨집니다. 반면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7.26 11:51 | 공인호

  • thumbnail
    하반기 투자 키워드는 'ESG·배당주·단기 채권'

    ... 다각화 등 차별화된 접근이 필요해 보인다. 올해 글로벌 금융시장은 각국 정부의 부양책에 따른 경기 회복 기대감이 이어지고 있다. 주요 20개국(G20) 기준 글로벌 성장률은 상반기 8.0%에 이어 하반기에도 5.3%의 강한 회복세가 전망된다. 경기 회복 강도에 공급이 따라가지 못하면서, 재고 소진 등으로 설비투자 확대가 불가피하고 고용 회복에 따른 온택트 중심의 보복적 소비로 소비지출이 강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일단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

    한국경제 | 2021.07.26 11:51 | 공인호

  • thumbnail
    하반기 글로벌 증시, 강세 기조 유지될까

    ... 강세는 소비심리의 회복을 반영한 것이었다. 글로벌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약 11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것과 달리, 소비자심리지수의 경우 여전히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하지 못했다. 제조업과 시차를 두고 올해 본격 회복세를 보이기 시작한 선진국의 소비심리는 코로나19 백신 보급과 실업률 하락이 가속화되면서 당분간 회복세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소비와 관련한 산업 중 향후 더 강한 모멘텀이 예상되는 것은 여행 산업인데, 이러한 변화를 잘 대비하고 ...

    한국경제 | 2021.07.26 11:50 | 공인호

  • thumbnail
    美 증시, '주춤'…서학개미 다음 카드는

    ... 조정했다. 블랙록은 유럽의 경우 코로나19 백신 접종에서 앞서가고 있으며, 주가 밸류에이션 역시 역사적으로 낮다고 분석했다. 특히 정보기술(IT)과 금융주의 상대적 매력도가 높다고 평가했다. 또 일본에 대해서는 세계적인 경기 회복세가 일본 기업들의 실적 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으며, 코로나19 방역 상태도 점차 개선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랜섬은 한발 더 나아가 신흥국 주식에 대한 긍정적 시각을 드러냈다. 미국 증시와 비교해 신흥국 증시가 역사적 저평가 국면에 ...

    한국경제 | 2021.07.26 11:50 | 공인호

  • thumbnail
    델타 변이 대처와 극복…결국 '사람'이 중요하다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확장 국면이 지속됐다. 1990년대에는 예일대 교수들이 다시 클린턴 정부와 손을 잡으면서 확장 국면이 2001년 3월까지 120개월 동안 지속됐다. 옐런 재무장관이 경제 콘트롤 타워를 맡은 지 6개월이 지나면서 미국 경기 회복세는 그 어느 국가보다 빠르다. 백신 보급이 늦어지면서 경기가 다시 불안해지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확산되고 있는 우리로서는 부러울 뿐이다. 결국 사람이 코로나19와 델타 변이를 맞아 지금의 미국 경제와 한국 경제 차이를 만들어 낸다고 볼 ...

    한국경제TV | 2021.07.26 10:41

  • thumbnail
    상반기 미 펀드·ETF 투자유입 1천조원 넘어 '역대 최대'

    ... 대한 투자 유입액은 510억달러로 5월의 1천680억달러에 비해 크게 줄면서 지난 1월 이후 처음으로 월간 유입액이 1천억달러에 못 미쳤다고 저널은 전했다. 저널은 미국 금융자산에 대한 투자 증가 배경으로 미국 경제의 견조한 회복세에 대한 투자자들의 신뢰를 꼽았다. 저널은 MSCI 세계지수가 올해 14% 넘게 올랐지만, 미국을 제외하면 상승 폭은 8%로 나온다면서 미국 증시의 수익률이 다른 나라보다 높게 나타나고 있어 미국으로 더 많은 자금이 유입될 수 ...

    한국경제 | 2021.07.26 10:31 | YONHAP

  • thumbnail
    호텔의 미래에 투자한다

    ... 제대로 알아 봤다. 코로나19 이전 외국인 투숙객 비중이 64~70% 수준이었지만 현재는 내국인 비중이 99%에 이른다. 실제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서울’은 국내 메리어트 호텔 중 가장 빠른 매출 회복세와 가장 높은 영업이익률을 보이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들에 따르면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서울’은 부동산 투자 측면에서 볼 때 입지 조건, 기대 수익률 등에서 기대감이 월등하다. 서울 중심의 여의도 금융가와 업무지구 ...

    한국경제 | 2021.07.26 10:20 | 정유진

  • thumbnail
    美 물가·실적·성장률 모두 최고치…Fed는 어떤 선택할까 [조재길의 뉴욕증시 전망대]

    ... 뚫었습니다. 전 영업일 대비 0.12%포인트나 급락한 겁니다. 1~2개월 전까지만 해도 국채 금리가 떨어지면 나스닥 지수가 뛰었는데, 최근 국채 금리가 하향 안정세를 보인 뒤엔 그 반대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국채 금리가 다시 회복세를 보이자 주가도 꾸준히 올랐습니다. 지난주 금요일 10년짜리 국채 금리는 연 1.30%로, 전날 대비 0.03%포인트 올랐습니다. 증시가 가장 싫어하는 게 급격한 변화인데, 국채 금리가 또 크게 움직인다면 증시의 주요 변수로 재등장할 ...

    한국경제 | 2021.07.26 07:17 | 조재길

  • thumbnail
    서학개미, 항공株 담으려면 LCC에 주목해야

    ... 투자할지, 아니면 저비용항공사(LCC)에 베팅할지 결정해야 한다. 어떤 형태의 항공사인지에 따라 회복 속도가 다를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미국에서는 LCC가 유망하다는 분석이 많다. 국내선과 단거리 노선에 집중하는 미국 LCC 특성상 회복세에 진입하고 있다는 신호가 나오고 있어서다. 일각에서는 이용객이 3분기부터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할 수 있다는 기대도 한다. 제트블루항공, 스피릿항공, 알래스카항공 등이 미국 대표 LCC로 거론된다. 제트블루항공은 국내선과 ...

    한국경제 | 2021.07.25 17:51 | 박의명

  • 듀크 헤일 美 HAAH 회장 "쌍용차 인수의향서 내겠다"

    ... 의향을 밝혔다. 쌍용차 인수에 필요한 자금은 8000억∼1조원 규모로 예상된다. 쌍용차는 이달부터 경기 평택공장을 주간 2교대에서 1교대로 전환하며 생산직 절반을 대상으로 한 달씩 순환 무급휴업에 들어가는 등 자구노력을 하고 있다. 또 평택공장을 이전하고 부지 매각대금으로 친환경차 전용공장을 새로 짓기로 했다. 쌍용차는 상반기 내수 판매가 전년 동기 대비 34.8% 줄었지만 수출이 59.8% 늘어나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김일규 기자

    한국경제 | 2021.07.25 17:06 | 김일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