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38,8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은행장에게 묻다] 올해 -1% 내외 역성장…기업·가계부실 '위험'

    ... 하나은행장은 "코로나19 충격으로 상반기 2분기 연속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하며 본격적으로 경기침체에 들어섰다"며 "2차 유행이 없다면 하반기 우리 경제는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해외 주요국의 봉쇄정책 완화 등에 힘입어 완만한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정부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그동안 억제된 수요의 회복, 단계적 글로벌 생산 재개 등이 경기 회복을 견인할 것"이라면서도 "코로나19 재확산 가능성에 대한 우려, 코로나19 사태 이후 강화된 ...

    한국경제 | 2020.06.28 06:31 | YONHAP

  • thumbnail
    "中서 더 밀리면 끝장"…베이징현대 '운전대' 최동우에 맡겼다

    ... 중국에서 2017년 이후 부진을 겪고 있다. 처음에는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보복이 주원인으로 거론됐지만, 이후에도 판매는 좀처럼 회복되지 않았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직격탄을 맞은 이후 판매 회복세도 다른 브랜드에 비해 늦다. 지난달 베이징현대는 중국의 완성차업체 협회인 승용차연석회(CPCA)가 공개하는 상위 15위 브랜드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상위 15위는 중국 내 주류 브랜드의 기준으로 통한다. 베이징현대는 2016년까지만 ...

    한국경제 | 2020.06.26 17:30 | 도병욱/김보형

  • thumbnail
    [단독] 베이징현대 대표도 교체…현대기아차 中서 명예회복 시동

    ... 중국에서 2017년 이후 부진을 겪고 있다. 처음에는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보복이 주 원인으로 거론됐지만, 이후에도 판매는 좀처럼 회복되지 않았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은 이후 판매 회복세도 다른 브랜드에 비해 늦다. 지난달 베이징현대는 중국의 완성차업체 협회인 승용차연석회(CPCA)가 공개하는 상위 15위 브랜드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상위 15위는 중국 내 주류 브랜드의 기준으로 통한다. 베이징현대는 2016년까지만 ...

    한국경제 | 2020.06.26 15:03 | 도병욱/김보형

  • thumbnail
    "코로나19 무색"…국내 기름소비 5월 '급증'

    ... 항공유 소비는 코로나19 초기였던 1월 341만4000배럴에서 2월 278만7000배럴, 3월 113만8000배럴, 4월에 73만배럴까지 감소했다. 그러다 5월에는 182만3000배럴로 증가했다. 1월과 비교하면 반토막 수준이지만 회복세는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정유업계에서는 5월은 어린이날, 석가탄신일 등 연휴로 전통적으로 기름 소비가 늘어나는 시기로 본다. 올해의 경우 코로나19 영향이 있었지만 국내 여행과 이동이 늘어나면서 기름 소비가 두드러진 것으로 분석했다. ...

    한국경제 | 2020.06.26 07:23 | 이송렬

  • thumbnail
    "제주로 부산으로"…코로나 유탄 맞았던 기름소비 5월에 '급증'

    ... 증가했다. 항공유 소비는 코로나19 초기였던 1월 341만4천배럴에서 2월 278만7천배럴, 3월 113만8천배럴, 4월에 73만배럴까지 감소했다. 그러다 5월에는 182만3천 배럴로 증가했다. 1월과 비교하면 반토막 수준이지만 회복세는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정유업계 관계자는 "5월은 어린이날, 석가탄신일 등으로 연휴가 있어 전통적으로 기름 소비가 느는 시기"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5월 초에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국내 여행·이동이 ...

    한국경제 | 2020.06.26 06:30 | YONHAP

  • thumbnail
    미국 증시, 코로나 재유행 부담·고용도 실망에 하락 출발

    ... 3028.1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85.51포인트(0.86%) 내린 9823.65에 거래됐다.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상황과 주요 경제 지표 등을 주시했다. 미국에서 코로나19가 다시 가파른 확산세를 보이면서 경제 회복세가 타격을 받을 것이란 우려가 커졌다. NBC뉴스에 따르면 전일 미국 전역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4만5000명을 넘었다. 팬데믹 초창기였던 지난 4월 말의 고점보다 9000명 이상 많은 수준이다. 뉴욕과 뉴저지, 코네티컷 주는 ...

    한국경제 | 2020.06.25 23:27 | 조아라

  • 뉴욕증시, 코로나 재유행 부담 속 고용도 실망 하락 출발

    ... 3,028.1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85.51포인트(0.86%) 하락한 9,823.65에 거래됐다.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상황과 주요 경제 지표 등을 주시했다. 미국에서 코로나19가 다시 가파른 확산세를 보이면서 경제 회복세가 타격을 받을 것이란 우려가 커졌다. NBC뉴스에 따르면 전일 미국 전역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4만5천 명을 훌쩍 넘었다. 팬데믹 초창기였던 지난 4월 말의 고점보다 9천 명 이상 많은 수준이라고 방송은 전했다. 뉴욕과 ...

    한국경제 | 2020.06.25 23:08 | YONHAP

  • 코로나가 부른 백화점 명품 특수

    ... 구찌, 까르띠에 등 명품 브랜드 판매는 크게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백화점 명품 매출은 지난 4월 이후 급증세를 보이고 있다. 코로나19가 확산한 2월과 3월 잠깐 주춤했으나 4월 이후 완연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3월 신세계백화점 명품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0.7% 줄었다. 그러나 4월 들어 18.5% 증가세로 돌아섰고 5월엔 증가율이 37.8%로 치솟았다. 4월과 5월 신세계백화점 전체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

    한국경제 | 2020.06.25 17:41 | 전설리

  • thumbnail
    이주열 "코로나 진정돼도 저물가 상황 이어질 것"

    ... 이후 4월엔 0.1%로 낮아진 데 이어 5월엔 0.3%를 기록했다. 이에 1~5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지난해에 이어 물가안정 목표(2%)를 밑돌고 있다. 이 총재는 "코로나 재확산에 대한 우려가 여전히 높아 국내외 국제유가 회복세는 완만할 것으로 판단돼, 당분간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0% 내외의 낮은 수준을 나타낼 것"이라며 "내년 이후 국제유가 하락의 영향이 사라지고 경기가 점차 개선되면서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올해보다 높아지겠지만, 목표 수준으로 ...

    한국경제 | 2020.06.25 15:01 | 고은빛

  • "해외車 공장 가동률 96.8%…글로벌 시장 정상궤도 진입"

    ... 공장 가동률은 공장 내 감염 예방 조치, 부품 수급 지연, 수요량 감소에 따라 60∼70%대에 불과했다. 중국을 제외한 대부분의 국가에서는 5월 생산량이 70% 이상의 감소 폭을 기록하는 등 여전히 낮았지만 4월 대비 수요가 회복세에 접어들면서 브랜드별 기존 공급망 유지 등 생산량 확대를 위해 노력 중이다. 미국의 경우 5월 생산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78.7% 감소한 20만7천대에 그쳤고, 태국은 69.1% 줄어든 5만6천대, 브라질은 84.4% 감소한 ...

    오토타임즈 | 2020.06.25 1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