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54,3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신규 실업수당 청구 40만건…전주보다 2만4천건 감소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7월 18∼24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40만건으로 집계됐다고 29일(현지시간) 밝혔다. 전주보다 2만4천건 줄어 2주 만에 감소세로 돌아섰으나,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38만5천건보다는 많았다. 이날 지표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델타 변이의 유행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노동시장이 회복세를 이어가고 있음을 시사한다고 미 언론들은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9 21:51 | YONHAP

  • thumbnail
    강원지역 수출 하반기 회복세…상반기 41% 상승

    ... 면류, 의약품, 화장품, 전선 등이 빠르게 늘어났다. 또 주요 수출대상국은 중국과 아세안 국가에 대한 수출 비중이 확대된 반면 2000년대 초반 주요 수출국이던 미국과 일본의 비중은 축소되는 것으로 집계했다. 한국은행 강원본부 경제조사팀 이이수 과장은 "전선, 의약품 등을 중심으로 수출 호조가 지속할 것으로 전망되지만,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이 장기화할 경우 자동차부품 수출 회복세에 부정적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9 16:08 | YONHAP

  • thumbnail
    '생활가전·TV 호조'…LG전자, 역대 2분기 최고 실적 썼다 [종합]

    ... 이슈 등으로 부품 가격이 상승하는 등 일시적 비용이 증가하면서 영업손실은 전분기 대비 확대됐다. BS사업본부는 매출액 1조6854억원, 영업이익 617억원을 거뒀다. PC, 모니터 등 IT 제품의 판매 호조가 이어지고 건설경기 회복세에 따라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 제품의 수요가 다시 늘면서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8.9% 증가했다. 영업익은 주요 부품 가격과 물류비의 인상으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소폭 감소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

    한국경제 | 2021.07.29 16:07 | 노정동

  • LG전자, 2021년 2분기 실적 발표

    ... 증가해 영업손실은 전분기 대비 늘었다. BS(Business Solutions)사업본부 BS사업본부는 매출액 1조 6,854억 원, 영업이익 617억 원을 거뒀다. PC, 모니터 등 IT제품의 판매 호조가 이어지고 건설경기 회복세에 따라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 제품의 수요가 다시 늘면서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8.9%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주요 부품 가격과 물류비의 인상으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소폭 감소했다. 3분기 사업전망 하반기에는 코로나19 백신 ...

    한국경제 | 2021.07.29 15:12 | WISEPRESS

  • thumbnail
    한화솔루션, 2분기 사상 최대 매출 달성…2천211억원 흑자(종합)

    ... 42%와 72.1% 늘었다. 매출은 분기 기준으로 사상 최대 규모다. 케미칼 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70.7% 늘어난 1조3천331억원, 영업이익은 215.7% 증가한 2천930억원을 기록하며 실적을 견인했다. 국내외 경기 회복세에 따른 산업용 자재 수요 증가로 폴리염화비닐(PVC), 가성소다 등 주요 제품 가격이 강세를 유지한 영향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태양광 사업을 담당하는 큐셀 부문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매출이 35.5% 줄어 7천428억원을 기록했고, ...

    한국경제 | 2021.07.29 15:08 | YONHAP

  • thumbnail
    "주식시장 마지막 진통 과정…3분기 코스피 3600 뚫는다" [허란의 경제한끼]

    ... 돌파 가능성을 강조했습니다. 국내 증시에는 원달러 환율 변수가 관건인데요. 이 팀장은 “원달러 환율은 1150원대를 정점으로 하향 안정세를 보이면서 외국인 매도세가 진정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경기 회복세와 맞물리면서 수급상황이 개선되면서 7월말 마지막 진통 과정을 거치고 3분기는 편안한 장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경기 정점 논란에 대한 반론 미국 경기가 정점을 찍은 상황에서 주식시장 상승장을 강하게 예상하는 ...

    한국경제 | 2021.07.29 12:47 | 허란

  • thumbnail
    내수 충격 우려에 높아지는 변동성…저점매수 가능한 종목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전국적으로 격상되는 등 내수 충격 우려가 증시 변동성을 키우고 있다. 다만 글로벌 경기 회복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수출주, 구조적 성장주가 코스피 시가총액과 영업이익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충격은 예상보다 크지 않을 전망이다. 이에 코스피의 단기 변동성 확대는 비중확대의 기회로도 생각할 수 있는 만큼 지나치게 위축되기보다는 실적 개선에도 불구하고 주가 움직임이 주춤한 종목을 추려 대응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

    한국경제 | 2021.07.29 12:30

  • thumbnail
    수은 "3분기 수출 작년 동기 대비 20% 증가 전망"

    ... "백신 접종 확대로 중국, 미국 등 주요 수출대상국 경기 회복, 기업 투자 증가, 소비 심리 회복이 예상된다"며 "반도체, 자동차, 석유화학 중심으로 수출 증가세가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수은은 다만 "작년 3분기부터 수출 회복세가 시작됐기에 올해 3분기에는 기저효과가 줄어들어 수출 증가율이 2분기 42.1%보다는 다소 하락할 것"이라며 "델타 변이 바이러스 확대 등으로 세계 경기 회복세가 둔화하면 수출 증가율은 전망치에 못 미칠 수 있다"고 밝혔다. 수은이 ...

    한국경제 | 2021.07.29 12:01 | YONHAP

  • thumbnail
    사업체 종사자 전월 대비 32만명 늘었지만…"회복세는 아직"

    지난달 사업체 종사자 수가 전년 동월 대비 32만3000명 증가했다. 지난 3월 이후 4개월 연속 증가세다. 그러나 일용직 근로자의 증가가 큰 비중을 차지하는데다 기저효과의 영향이 큰 탓에 고용 회복세라고 보기는 어렵다는 분석도 나온다. 특히 숙박 및 음식점업에서는 종사자 감소폭이 다시 커지고 있다. 고용노동부가 29일 발표한 '6월 사업체노동력조사 결과'에 따르면 사업체 종사자 수는 전년 동월 대비 32만 3000명이 증가해 ...

    한국경제 | 2021.07.29 12:00 | 곽용희

  • thumbnail
    지속적인 매출 회복세 이어가는 미용기기株…지금을 비중확대 기회로?

    ... 있기 때문이다. 관련 업계가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낼 수 있다는 장밋빛 전망도 나오고 있다. 최근 델타 변이의 확산으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긴 하나 백신 접종 또한 빠르게 진행되고 있어 작년 2분기 이후 매 분기 지속적으로 매출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만큼, 미용기기 관련주에서 기회를 찾은 것도 유효한 전략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잡은 투자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투자자들이 주식매입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활용할 수 ...

    한국경제 | 2021.07.29 1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