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0241-210250 / 478,9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약사, 일반약 팔면 안돼"…對정부투쟁 선언한 약사회

    ... 엄밀히 말하면 일반의약품 중 한약제재와 양약제재를 구분하기가 쉽지 않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약사회는 이번에야말로 약사들만 일반의약품을 다룰 수 있도록 약사법을 개정해야 한다는 강경한 태도를 보이고 있다. 조찬휘 대한약사회장은 “약사와 한약사가 똑같이 약국을 개설하고 일반의약품을 판매할 수 있다면 의사와 한의사도 똑같이 의료기관을 개설할 수 있어야 할 것”이라며 “정부가 엉터리 해석을 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약사회는 ...

    한국경제 | 2014.07.30 21:36 | 이준혁

  • 중기중앙회장 선거 과열? 선관위에 불법 단속 위탁

    중소기업중앙회는 내년 2월 차기 회장 선거를 앞두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불법 선거운동 단속’을 의뢰했다. 사전 선거운동이 과열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중기중앙회장 선거운동은 후보자등록증 교부 시부터 선거일까지만 할 수 있다. 운동 방법도 중기중앙회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정한 선전 벽보, 선거 공보, 합동 연설회 개최 등으로만 할 수 있다. 선거운동 기간이 아닌 때 특정 인물에 대한 지지를 당부하는 것도 사전선거운동으로 간주한다. ...

    한국경제 | 2014.07.30 21:35 | 추가영

  • thumbnail
    '아이디어 LG' 구본무의 기발한 승부 통했다

    ... 최근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누구나 아이디어를 내고 이를 상품화해 수익을 공유하는 아이디어 공모사이트를 개설한 것이 대표적이다. “새로운 방법 을 찾아 실행하고 시장을 선도하는 조직문화를 만들라”는 구본무 회장의 의지에 따른 것이다. ○속도 내는 LG의 오픈이노베이션 LG전자는 최근 ‘아이디어 LG’( www.idealg.co.kr ) 사이트를 개설하며 일반인이 참여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실험에 착수했다. 누구나 ...

    한국경제 | 2014.07.30 21:33 | 박영태

  • thumbnail
    국산 도자기의 굴욕…'안방' 60% 뺏겼다

    ... 2년간의 적자에서 벗어났지만 영업이익이 12억원에 불과했다. 올해 1분기에 다시 2억6000만원 영업적자를 냈다. 한국도자기는 지난해 35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3위 업체인 젠한국만 매출이 늘었다. 젠한국은 김동수 한국도자기 회장의 막냇동생인 김성수 회장이 2005년 독립해 나와 만든 회사다. 하지만 연간 매출(지난해 178억원)이 200억원에도 못 미치기 때문에 매출 증가에 의미를 부여하기 어렵다는 게 업계 관계자들의 얘기다. ○악성 루머에 시달려 최근 ...

    한국경제 | 2014.07.30 21:27 | 김정은

  • thumbnail
    두산인프라코어, 인천 R&D센터 준공

    ...센터를 준공했다. R&D센터 준공을 계기로 인천 수지 송도 등지에 분산돼 있는 건설기계·엔진 부문의 연구인력 800여명을 한데 모아 R&D 시너지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이날 준공식에는 박용만 두산그룹 회장과 박정원 두산 지주부문 회장, 김용성 두산인프라코어 총괄사장 등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012년 4월 R&D 역량을 결집하기 위해 기술본부를 신설했고 그해 6월 후속 조치로 센터 건립에 나섰다. ...

    한국경제 | 2014.07.30 21:25 | 이상은

  • thumbnail
    쿠쿠전자 공모주 청약에 4조4000억 몰려

    ... 돌풍은 앞서 598.86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기관투자가 수요예측에서 예견됐다. 당시 글로벌 자산운용사인 블랙록, 피델리티, 웰링턴 등이 참가해 쿠쿠전자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줬다. 쿠쿠전자는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과 10촌지간인 구자신 회장이 1978년 당시 금성사의 밥솥 사업부문을 인수해 성광전자를 설립하며 시작됐다. 1998년 자체 브랜드 ‘쿠쿠(CUCKOO)’를 출시한 이후 1년 만에 전기밥솥 시장점유율 1위에 올라 ...

    한국경제 | 2014.07.30 21:22 | 서기열

  • thumbnail
    음악으로 청소년 힐링하는 KB

    KB금융지주(회장 임영록·왼쪽 두 번째)는 서울 남산 국립극장 에서 ‘ KB청소년 음악대학 합동연주회’를 지난 29일 열었다. 임 회장과 송자 아이들과미래 이사장(네 번째)이 수상 청소년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KB금융 제공

    한국경제 | 2014.07.30 21:20

  • thumbnail
    성낙인 "서울대 중요한 의사결정에 시장·구청장·동창회도 참여"

    ...고 말했다. 이를 위해 “취임 첫날인 21일부터 평의원회와 교수협의회 관계자들을 만나 총장선출제도개선 소위원회 구성을 가급적 빨리 시작하자고 제안했다”고 전했다. 성 총장은 최근 이사장에 박용현 전 두산그룹 회장이 선임돼 의사결정 구조가 이원화됐다는 지적에 대해선 “과거 법인화를 준비할 때 법학자로서 총장이 이사장을 겸임해야 한다는 소신을 가졌다”며 “지난번 오연천 전 총장이 겸임했으니 이번엔 분리해보면 어떤 ...

    한국경제 | 2014.07.30 21:03 | 오형주

  • thumbnail
    축구協, 붉은악마 공식물품 사업자 '부당 선정' 논란

    ... 매출을 올릴 수 있어서다. 브라질 월드컵 전후 기간에도 한 대형 유통업체를 통해 약 75만장의 공식 티셔츠가 판매된 것으로 알려졌다. 선들은 전신인 이화에스디엘을 통해 이미 사업권을 따낸 적이 있다. 이의수 전 대한여자축구연맹 회장이 설립한 이화에스디엘은 2010년 월드컵 기간에 응원용 붉은색 티셔츠와 머플러, 기념품 등을 판매했다. 그러나 중국에 발주한 물량(8억원 상당)에 대한 대금을 지급하지 못해 소송에 휘말렸고, 패소하면서 수억원의 빚을 떠안고 폐업했다. ...

    한국경제 | 2014.07.30 21:02 | 윤희은

  • "유병언 도피 중 식사 제대로 못해"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73)의 사망 관련 의혹을 풀 핵심 인물로 꼽혔던 운전기사 양회정 씨(55)와 구원파 ‘김엄마’ 김명숙 씨(59) 모두 지난 5월25일 이후 유 전 회장과 연락이 끊겼다고 검찰에서 진술했다. 30일 인천지검 특별수사팀(팀장 이헌상 2차장검사)은 전날 오전 8시께 전격 자수한 양씨를 다시 불러 유씨 사망 전까지의 도주 행적과 도피 자금 출처 등에 관해 2차 조사를 벌였다. 김씨는 유씨를 다시 데리러 가지 ...

    한국경제 | 2014.07.30 21:01 | 정소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