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1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목집중분석] 2년간 역주행하다 이제야 비상하는 보잉

    ... 보잉 737맥스 기종이 연이어 추락사고를 내 운항 정지됐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지난 2월 미 유타이티드항공 소속 보잉 777-200기종 여객기가 미 콜로라도주 덴버 공항 이륙 직후 엔진 고장을 일으켰다. 여객기는 덴버 공항으로 회항해 무사히 비상착륙했지만 비행 과정에서 엔진이 불타고 기체 파편이 지상으로 떨어졌다. 상황이 심각하자 미 연방항공청(FAA)은 보잉 777기종 가운데 문제가 있다고 보이는 전 세계 항공기 60여대에 대해 일시 운항 정지를 지시했다. 대부분 사고 ...

    한국경제 | 2021.09.05 19:00 | 정인설

  • [사설] 추문 끊이지 않는 대법원장, 무슨 낯으로 자리 버티는가

    ... ㈜한진 법무팀이 2018년 초 대법원장 공관에서 만찬을 했다. 그 자리엔 김 대법원장 부인도 참석했고, 공관 전속 요리사가 메뉴를 준비했다는 증언들이 나왔다. 시기가 참 묘했다. 2017년 말 김 대법원장이 ‘땅콩 회항’ 사건으로 기소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에게 집행유예를 선고한 직후다. ㈜한진은 대한항공과 같이 한진그룹 계열사다. 대법원장의 만찬 참석 여부와 상관없이 오해받기 딱 좋은 처신이다. 김 대법원장은 취임 직후 공관에 손주 ...

    한국경제 | 2021.06.16 17:43

  • thumbnail
    초음파 기술 알게 해준 박쥐…코로나로 미워하지 마세요

    최근 인도를 출발해 미국으로 향하던 여객기가 이륙 30분 만에 회항하는 사태가 일어났다. 원인은 동굴에서만 주로 서식하는 박쥐가 난데없이 비행기에 나타났기 때문이다. 2021년 6월 1일 현재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 수는 350만 명을 넘어섰다. 이런 무시무시한 바이러스를 퍼트린 진원으로 박쥐를 지목하는 연구들이 속속 나오면서 페루 등에서는 박쥐를 몰살하려는 시도가 있었다. 이처럼 오늘날에는 박쥐가 인류사에 지대한 ...

    한국경제 | 2021.06.14 09:01

  • thumbnail
    항공기 조종실 침입 시도하면서 난동 피운 美 남성…FBI "조사중"

    ... 여객기에서 조종석 침입을 시도한 사건이 발생했다. 5일(현지시간) 뉴멕시코 앨버커키 공항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내슈빌로 가는 델타항공 여객기에 탑승한 승객이 조종석 침입을 시도해 여객기가 뉴멕시코로 회항했다. 당시 난동을 피운 남성은 조종실 문을 열려고 시도했으며 항공기 승무원이 그를 제압했다. 더불어 승객들도 승무원을 도와 난동을 피운 남성의 손발을 묶은 뒤 여객기 뒤편으로 옮겼다. 한 승객이 찍은 영상에는 난동을 피운 ...

    한국경제 | 2021.06.08 01:12 | 김정호

  • thumbnail
    "6월엔 제주행 9700원"…LCC, 국내선 할인전 '행진'

    ... 5~15% 할인하는 이벤트도 준비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티웨이항공만의 합리적인 운임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에어서울은 '무착륙 관광비행(이륙 후 착륙하지 않고 회항)'객을 끌어오기 위해 기내 면세 할인 서비스를 마련했다. 6월 에어서울의 무착륙 비행에 탑승 후 기내 면세품을 구매하는 탑승객은 품목에 관계없이 20만원 이상 결제 시 5만원 할인, 12만원 이상 결제 시 3만원 추가 할인을 ...

    한국경제 | 2021.06.07 13:50 | 오정민

  • thumbnail
    "면세점서 50만원어치 쇼핑하고 공짜 비행하세요"

    주요 면세점이 줄줄이 '무착륙 관광비행'(이륙 후 착륙하지 않고 회항) 여행객 모집에 나섰다. 해외여행길이 사실상 막힌 상황에서 국내 수요를 잡기 위해 500달러(약 56만원)를 오프라인 매장에서 지출하면 무료로 관광비행 티켓을 제공하는 프로모션도 등장했다. "면세점서 일정액 이상 쓰면 무료 관광비행" 21일 면세업계에 따르면 신세계면세점과 신라면세점은 하나카드와 손잡고 무착륙 관광비행 여행객 모집에 나섰다. 신세계면세점은 ...

    한국경제 | 2021.05.21 07:00 | 오정민

  • thumbnail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한진칼 주식 21만여주 매도

    ... 부사장은 지난 3월 8일 5만5000주 매도를 시작으로 3개월 동안 21만2500주를 매도했다. 이에 조 전 부사장의 지분율은 5.79%에서 5.43%로 줄었다. 일각에서는 해당 매도가 600억원대에 달하는 상속세 재원 마련이라는 해석을 내놓고 있다 한편, '땅콩 회항' 사건으로 사회적 공분을 샀던 조 전 부사장은 지난 2018년 이후 그룹으로 복귀를 못하고 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20 19:21 | 김정호

  • thumbnail
    "재벌 갑질 없어져야죠…지금 어느 시대인데" '마인' 천태만상

    ... 마치 한진그룹의 물벼락 갑질을 연상케 한다. 조현민은 지난 2018년 3월 대한항공 광고대행사와의 회의에서 폭언을 하고 벽에 유리컵을 던진 뒤 직원 2명에게 음료수를 뿌린 일로 구설수에 휘말렸다. 언니 조현아 또한 '땅콩회항' 사건의 주인공으로 승무원의 마카다미아 서비스 방법에 불만을 품고 훈계하다 흥분해 승무원 사무장을 비행기에서 내리라고 지시한 일로 논란이 됐다. 직원에게 폭언과 폭행을 일삼는 극중 순혜와 진희는 전·현직 임직원과 ...

    한국경제 | 2021.05.20 10:57 | 이미나

  • thumbnail
    남양유업에 또 불매운동…'평판 리스크' 관리 실패의 업보?

    ... 2011년(0.26%) 이후 가장 높았다. 평판 리스크가 무서운 까닭은, 이처럼 오랫동안 돈을 쏟아붓고 정성을 들여 구축한 기업 이미지를 한 방에 날릴 수 있다는 점이다. 회사 평판을 깎아먹은 대표적 사례로 꼽히는 ‘땅콩 회항’ ‘라면 상무’ ‘맷값 폭행’ 등의 사건은 수년이 지나도 대중의 뇌리에 생생하게 남아 있다. “평판도 기업이 지켜야 할 자산이다” 전문가들은 평판이 기업에 ...

    한국경제 | 2021.05.10 09:01 | 임현우

  • thumbnail
    법원행정처장에 김상환 대법관 내정

    ... 지냈다. 법원 내부에서는 소통 능력이 높고 법원 구성원들로부터 신망을 얻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대법관은 김 대법원장이 제청해 2018년 12월 대법관에 임명됐다. 국제인권법연구회 출신이다. ‘땅콩 회항’ 사건에서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에게 실형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집행유예로 석방하기도 했다. 비서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 상고심에서는 징역 3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확정지었다. 김 대법관은 ...

    한국경제 | 2021.05.03 17:23 | 남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