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락가락' 강남구청의 미국 유학생 증상 시점…제주도 '반박'

    ... A씨가 입도 첫날인 20일 저녁부터 오한과 근육통, 인후통을 느꼈고, 여행 중간 병원을 방문할 정도였지만 여행을 강행했다는 점에서 고의가 있었다고 밝히고 있다"며 "(하지만) 역학조사 결과 A씨에게 코로나19 특유증상인 미각과 후각에 이상증세가 나타난 것은 여행 마지막 날인 24일부터"라고 말했다. 그는 "A씨는 여행 당시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지정된 자가격리 대상자도 아니었으며, 특별한 증상이 없어 제주도 여행에 나섰다"며 "출발 당일 저녁 아주 미약한 인후통 ...

    한국경제 | 2020.03.29 15:42 | YONHAP

  • thumbnail
    홍콩 정부,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4인 초과 집회 금지"

    ... 속해있으며, 당국은 앞서 이 회사와 관련해 124명이 감염됐을 위험이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들과 별개로 술집 고객과 밀접하게 접촉한 2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편 홍콩 중문대 데이비드 후이 교수는 코로나19 감염에 따른 미각·후각 상실 가능성에 대해 "미각·후각이 안 느껴져도 다른 증상이 없으면 모두가 검사받을 필요는 없다"고 당부했다. 그는 "감기나 알레르기성 비염도 일시적으로 후각을 손상할 수 있다"면서 "큰일이 아닐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

    한국경제 | 2020.03.27 22:12 | YONHAP

  • thumbnail
    유럽서 귀국한 남녀 잇따라 양성…인천 확진자 49명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천시에 따르면 A(55·남·부평구)씨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독일 베를린·뮌헨에서 관광하고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을 경유해 지난 15일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A씨는 후각 기능이 저하되는 증상을 느끼고 27일 부평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판정을 받고 인천의료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이와 함께 B(20·여·연수구)씨는 지난 1월 3일부터 3월 24일까지 영국 맨체스터에서 유학 중인 ...

    한국경제 | 2020.03.27 21:19 | YONHAP

  • 서울 강남구 "유학생 모녀는 선의의 피해자…비난은 오해"

    ... "유학생 딸은 어머니를 따라가 전날부터 발생한 코막힘 증세를 치료했다"며 "딸은 평소 알레르기 비염을 기저질환으로 가지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말했다. 정 구청장은 "역학조사 결과 유학생 딸에게 코로나19 특유 증상인 미각과 후각에 이상증세가 나타난 것은 여행 마지막 날인 24일부터"라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제주도는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유학생 딸이 제주도 입도 첫날인 20일 저녁부터 오한과 근육통 및 인후통을 느꼈고, 23일 오전에는 숙소 인근 병원을 ...

    한국경제 | 2020.03.27 18:01 | YONHAP

  • thumbnail
    후지나미 등 3명 코로나19 확진…일본프로야구 개막 '비상'(종합2보)

    ... 속출하면서 4월 24일로 예고했던 일본프로야구 개막은 늦춰질 가능성이 크다. 스포츠닛폰, 스포츠호치는 27일 "후지나미 신타로(26·한신 타이거스)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후지나미는 "냄새를 맡기 어렵다"고 후각 문제를 호소했고, 24일과 25일 일본 효고현의 병원에서 진찰을 받았다. 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권했고, 결국 양성 반응이 나왔다. 후지나미와 3월 14일에 함께 식사한 한신 소속 선수 2명(외야수 이토 하야타, 포수 나가사카 ...

    한국경제 | 2020.03.27 14:58 | YONHAP

  • thumbnail
    "결막염이 코로나 초기 증세일수도"…미 안과협회 안내

    ... 확진 판정을 내린 환자 1천99명 가운데 0.8%에 해당하는 9명이 결막염 증세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통상 발열과 마른기침, 호흡 곤란 등이 전형적인 코로나19 감염 증세로 추정되나 일부는 감염되고도 아무런 증상이 나타나지 않기도 한다. 앞서 영국 이비인후과 의사들은 한국, 중국, 이탈리아의 코로나19 감염자를 볼 때 후각 기능 감소나 완전한 상실이 코로나19 감염을 나타내는 한 징후일 수 있다는 "좋은 증거"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7 11:52 | YONHAP

  • thumbnail
    후지나미 등 3명 코로나19 확진…일본프로야구 개막 '비상'(종합)

    ... 속출하면서 4월 24일로 예고했던 일본프로야구 개막은 늦춰질 가능성이 크다. 스포츠닛폰, 스포츠호치는 27일 "후지나미 신타로(26·한신 타이거스)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후지나미는 "냄새를 맡기 어렵다"고 후각 문제를 호소했고, 24일과 25일 일본 효고현의 병원에서 진찰을 받았다. 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권했고, 결국 양성 반응이 나왔다. 후지나미와 최근 함께 식사한 한신 소속 선수 2명도 후각과 미각 이상을 느꼈고,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3.27 11:14 | YONHAP

  • thumbnail
    KBO, 다음 이사회서 '개막' 조율…실행위 '자가 격리' 대책 논의(종합)

    ... 퓨처스(2군)리그 선수 한 명이 발열 증세를 보여 선수단 훈련이 모두 중단되는 등 코로나19는 여전히 프로야구를 위협한다. 일본프로야구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것도 KBO 이사회의 결정에 영향을 끼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언론은 후각 문제를 호소한 한신 타이거스 투수 후지나미 신타로(26)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이날 일제히 보도했다. 일본프로야구 첫 확진자 후지나미와 함께 밥을 먹은 동료 2명도 양성 반응을 보여 확진자는 모두 3명으로 늘었다. ...

    한국경제 | 2020.03.27 10:45 | YONHAP

  • thumbnail
    KBO, 실행위 건너뛰고 4월 7일 이사회서 '개막 시점' 조율

    ... 퓨처스(2군)리그 선수 한 명이 발열 증세를 보여 선수단 훈련이 모두 중단되는 등 코로나19는 여전히 프로야구를 위협한다. 일본프로야구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것도 KBO 이사회의 결정에 영향을 끼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언론은 후각 문제를 호소한 한신 타이거스 투수 후지나미 신타로(26)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이날 일제히 보도했다. 일본프로야구 첫 확진자 후지나미와 함께 밥을 먹은 동료 2명도 양성 반응을 보여 확진자는 모두 3명으로 늘었다. ...

    한국경제 | 2020.03.27 09:40 | YONHAP

  • thumbnail
    일본 프로야구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다음달 개막 '비상'

    ... 개막이 늦춰질 가능성이 커졌다. 스포츠닛폰, 스포츠호치는 27일 "일본 한신 타이거즈의 후지나미 신타로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후지나미는 "냄새를 맡기 어렵다"고 후각 문제를 호소했 24일과 25일 일본 효고현의 병원에서 진찰을 받았다. 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권했고 결국 양성 반응이 나왔다. 후지나미와 최근 함께 식사한 한신 소속 선수 2명도 후각 이상을 느꼈고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

    한국경제 | 2020.03.27 07:33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