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Grooming] 봄맞이 향기

    ... NEW PERFUME 다가오는 봄이 기다려지는 새로운 향수 ORPHEON EDP 딥티크의 60주년을 기념하는 향수. 3명의 딥티크 공동 창립자가 자주 들르던 파리 생제르망의 나이트 바 ‘오르페옹’을 후각적으로 표현했다. 목재 인테리어를 떠오르게 하는 우디 향, 파이프 담배의 매캐하면서도 달큰한 향, 진토닉을 연상케 하는 주니퍼베리 향을 첨가했다. 75ml 21만 원 딥티크 MIXED EMOTIONS EDP 추상적인 아이디어를 ...

    한국경제 | 2021.03.04 14:32 | 이동찬

  • thumbnail
    파크로쉬, 바에서 즐기는 오감만족 클래스 오픈

    ... 대해 배워보고 내 취향에 맞는 칵테일을 직접 만들어보는 프로그램으로, 성인에 한해 최대 4명까지 참여 가능하다. 사전 예약제로 운영한다. '마인드풀 테이스팅' 클래스는 눈을 감고 5가지 음료를 시음해보는 프로그램이다. 미각과 후각에 집중해야 하기 때문에 각 음료의 미네랄과 풍미를 더 깊이 느껴볼 수 있으며, 기존에 맥주를 좋아하던 고객이 와인의 매력을 알게 되는 등 평소에 즐겨 마시던 음료가 아닌 새로운 주류에 눈 뜨는 경험을 하기도 한다. 매주 수요일 밤 ...

    한국경제TV | 2021.03.04 12:00

  • thumbnail
    얼룩말, 그림에서 꿈을 만들다

    ... 사람의 눈에는 잘 보이지만, 색깔을 구별하지 못하는 육식동물에겐 풀숲의 얼룩말을 알아채긴 힘들기 때문이다. 귀여운 줄무늬를 보며 얼룩말이 무척 여리고 온순하다는 오해가 많다. 반대로 아주 예민하다. 눈이 머리 옆에 있고, 청력과 후각이 발달해 경계심마저 강하다. 한 성질 한다. 성장하면서 워낙 난폭해지기 때문에 가축으로도 못 키운다. 가정에서 키우거나 승마용 얼룩말이 없는 이유다. 동물원에서 얼룩말을 돌보는 사육사가 가장 많이 다친다고 할 정도다. 그러고 보니 얼룩무늬가 ...

    한국경제 | 2021.03.03 12:51 | 배현정

  • thumbnail
    코로나, 발열보다 후각·미각 저하 더 의심해야

    발열이나 기침보다 후각·미각 저하가 나타나면 코로나19 확진 가능성이 훨씬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황세환 부천성모병원 이비인후과 교수, 김도현 서울성모병원 이비인후과 교수, 그리고 굴나즈 스타이바예바(Gulnaz Stybayeva) 미국 메이요클리닉 박사가 공동으로 관련 논문 6,430건을 메타 분석한 결과다. 이번 연구는 후각 ·미각저하 증상이 다른 증상보다 COVID-19 진단적 가치 높다는 점을 통계학적으로 증명했다는데 의의가 있다. ...

    한국경제TV | 2021.03.02 10:16

  • thumbnail
    [호텔소식] '아름다운 계절' 봄에 즐기는 특급호텔 다양한 봄 패키지의 유혹

    ... Our Moment)' 패키지를 선보인다. 봄 감성을 자극해 줄 오감 테라피로 특전을 구성했다. 제주의 싱그러운 들꽃 향을 담아 제작한 카드 키 홀더와 라넌큘러스, 거베라, 카네이션 등 플로럴 커티시는 체크인 순간부터 시각과 후각을 자극하여 설레는 봄바람을 불러일으킨다. 또한 객실 1박, 조식, 제주의 맛을 담은 카페 해온 스페셜 메뉴 1개와 사진 인화 서비스 이용권 1매가 공통 특전으로 제공된다. 사진 인화 서비스는 뽑픽 앱에서 최대 40장까지 인화할 수 ...

    한국경제TV | 2021.02.25 17:08

  • thumbnail
    美국립보건원 "장기 코로나 후유증 원인·치료법 규명연구 시작"

    ... 규명하기 위한" 장기 코로나19 연구 계획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장기 코로나19는 이 병에 걸렸다 나은 뒤에도 길게는 수개월에 걸쳐 지속되는 후유증이다. 지금까지 알려진 후유증의 증후군은 100가지가 넘는데 피로, 두통, 후각·미각 상실, 기침, 호흡 곤란, 머릿속에 안개가 낀 듯 집중력이 떨어지는 현상(brain fog), 기억 상실, 위장 장애, 근육통, 심계항진(불규칙하거나 빠른 심장 박동이 느껴지는 증상), 당뇨병 등이 포함된다. 일부는 일상적인 ...

    한국경제 | 2021.02.25 06:26 | YONHAP

  • thumbnail
    [김길원의 헬스노트] "코로나19, 제2의 팬데믹은 후유증과의 싸움"

    ... 연구 방법과 결과를 자세히 설명해달라. ▲ 코로나19 감염으로 숨진 미국 내 환자 19명(5∼73세)의 뇌 조직을 부검했다. 일반 자기공명영상보다 10배 더 민감해 현미경 레벨로까지 촬영할 수 있는 고출력 MRI 스캐너를 사용해 후각 능력을 제어하는 뇌의 후각 전구(olfactory bulb), 호흡과 심박수를 조절하는 뇌간(brainstem)을 집중해서 관찰했다. 이 결과 두 영역 모두에서 주변부보다 염증의 징후를 보여주는 밝은 반점(bright spot)과 ...

    한국경제 | 2021.02.25 06:13 | YONHAP

  • thumbnail
    美, 알츠하이머 치매 유전자 치료 임상시험

    ... 경도인지장애는 기억력 등의 인지기능이 같은 연령대의 다른 노인들보다 떨어진 상태로 이런 노인은 몇 년 후 치매로 이행될 위험이 높다. 알츠하이머 치매에서 가장 먼저 손상되는 뇌 부위는 기억 중추인 해마(hippocampus)와 내후각 피질(entorhinal cortex)이다. 이 두 부위에서 제일 먼저 BDNF 수치가 감소한다. 그러나 BDNF는 분자의 크기가 커서 체외에서 주입할 경우 뇌로 들어가는 '검문소'인 혈뇌장벽(blood-brain barrier)을 ...

    한국경제 | 2021.02.22 08:43 | YONHAP

  • thumbnail
    119구조견, 소방헬기 타고 수색훈련…"실종·조난자 신속 구조"

    ... 화왕산 일대에서 소방헬기에 인명구조견이 탑승해 출동하는 수색훈련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치매 환자 실종이나 산악지역 조난 사고 발생 때 인명구조견을 보다 신속하게 현장에 투입하기 위한 것이다. 인명구조견이 후각을 이용해 실종자나 조난자를 찾아내려면 다른 수색 인원보다 현장에 먼저 도착해야 하기 때문이다. 인명구조견은 차량을 이용한 현장 출동에 더 익숙하기 때문에 실제 훈련에 앞서 22∼24일 단계적으로 헬기 탑승 적응훈련을 진행한다. ...

    한국경제 | 2021.02.22 06:00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전주공장서 또 집단감염…두 달 만에 5명 확진 '비상'

    ... 있는 가운데 현대차 전주공장에서 5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 현대차 공장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한 건 지난해 12월 30여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데 이어 두 번째다. 20일 완주군에 따르면 코막힘과 후각 상실 등의 증상으로 전날 현대차 공장 사무직 직원 3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완주군 보건소와 전라북도 역학조사관, 현대차 공장은 이날 오후 8시부터 자정까지 확진자 관련 부서 직원 167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

    한국경제 | 2021.02.20 17:14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