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5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명품의 향기] 프랑스 상류사회도 인정…상대방 마음 여는 '마법의 향수'

    ... 3종의 향초가 나왔다. 향초가 불티나게 팔리면서 1968년 첫 향수 ‘로’를 내놓았다. 딥티크를 니치향수 브랜드로 세계에 알린 계기가 됐다. 당시 프랑스 상류사회를 열광시킨 건 남다른 향기였다. 리트는 예민한 후각을 갖고 있었기 때문에 향수를 전문적으로 배우지 않았지만 조향에 뛰어난 재능이 있었다. 화가답게 그림을 그리듯 고체 원료를 부수고 쪼개 향기를 조합했다. 송진과 파우더에 으깬 꽃잎을 섞어 향기 나는 페이스트를 만들었고 향수 전문가에게 ...

    한국경제 | 2017.10.22 14:42 | 민지혜

  • thumbnail
    [명품의 향기] 중성적이고 묵직한 향 인기…꽃향기도 베스트

    옷깃을 여미게 되는 계절 가을이다. 가을 바람이 불어오면 옷깃이 스칠 때마다 은은하게 풍기는 향기가 더 깊은 여운을 전해주기 마련이다. 후각을 자극하는 향수는 그 사람에 대한 이미지와 추억까지 한 번에 소환한다. 올가을엔 뭔가 독특한 나만의 향기를 만들어보는 게 좋겠다. 최근 인기를 끄는 니치향수는 저마다의 독창적인 향기를 갖고 있는 것은 물론 다른 향수와 겹쳐 뿌렸을 때 묘한 향기를 뿜어내는 것이 특징이다. 어디선가 맡아본 듯하면서도 기억에 남는 ...

    한국경제 | 2017.10.22 14:34 | 민지혜

  • thumbnail
    [건강한 인생] 콧물 줄줄 흐르고 재채기·코막힘… "알레르기 비염 방치하지 마세요"

    ... 비염은 감기와 증상이 비슷해 구별하기 어렵다. 8월 말부터 시작해 10월까지 증상이 계속되고 맑은 콧물이 계속 나오면 알레르기 비염을 의심해야 한다. 알레르기 비염은 감기와 달리 발열 증상이 없고 눈이나 목안이 가렵거나 눈물이 나며 후각 능력이 떨어진다. 이 같은 증상은 주로 아침에 심해지지만 낮에는 비교적 증상이 가벼워진다. 한 달 이상 지속되면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 알레르기 비염 증상이 생겼다고 해서 전문가 처방 없이 스스로 진단해 약을 먹거나 바르는 ...

    한국경제 | 2017.10.18 16:55 | 이지현

  • thumbnail
    바이어스도르프코리아, 프리미엄 콘돔 '듀오' 국내 출시

    ... 알렸다. 이날 론칭 파티에는 칼럼니스트 곽정은이 주제 스피치를 진행하고 DJ 반달락과 가수 박재범, 비보이 어딕션 크루가 축하 공연을 가졌다. 또한 '오감으로 느끼는 섹슈얼 파티'를 테마로 촉각, 시각, 청각, 후각 등 다양한 감각을 이용한 체험 공간을 마련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015년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는 듀오는 국내에서도 다양한 기능과 독특한 디자인으로 성에 대해 솔직한 젊은 층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

    한국경제 | 2017.10.16 19:40 | 김아름

  • thumbnail
    [생글 기자코너] 현대인들의 불면증 치료제로 주목받는 'ASMR'

    자율감각 쾌락반응은 시각,청각,촉각,후각,인지적 자극에 반응해서 나타나는 표현하기 어려운 심리적 안정감이나 쾌감 따위의 감각적 경험을 말한다. 요즘 현대인들은 불면증에 많이 시달리고 있다. 직장에서의 스트레스, 집안에서의 스트레스 등 각자 다른 이유로부터 오는 스트레스가 원인이라고 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2015년 기준 불면증 환자 수는 45만6000명으로 2011년 32만5000명에 비해 40.19% 증가하였다. 최근 1년 사이에 크게 ...

    한국경제 | 2017.08.28 09:00

  • thumbnail
    이회창 "박근혜, 내가 정계 입문시켜… 대통령 될 줄 몰랐다"

    ... “김대중 정부에 이어 노무현 정부, 이른바 진보정권·좌파정권이 잘못된 남북관계를 설정해 북한이 핵보유국이 되는 데 일조했다”고 꼬집었다. 반면 김영삼 전 대통령에 대해선 “동물 같은 정치적 후각을 가졌으면서도 약간의 이상주의자적 면모도 아울러 가지고 있는 정치인이었다”고 평가했다. 이 전 총재는 이날 출간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고 문재인 대통령에 대해서도 “서툴러 보이는 게 사실”이라며 쓴소리를 ...

    한국경제 | 2017.08.22 18:25 | 김소현

  • thumbnail
    [명품의 향기] 은은한 향 조말론, 잉글리쉬 페어 앤 프리지어 제일 잘 나가

    ... 바이레도의 ‘블랑쉬(Blacnche EDP)’는 순수하고 심플하면서도 개성이 강한 향이다. 바이레도 창립주인 벤 고햄이 흰색을 향기로 보여주기 위해 이 향수를 개발했다고 한다. 벤 고햄은 사람들이 아이디어를 떠올릴 때 후각을 통해 선택된 기억을 불러온다는 데서 브랜드 콘셉트를 가져왔다. 향기는 주관적이라는 게 그의 지론이다. 추상적인 개념을 주관적으로 해석해 향기로 만들어 내는 것이 바이레도의 특징이다. 블랑쉬는 자연의 투명한 향기와 함께 여성의 ...

    한국경제 | 2017.08.20 15:04 | 이수빈

  • thumbnail
    [책마을] TV에선 못 보는 진짜 자연인의 삶

    ... 투구벌레 애벌레 한 마리를 손으로 집어 이빨 사이에 넣고는 뜨거워서 조심해가며 살며시 깨물었다. 톡 터지는 듯한 느낌에 이어 끊어진 몸통 절반이 입안으로 들어왔다.(중략) 벌레의 악취 같은 건 전혀 없었으며, 고소한 냄새가 후각을 자극해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맛에 경탄했다.” 고이즈미 다케오 일본 도쿄농업대 명예교수가 쓴 《사냥꾼의 고기는 썩지 않는다》는 차도 못 들어가는 깊은 산속에서 겪은 적나라한 야생생활을 기록한 책이다. 후쿠시마의 양조장 ...

    한국경제 | 2017.08.10 20:24 | 양병훈

  • thumbnail
    "모기기피제, 과다 사용하면 구토와 경련 유발"

    ... 골라 팔, 다리처럼 노출 부위에 소량만 발라주는 게 좋습니다. 두 번째로 많이 쓰이는 이카리딘은 피카리딘이라고도 불리는 방충제 원료입니다. 살충 성분인 디에틸톨루아미드와 달리 곤충은 물론 사람에게 무해한 성분입니다. 해충의 후각 수용체에 작용해 인체가 발산하는 냄새를 인지하지 못하게 만듭니다. 디에틸톨루아미드보다는 효과가 떨어질 수 있는데요. 그래도 독성이 적은 모기기피제를 찾는다면 이카디린이 함유된 제품을 고르면 됩니다. 무해하다고는 하지만 화학성분이다 ...

    한경헬스 | 2017.08.04 17:15 | 전예진

  • thumbnail
    [주목! 이 기업] 100% 유기농 녹차 오설록…올여름엔 빙수로 즐겨볼까

    ... 패키지로 만든 ‘시크릿 티스토리’도 인기다. 표지의 싱그러운 오설록 차밭을 시작으로, 아홉 가지 제주의 숨겨진 아름다운 경치와 그에 맞는 제주 향기를 담은 차로 구성했다. 각각의 차를 마시며 시각, 미각, 후각을 통해 제주 여행을 떠난 듯한 느낌을 즐길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제주 한란의 향을 담은 특별한 녹차인 ‘제주난꽃향 그린티’부터 제주 영귤의 상큼함을 담은 ‘삼다연 제주영귤’ ...

    한국경제 | 2017.05.24 1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