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01-210 / 4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자동차 음료와 후각브랜딩

    ... “마쯔다의 줌줌 음료. 사실 내용물은 레드불(Red Bull)이었어. 그래도 별 상관없어. 마쯔다의 줌줌이 이런 맛이라면 난 정말 사랑할거야! 고마워, 줌줌!” '오감(五感)브랜딩'이란 말을 들어봤을 것이다. 시각, 청각, 후각, 촉각, 미각의 다섯 가지 감각을 브랜딩 활동에 모두 응용해야 한다는 개념이다. 2000년대 중반 이후 마케팅계에서 거의 일상적인 용어로 쓰이고 있다. 자동차에도 적용을 하려 노력들을 한다. 그런데 자동차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게 ...

    글방 | 2013.05.26 23:35

  • thumbnail
    [친환경 기업도시 울산·포항] 설비투자액 9% 환경개선에 쏟아…'그린 제철소' 포스코 변신

    ... 구성하고 법 규제치보다 강화된 자체 관리기준 수립, 냄새 발생원을 차단하는 대기환경 개선과 실시간 모니터링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벌인 결과 지난해 냄새발생 수치를 2010년의 30% 수준까지 낮추는 성과를 거뒀다. 사람의 후각을 자극해 불쾌감을 주는 '냄새'는 순간적인 최대 농도에 의해 감지되지만 배출원이 차단되면 공기순환에 의해 급격히 소멸된다. 포항제철소는 이러한 냄새 물질의 특성을 고려해 배출원을 명확히 확인·관리하고자 2010년에 단일업체로는 ...

    한국경제 | 2013.05.02 15:30 | 울산=하인식

  • thumbnail
    [천자칼럼] 군견(軍犬)

    ... 중국에서도 개를 전투에 활용했다고 전해진다. 과학적, 체계적인 훈련을 거쳐 경비 수색 운반에 제대로 활용한 것은 1차 세계대전부터다. 그렇게 보면 개가 군에 동원된 것은 군대와 전쟁의 현대화와 궤를 같이하는 셈이다. 개의 후각은 통상 인간의 1만배라고 한다. 최대 100만배라는 분석도 있다. 이렇게 뛰어난 후각에다 민첩하고 용감하다. 충성심은 또 어떤가. 혈통 좋은 개 중에서도 엄격하게 선발해 전문가들이 자질을 더 키우게 한 게 군견이다. 전방부대의 경비, ...

    한국경제 | 2013.04.08 17:37 | 허원순

  • thumbnail
    [천자칼럼] 돼지들

    ... 만큼 의외로 깔끔하다. 이슬람과 유대교에서 돼지고기를 금하지만 고온건조한 사막기후가 사육에 부적합했던 배경도 있다. 돼지는 게걸스러워도 모성애가 강하다. 어미와 새끼를 떼놓지 않으면 어미가 새끼부터 먹이느라 잘 먹지 않을 정도다. 후각은 개보다 뛰어나 프랑스에서는 송로버섯을 찾을 때 돼지를 이용한다. 조지 오웰의 '동물농장'에 나오는 돼지들은 공포 그 자체다. 우두머리 돼지 나폴레옹은 “모든 동물은 평등하다. 그러나 어떤 동물은 더욱 평등하다”며 공포사회로 몰아간다. ...

    한국경제 | 2013.04.03 00:00 | 오형규

  • thumbnail
    [대구·경북 新사업 벨트 뜬다] 대구 엑스코 내년에도 '메가전시회' 잇따라

    ... 최대건축박람회인 경향하우징페어가 개최된다. 대구세계육상선수권 대회 이후 최대 국제행사인 세계에너지총회 전시회가 10월에 열리며, 올해 처음 대구에 온 홈테이블데코페어도 개최된다. 컨벤션 분야에서는 세계에너지경제학회총회(6월) 국제전자후각심포지움(7월)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8월) 세계에너지총회(10월) CESE 콘퍼런스(한국상하수도학회) 등이 예정돼 있다. 엑스코는 PCO(전문컨벤션기획)사업 진출을 통해 올해 국제기구수상자총회(HFSP), 국제그린에너지비즈니스 콘퍼런스, ...

    한국경제 | 2012.12.27 00:00 | 김태현

  • thumbnail
    [진화하는 연구ㆍ개발현장] 서울대학교 WCU , 세계 첫 물리·화학 학제 융합…"우린 월드클래스"

    ...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적의 연구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사업단은 물리·화학적 신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이용, 세포다이나믹스 연구가 획기적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 있다. 이준호 교수(사진)는 “사업단은 그동안 인간 후각 신호 전달 체계를 모방한 전자코 플랫폼 연구로 생체 모방센서의 새로운 지표를 제시하고 꼬마선충 모델을 이용해 행동을 조절하는 신경회로망을 규명하는 등 값진 연구 성과물들을 창출했다”고 소개했다. 특히 탄소나노튜브 기반의 인공 미각 ...

    한국경제 | 2012.12.16 00:00 | 이계주

  • [BizⓝCEO]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창의적 감성 흐르는 감성소재·부품연구센터 설립

    < 이 기사는 BizⓝCEO 기획특별판 입니다 > 자동차의 사운드 감성이 우수한 것으로 유명한 독일의 아우디자동차는 신차에서 폐차 시까지 상쾌한 냄새가 유지될 수 있는 연구를 수행하는 후각연구팀을 별도로 운영하고 있다. 자동차에 단순한 기계적 기능뿐 아니라 탈 때마다 느끼는 감성에 가치를 부가하고 있는 것이다. 미국의 애플사는 아이팟의 외관 소재를 휴대용 기기에 흔히 적용되지 않던 스테인리스스틸 소재를 사용, 공장에서 대량으로 만든 느낌의 ...

    한국경제 | 2012.11.27 00:00 | cts13

  • thumbnail
    [JOB 대학생 취업 디딤돌] 빵으로 세계정복 꿈꾼다면…"파리바게뜨에서 기다릴게요"

    ... 지향하는 철학이 뭔지를 정리해 둘 필요가 있어요. 또한 SPC그룹에서 운영하는 브랜드 매장을 찾아 손님과 직원의 입장에서 서비스를 생각해 보는 것도 면접 때 유용하리라 생각됩니다.” 국내 제과제빵업계 1위인 SPC그룹에는 미각·후각을 평가하는 관능테스트가 있다. 최씨는 많은 지원자들이 궁금해하는 관능테스트에 대한 접근법도 언급했다. “식품업체이기에 기본적인 맛과 향에 대한 감각을 알아보는 것은 당연하겠죠. 인터넷에 족보가 많이 떠돌았지만 저는 제가 가진 입맛과 ...

    한국경제 | 2012.10.29 00:00 | 로컬편집기사

  • thumbnail
    [천자칼럼] 향기 마케팅

    인간의 오감 중 가장 예민한 감각은 후각이라고 한다. 그래서인지 사람이 맡을 수 있는 냄새의 종류는 무려 2000~4000가지에 달한다고 알려져 있다. 후각의 또 다른 특징은 청각과 함께 소위 상태 의존적 기억(state dependent memory)과 연관이 크다는 점이다. 어떤 냄새나 음악을 맡거나 들으면 자신도 모르게 전에 그것을 경험했던 상황이 연상되는 게 바로 상태 의존적 기억이다. 맛있는 음식 냄새만 맡아도 기분이 좋아진다거나 감동 깊게 ...

    한국경제 | 2012.08.19 00:00 | 김선태

  • thumbnail
    [인터뷰] 조수용과 외식업이 만나면?…"직원들 주말에 서로 일하겠다 아우성"

    ... 내가 사장이다라는 생각으로 일을 하게되니 매출 또한 오르지 않을 수 없는 것. "오는 연말께 한남동에 아메리칸식 레스토랑을 오픈할 예정이에요. 메뉴에 구애받지 않고 내가 하고싶은 방식으로 외식업을 펼쳐나갈 겁니다. 먹는 공간은 미각 후각 청각이 조화롭게 이뤄져야 해요. 때문에 외식 브랜드야말로 가장 복합적인 디자인이라 할 수 있죠. 제가 하고 싶은 일을 하는 건데 세상이 더불어 아름다워 진다니 얼마나 보람된 일입니까" 한경닷컴 이미나 기자 helper@ha...

    한국경제 | 2012.08.14 00:00 | angele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