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41-250 / 6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소나무향이 솔솔~ 자연과 호흡하며 걸어요"

    ... 주부에게 열띤 강의를 하고 있었다. 이들은 서울시가 주최하고 한국경제신문이 후원한 ‘서울둘레길, 오감으로 느끼다’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이곳을 찾았다. 1일에 이어 네 번째로 열린 행사 주제는 ‘후각으로 만나는 자연의 길’. 서울시는 시민들에게 둘레길을 걸으며 자연의 향기를 맡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같이 이름을 붙였다. 국내에 허브를 대중화한 허브 전문가 조태동 교수가 30여명의 시민과 함께 북한산 코스를 걸었다. ...

    한국경제 | 2015.05.11 20:52 | 강경민

  • thumbnail
    이연복 셰프, 후각상실 고백 "아침이면 간 보는게 둔감해져…"

    이연복 냉장고를 부탁해 이연복 셰프가 ‘냉장고를 부탁해’ 출연으로 화제인 가운데, 과거 후각을 상실한 경험을 고백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연복 셰프는 지난 2013년 한 요리 전문지와의 인터뷰에서 "축농증 수술을 하면서 냄새를 거의 못 맡게 됐다. 그래도 상대적으로 미각이 많이 발달한 편"이라며 "특히 아침을 먹으면 간 보는 게 둔감해져 몇 년째 아침을 거르고 있다.담배도 줄였고 술도 거의 끊었다"라고 ...

    한국경제 | 2015.05.05 11:46 | 천지현

  • thumbnail
    "온몸으로 '자연의 맛' 느끼며 둘레길 걸어요"

    ... 때는 몸 안에 안 좋은 게 들어와 체내에서 정화작용을 하는 것”이라며 “자연에서 난 재료는 뭐든지 통째로 먹는 것이 좋다”고 강조했다. 서울시는 오는 8일 네 번째로 북한산에서 ‘후각으로 만나는 자연의 길’ 행사를 연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오감으로 만나는 서울둘레길’ 행사 홈페이지( event.hankyung.com )에서 신청하면 무료로 참석할 수 있다. 070-4423-7144, ...

    한국경제 | 2015.05.03 21:24 | 강경민

  • thumbnail
    [600년 한양도성]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서울…황홀한 흥인지문 야경 보며 '힐링'

    ... 다이닝 뷔페 ‘타볼로 24’는 탁 트인 유리창 너머로 보이는 흥인지문과 청계천의 아름다움을 감상하며 식사할 수 있는 곳이다. 요리하는 모습을 볼 수 있도록 쿠킹 스테이션을 마련해 미각뿐 아니라 시각, 청각, 후각을 사로잡는다. 각종 모임이 가능한 방(32석)을 포함해 168석을 갖추고 있다. 같은 층에 있는 ‘BLT 스테이크’는 이 호텔의 대표 레스토랑이다. 신선한 재료로 만든 스테이크와 해산물 요리가 유명하다. 팝오버나 ...

    한국경제 | 2015.04.29 07:00 | 선한결

  • thumbnail
    日규슈여행-제4신... 맥주공장에 들러 엔젤링을 즐기다.

    ... 통역을 했다. 공장 내부 모습은 카메라에 담을 수 없다며 양해를 구한다. 설명들은 맥주의 제조공정을 요약, 정리하면 이렇다. 맥주의 가장 기본 원료는 보리와 호프 그리고 물이다. 샘플로 전시해 놓은 호프를 만져봤다. 향기로운 냄새가 후각을 자극한다. 안내원이 볶은 보리 한 줌을 건네주며 맛을 보란다. 입 안에 넣고 오물오물 씹어 보았다. 고소했다. 이 세 가지 원료 외에 맥주를 좀 더 부드럽게 하기 위해 쌀가루나 옥수수가루 등 부 원료를 더 넣는다. 부 원료를 ...

    The pen | 2015.04.27 09:50

  • thumbnail
    [Book & Movie] 기업가는 모험과 경쟁을 통해 가치를 창조하는 '기민한 사람'

    ... 게 인간 지식의 한계라고 했는데 말이다. 우연히 발견한 것인가? 커즈너에 따르면 이윤기회의 발견은 탐색의 결과도 아니며 우연한 결과도 아니다. 그것은 기업가의 ‘기민함’에서 비롯된 것이다. 기업가는 뛰어난 후각을 발휘해 이윤기회를 찾아낸다. 그래서 기업가는 이윤기회를 발견해 이윤을 얻으면 놀라움과 성취감을 느끼게 된다. 기업가는 기민함을 발휘해 두 지역의 가격이 다르다는 것을 발견한다. 그리고 다른 사람보다 재빨리 움직여 싼 지역에서 ...

    한국경제 | 2015.04.17 18:41

  • thumbnail
    서울둘레길 '오감'으로 느끼다

    ... 동쪽 용마산, 서쪽 덕양산 등 서울의 외사산(外四山)을 잇는 순환형 코스다. 이번 행사는 시민들에게 사회 저명 인사와 함께 서울둘레길을 걸으며 자연 속에서 힐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행사 제목처럼 촉각, 청각, 미각, 후각, 시각 등 오감(五感)으로 서울둘레길을 느낄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는 게 시의 설명이다. 17일엔 불의의 교통사고로 하반신 마비 장애를 입은 가수 강원래 씨와 함께 안양천 코스를 걷는다. 서울 거주 장애인 및 자원봉사자 30명이 강씨와 ...

    한국경제 | 2015.04.13 22:11 | 강경민

  • thumbnail
    [현장+] "초맞춤 시대가 온다"…삼성 사장단 'UX'에 귀 쫑긋

    ... 위해 IoT 제품의 비율을 지속적으로 늘려 TV는 오는 2017년, 나머지 삼성전자의 모든 제품은 2020년까지 IoT에 연결할 수 있는 기술 기반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삼성이 개발한 20여종의 냄새를 구별할 수 있는 초소형 후각 센서, 미세 움직임을 파악하는 동작인식 센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D램·낸드플래시를 집적한 ePOP 반도체 등을 핵심 부품 역량으로 꼽았다. 여기에 전세계 6개 라이프스타일 리서치 센터(Lifestyle ...

    한국경제 | 2015.04.08 13:56 | 김민성

  • [인사] DGIST ; 동의대 ; 경일대

    ...센터장 겸임)▷융복합대학장 최경호▷교무처장 서연수(핵심단백질연구센터장 겸임)▷기획처장 이동하(웰니스융합연구센터장 겸임)▷연구처장 김칠민(마이크로레이저융합연구센터장·산학협력단장 겸임)▷행정처장 임태성▷입학처장 문제일(후각융합연구센터장 겸임)▷학술정보관장 제민규▷기획조정실장 한주탁(대외홍보팀장 겸임)▷정책보좌역 노환진▷국제화보좌역 곽준명▷감사실장 조형욱▷기초학부장 이기준▷DGIST-LBNL신물질연구센터장 홍정일▷신물질과학전공 책임교수 김철기▷정보통신융합공학전공 ...

    한국경제 | 2015.04.02 10:23 | 김봉구

  • thumbnail
    종이신문의 매력(魅力) 혹은 마력(魔力)

    ... 그러거나말거나 '홍길동'이 궁금하여 신문 오기만을 학수고대 했던 기억이 지금도 또렷하다. 그렇게 시작된 신문 구독은 지금껏 변함없다. 그런데 근래들어 예전에 느꼈던 종이신문 특유의 냄새가 덜하다. 종이 품질이 좋아졌던가, 아니면 내성이 생겨 후각이 무디어졌거나 감성이 메말라 버렸는지도 모르겠다. 그러나 세상은 바뀌었다. 한가하게 종이 신문의 추억을 들먹이기엔 종이신문에 불어닥친 현실은 냉혹하다. 그야말로 총체적 위기이다. 전철에서 신문은 거의 자취를 감췄다. 가판대에 꽂힌 ...

    The pen | 2015.03.26 16: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