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71-280 / 6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영등포 신길뉴타운 래미안 에스티움, 더블역세권 '래미안타운'…단지 44%가 녹지

    ... 등 주부들이 선호하는 수납공간이 다양하다. 녹지도 풍부하다. 42만㎡에 달하는 보라매공원이 걸어서 10분 거리에 있고 단지 내 녹지율도 44%에 달한다. 래미안 아파트에서 처음 선보이는 시각·청각·후각·촉각·미각 등을 느낄 수 있는 ‘오감체험형 토털 힐링가든’도 설치된다. 대단지답게 커뮤니티 시설도 돋보인다. 입주자와 방문객들이 사용할 수 있는 전용 188㎡ 대형 게스트하우스가 신길뉴타운에 ...

    한국경제 | 2014.12.02 21:31 | 김보형/김하나

  • thumbnail
    "엄마, 모델하우스에 트리 만들러 가요"

    ... 최대단지로 만들어지는 래미안 에스티움의 조경에 대해 설명하고 자녀들과 부모들 모두 만족할 수 있도록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 실제로 래미안 에스티움은 ‘오감체험형 토탈 힐링가든’을 도입했다. 단지에는 시각 청각 후각 촉각 미각 등 오감을 몸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조성된다. 나를 비춰보며 명상을 할 수 있는 정원인 ‘마인드 가든’, 바람과 곤충 등 자연의 소리를 통한 힐링 정원인 ‘사운드 가든’, 수수꽃다리와 ...

    한국경제 | 2014.12.01 09:37

  • thumbnail
    [래미안 에스티움③구성]도심 공원 아파트…조경 면적 44% 달해

    ... 절반이 녹지인 셈이다. 래미안 에스티움은 단지 안 산책로인 둘레길을 1km 길이로 조성하고 그 주변으로 다양한 조경 공간을 마련할 계획이다. 둘레길 주변 공간은 '오감체험형'이란 콘셉트로 설계해 시각, 청각, 후각, 미각, 촉각을 만족시키는 조경으로 설계한다. 때문에 단지 안에는 각각의 테마에 맞는 명상의 정원인 마인드 가든, 바람과 곤충 등 자연의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사운드 가든, 수수꽃다리 라벤더 향을 맡을 수 있는 아로마 가든, 가족형 ...

    한국경제 | 2014.11.29 11:15

  • thumbnail
    [건강한 인생] 태아 五感 깨우는 자연주의 출산

    ... 눈맞춤을 통한 시각과 탯줄을 자르지 않고 엄마·아빠의 가슴 위에서 휴식을 취하는 ‘캥거루케어’를 통해 촉각을 경험하게 된다. 또 응원목소리를 통한 청각과 모유 수유를 통한 미각·후각도 경험하게 한다. 이러한 시간을 통해 아기는 태반을 벗어난 낯선 환경에서의 공포를 최소화할 수 있다. 또 출산 중에 일어나는 모든 진통을 태아와 산모, 남편이 온전히 느끼도록 한다. 의료진은 단지 산모와 태아가 최상의 컨디션으로 ...

    한국경제 | 2014.11.20 07:01 | 이준혁

  • thumbnail
    11월 분양 래미안 에스티움, 공인중개업소 1500여명 몰려

    ... 갖춰져 있어 주거환경이 좋은 재개발·재건축 아파트들이나 투자가치가 높은 인기 신도시로 사람들이 몰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삼성물산은 래미안 에스티움의 조경 및 커뮤니티를 특화시켰다. 시각·청각·후각·촉각·미각 등을 느낄 수 있는 ‘오감체험형 토탈 힐링가든’을 조성하고 수공간과 보행을 접목시킨 독일식 조경 치유 프로그램인 ‘크나이프 가든’도 적용된다. 크나이프는 ...

    한국경제 | 2014.11.05 09:18

  • thumbnail
    [Editor's Note] 부자와 富에 대한 두개의 시선

    ... 끝냈지만, 이후로 둘 사이는 멀어지기만 했습니다. 부자를 보는 눈은 이처럼 화해조차 힘들어 보일 때가 많습니다. 상이한 세계관 때문이겠지요. 하지만 많은 사람이 동의하는 부자에 대한 공통된 인식도 있습니다. ‘돈냄새를 맡는 후각이 남다르다’는 대목입니다. 부자는 특히 위기를 감지하고 대안을 찾는 데서 탁월한 면모를 보일 때가 많습니다. 굴리는 돈의 규모가 크다 보니 보통 사람보다 촉수를 더 민감하게 세우고 절박하게 공부하기 때문이 아닐까요. 11월 ...

    한국경제 | 2014.11.05 07:00

  • thumbnail
    "스코틀랜드 물·보리·공기 50년간 숙성"

    ... ‘밀수꾼의 길’로 이름 붙이고 외부인들에게 안내하고 있다. 스코틀랜드의 자연과 위스키 역사를 모르고선 진정한 위스키의 맛을 알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윈체스터 회장이 매일 오전 5시30분에 일어나 증류소로 향하길 40년. 미각과 후각을 유지하기 위해 커피와 담배도 멀리해 온 그는 “증류소가 내 고향이고, 곧 최고의 휴양지”라고 말했다. 스페이사이드(스코틀랜드)=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10.09 22:34 | 김보라

  • thumbnail
    오대산 노인봉의 가을 서곡

    ... 먹을거리를 펼쳤다. 알싸한 북어해장국과 돼지목살 김치찌개까지 납신다! 보온통 성능이 좋아진 탓에 방금 끓여낸 듯 하다. 뿐이 아니다. 감자볶음, 돈까스, 배추전, 동그랑땡... 더하여, 머루, 복분자로 담근 약술까지. 시각과 후각과 미각의 충돌이다. 이러느라 산중오찬에만 1시간이 소요되었으니... 이곳 대피소에서 소금강분소까지 9.2km, 만만찮은 거리다. 내 뜻과 반하게? 오늘도 내장을 빵빵하게 채웠다. 뭐, 애초 다이어트를 위해 산을 찾는다면 생각할 ...

    The pen | 2014.09.26 13:57

  • 식품냄새 식별해 치매 판단하는 검사키트 개발

    치매에 걸리면 후각 능력이 떨어지는 점에 착안, 카드에 부착한 냄새 성분을 식별해 치매 발병 징후를 판단하는 검사 키트가 개발됐다고 도쿄신문이 24일 보도했다. 병원에서 정식 진단을 받기 전에 집에서 간단히 치매 검사를 할 수 있도록 나고야 시 소재 '글로벌 엔지니어링'이 개발했다. 올 6월 일본 특허청의 실용신안에 등록됐다. 명함 크기의 카드를 손톱으로 긁어 나오는 냄새가 어떤 식품 등의 냄새인지를 수치화된 지정 답안지에 기입해 ...

    한국경제 | 2014.09.24 11:01 | 최인한

  • thumbnail
    신길뉴타운 래미안 에스티움, 단지내 힐링가든·1㎞ 둘레길

    삼성물산은 이달 말 서울 영등포구 신길뉴타운 7구역에서 분양 예정인 ‘래미안 에스티움’에 시각 청각 후각 촉각 미각을 활용한 ‘오감체험형 토털 힐링가든’을 조성한다. 오감을 주제로 한 5개 힐링가든은 나를 비춰보며 명상을 할 수 있는 ‘마인드 가든’, 바람과 곤충 등 자연의 소리를 통한 힐링 정원인 ‘사운드 가든’, 수수꽃다리와 라벤더향 등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

    한국경제 | 2014.09.12 21:07 | 김보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