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3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책마을] 日 생활용품 브랜드 '무인양품', 中에 호텔을 세운 까닭은

    ... 하지만 단순히 예쁜 공간, 멋있는 공간을 꾸민다고 사람이 몰리는 것은 아니다. 무지 호텔처럼 ‘경험’을 극대화한 공간이 성공하는 시대다. 온라인에선 불가능한 것을 오프라인 공간이 구현할 수 있도록 촉각, 후각까지 모든 감각을 깨우는 전략이다. 저자는 “과거의 공간이 제품을 보여주기 위한 물리적인 장소에 그쳤다”며 “반면 디지털 시대의 공간은 경험을 주는 장소로 재정의되고 있다”고 강조한다. 영국 가전업체 ...

    한국경제 | 2019.03.28 18:32 | 김희경

  • thumbnail
    [유성호의 휴먼&푸드] 수락산 형님들과 끝물 꼬막무침 '남원원추어탕'

    ... 골이 깊다. 시중 좌판에 나와 있거나 마트를 통해 대량 유통 되는 것은 새꼬막으로 잔주름이 많고 껍질이 얇은 게 특징이다. <남원원추어탕> 꼬막무침 한 접시가 테이블 중앙에 꽃처럼 폈다. 은은한 참기름 향이 먼저 후각을 기분 좋게 파고들었다. 파, 마늘, 양파, 홍고추, 청고추 등을 잘게 깍둑 썰어 간장베이스의 고소하고 달달한 양념장과 섞어서 찰 지게 삶아낸 꼬막 위를 수놓는다. [caption id="attachment_93407" align=...

    글방 | 2019.03.28 10:30

  • thumbnail
    故 이원진부터 서지원까지…'불타는 청춘' 김부용·최재훈 "절친 죽음에 무의식적으로 서로 피해"

    ... ‘맛있다’며 표를 던졌고, 김부용 요리는 대체로 ‘짜다’는 평을 남겨 부용을 넉다운시켰다. 여행에서 처음 만난 태국 요리에 반해 요식업에 들어섰다는 홍석천은 학창시절 축농증 수술로 후각을 잃게 된 사연을 충격 고백해 눈길을 모았다. 석천은 겨우 5% 남은 후각에 의존하다보니 “향이 강하다 싶으면 보통 수준으로 자가 조절하는 노하우가 생겼다”고 털어놓았다. 이에 최성국은 “그 상태로 ...

    HEI | 2019.03.27 09:15 | 김예랑

  • thumbnail
    "자면서 소리 지르거나 과격한 행동... 렘수면 장애 환자, 파킨슨·치매 위험 높아"

    ... 최대 19년, 평균 4.6년 동안 추적관찰했다. 그 결과 매년 6.3%의 특발성 렘수면 행동장애 환자에게 퇴행성 신경질환이 생겼다. 12년 뒤에는 환자의 73.5%가 퇴행성 신경질환을 호소했다. 운동검사에서 이상이 있었거나 후각에 문제가 있던 환자, 변비, 성기능 장애 등을 호소한 환자는 퇴행성 신경질환으로 발전할 위험이 더 높았다. 이들 증상이 함께 있는 사람은 퇴행성 신경질환이 생기지 않도록 더욱 주의해야 한다. 특발성 렘수면 행동장애는 파킨슨병, ...

    한국경제 | 2019.03.15 17:12 | 이지현

  • thumbnail
    [백광엽의 논점과 관점] 맑아진 지 너무 오래된 한국 공기

    ... 이 판결은 세계 노예제 폐지운동을 불 붙였다. ‘맑게 된 지 오래된 공기’는 당시 산업혁명 태동과 함께 등장한 주체적 개인과 자유시민들의 새로운 사회를 향한 열망을 담은 은유였다. 맨스필드 판사가 예민한 후각으로 감지한 ‘자유의 공기’는 영국을 ‘해가 지지 않는 나라’로 부상시켰다. 대서양을 건너 미국독립혁명(1776년)으로, 도버 해협을 넘어 프랑스혁명(1789년)으로도 이어졌다. 당대의 철학자 ...

    한국경제 | 2019.03.12 18:05 | 백광엽

  • DB손보, 국내 첫 미세먼지보험 내놨지만…

    ... 건강보험’을 내놨다. ‘미세먼지 전용 보험’을 표방한 것은 국내 보험사 중 DB손보가 처음이다. 이 상품은 미세먼지와 연관이 있는 6대 질환을 보장한다. 편도염과 축농증, 급성상기도염, 인후질환, 특정후각질환, 백내장 등이다. 호흡기와 눈, 심혈관질환 등을 보장해주는 8개 특약도 추가했다. 호흡기와 눈 등을 수술하면 10만~50만원, 허혈심장질환 수술 시 300만원, 폐암진단 시 1000만원 등을 보장한다. 만 26세 남성 기준 ...

    한국경제 | 2019.03.07 17:31 | 강경민

  • thumbnail
    DB손보, 국내 첫 미세먼지 보험 내놨지만…

    ...트 굿바이 미세먼지 건강보험’을 출시했다. 미세먼지 전용 보험을 출시한 건 국내 보험사 중 DB손보가 처음이다. 이 상품은 미세먼지와 연관이 있는 6대질환을 보장한다. 편도염과 축농증, 급성상기도염, 인후질환, 특정후각질환, 백내장을 보장하는 미세먼지 질병수술비를 보통약관으로 설계했다. 호흡기와 눈, 심혈관질환 등을 보장받을 수 있는 8개 특약도 추가됐다. 호흡기와 눈 등을 수술하면 10만~50만원, 허혈심장질환 수술시 300만원, 폐암진단시 1000만원 ...

    한국경제 | 2019.03.06 15:33 | 강경민

  • thumbnail
    눈 떨림·입꼬리 실룩…마그네슘 부족인줄 알았더니 '뇌신경질환'

    1월12일은 국내 뇌과학자들이 정한 국제 뇌의 날이다. 하나의 뇌에서 시각 청각 촉각 후각 미각 등 12개의 신경이 뻗어나간다는 의미로 이날을 뇌의 날로 정했다. 뇌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정한 날이지만 인간의 뇌는 여전히 미지의 영역이다. 의료기술이 발전하면서 혈관질환이나 암 등의 치료 수준이 높아지고 있지만 치매, 파킨슨병 등 뇌신경질환은 아직 완치할 수 있는 치료제가 개발되지 않았다. 다양한 뇌신경질환과 치료법에 대해 알아봤다. 신경전달물질 ...

    한국경제 | 2019.01.11 17:08 | 이지현

  • thumbnail
    [주목! 이 책] 나는 향기가 보여요

    국내 손꼽히는 후각 연구 전문가인 문제일 대구경북과학기술원 뇌인지과학전공 교수가 후각을 중심으로 ‘인간은 세상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인식하는가’를 알려준다. 후각을 자극하는 환경에서는 감정적인 결정을 내릴 가능성이 높고 후각과 연관된 기억은 다른 기억보다 오래 지속된다는 사실도 흥미롭다. 후각과 관련한 뇌과학 전반의 지식을 쉽게 풀어 썼다. (아르떼, 288쪽, 1만5000원)

    한국경제 | 2019.01.03 17:24

  • thumbnail
    돼지는 多産과 풍요의 상징…재물과 행운을 가져다주는 '복덩이'

    ... 장소를 가릴 줄 안다. 잡식성이지만 먹이도 일정량 이상은 먹지 않는다. 돼지우리가 더러운 것은 돼지 탓이 아니라 좁은 우리에 가둬놓고 제때 오물을 치우지 않은 사람 탓이다. 돼지의 지능지수(IQ)는 75~85로 개(60)보다 높다. 후각도 매우 발달해 돼지의 후각수용체 유전자 수는 1301개로 개(1094개)보다 많다. 돼지가 값비싼 송로버섯을 찾아내는 건 이런 까닭이다. 돼지꿈을 꾸면 복권을 사는 사람이 많다. 예로부터 돼지는 재물과 행운을 가져다주는 복의 근원이라고 ...

    한국경제 | 2018.12.31 16:27 | 서화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