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4,3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도요타가 '코로나 학살'서 살아남은 비결[정영효의 인사이드 재팬]

    ... 업계에서도 GM(-796억엔), 피아트크라이슬러(-1277억엔), 폭스바겐(-1976억엔), 다임러(-2461억엔) 등 주요 메이커들이 코로나19에 휘청거린데 비해 도요타는 100억엔 대의 적자를 예상한 시장전문가들을 비웃듯 흑자를 달성했다. 도요타의 실적을 떠받친 건 상반기 판매량이 2% 감소하는데 그친 중국 시장이었다. 고급차 브랜드인 렉서스 뿐 아니라 카롤라 등 도요타의 일반 세단까지 고르게 팔린 6월 한달 간 중국 판매량은 월간 단위로 최고치를 ...

    한국경제 | 2020.08.08 09:29 | 정영효

  • 화물 싣고 날았다…아시아나도 '깜짝 흑자'

    아시아나항공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올 2분기 1151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리며 흑자전환에 성공했다고 7일 밝혔다. 전날 대한항공이 영업이익 1485억원의 ‘깜짝 실적’을 발표한 데 이어 시장 기대치를 웃도는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 매출이 8186억원으로 전년 동기(1조4813억원) 대비 44.7% 감소했지만 화물기 가동률을 높이고, 여객기에도 화물을 실어 나르며 시장 ...

    한국경제 | 2020.08.07 17:26 | 강경민

  • 中 7월 수출 7.2% '깜짝 증가'

    ...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반면 7월 수입은 1753억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1.4% 감소했다. 수입 증감률은 시장 추정치인 0.9%와 전달의 2.7%에 모두 미치지 못했다. 이로써 중국의 7월 무역수지는 623억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중국의 월간 수입은 지난 6월 2.7%를 나타내며 올 들어 처음으로 전년 동월 대비 증가했다가 지난달 다시 감소세로 돌아섰다. 중국의 내부 수요를 반영하는 수입이 부진한 것은 중국의 경기 반등 흐름 속에서도 불안 요소가 ...

    한국경제 | 2020.08.07 17:25 | 강현우

  • [사설] 장기요양보험도 고갈…5대 사회보험 성한 곳이 없다

    ... ‘연내 고갈’이라는 초유의 사태를 걱정하는 처지다. 건강보험도 심각하다. 문재인 케어가 시작된 2018년부터 적자전환한 건강보험은 2년 연속 3조원대 적자를 냈다. 올해도 적자가 유력하다. 산재보험은 아직 흑자지만 지난달부터 ‘특수고용직 산재보험’ 적용대상이 크게 확대돼 지출 급증이 불가피하다. 노후보장 핵심인 국민연금 고갈시기는 점점 빨라지고 있다. 2018년 추정 시 2057년이던 고갈시점은 최근 2054년으로 3년 ...

    한국경제 | 2020.08.07 17:21

  • 미래에셋대우 영업수익 82% 감소에도 '역대 최대' 이익 낸 까닭은

    ... 부풀려지는 일이 발생한다”고 설명했다. 미래에셋대우는 2분기 파생상품거래 이익이 급감했지만 영업비용 내 파생상품거래 손실은 더 많이 줄었다. 이익에서 손실을 뺀 파생상품거래 손익은 5521억원으로 전 분기 -4293억원에서 흑자 전환했다. 이런 식으로 수수료 수익과 손실, 운용 수익과 손실, 이자 수익과 비용 등을 상계해 순수익만 집계하면 7615억원으로 전 분기(4567억원)보다 대폭 늘어난 수치가 나타난다. 여기에 판매·관리비(3441억원)와 ...

    한국경제 | 2020.08.07 17:00 | 임근호

  • thumbnail
    중국 7월 수출 '깜짝 증가'·수입은 다시 감소

    ...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반면 7월 수입은 1753억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1.4% 감소했다. 수입 증감율은 시장 추정치인 0.9%와 전달의 2.7%에 모두 미치지 못했다. 이로써 중국의 7월 무역수지는 623억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중국의 월간 수입은 지난 6월 2.7%를 나타내며 올들어 처음으로 전년 동월 대비 증가했다가 지난달 다시 감소세로 돌아섰다. 중국의 내부 수요를 반영하는 수입이 부진한 것은 중국의 경기 반등 흐름 속에서도 불안 요소가 ...

    한국경제 | 2020.08.07 14:53 | 강현우

  • thumbnail
    글로벌 항공사 줄파산하는데...대한항공·아시아나 날아올랐다

    ... '깜짝 실적'을 기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하늘길에는 사람이 없었지만, 화물은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었다. 아시아나항공은 별도 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151억원으로 잠정 집계돼 흑자 전환했다고 7일 공시했다. 2분기 매출은 818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4.7% 줄었지만, 순이익은 1162억원으로 흑자를 기록했다. 2018년 4분기부터 적자를 기록했던 아시아나항공은 6분기 만에 실적 개선에 성공했다. 대한항공이 ...

    한국경제 | 2020.08.07 12:40 | 이송렬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6분기만 '흑자'[종합]

    아시아나항공이 올해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을 냈다. 아시아나항공은 별도 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151억원으로 잠정 집계돼 흑자 전환했다고 7일 공시했다. 2분기 매출은 818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4.7% 줄었지만, 순이익은 1162억원으로 흑자를 기록했다. 2018년 4분기부터 적자를 기록했던 아시아나항공은 6분기 만에 실적 개선에 성공했다. 아시아나항공 화물 부문이 2분기 실적을 견인했다. 화물 부문의 ...

    한국경제 | 2020.08.07 12:28 | 이송렬

  • thumbnail
    [속보] 아시아나항공 2분기 '어닝서프라이즈'…영업익 1151억원

    아시아나항공이 올해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을 냈다. 아시아나항공은 7일 별도 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151억원으로 잠정 집계돼 흑자로 돌아섰다고 공시했다. 2분기 매출은 8186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1조4813억원)과 비교해 44.7% 감소했으나, 순이익은 1162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07 12:05 | 이송렬

  • thumbnail
    [오춘호의 글로벌 Edge] 美·中분쟁에 새우등 터지는 기업들

    ... 올해 상반기 중국 판매실적은 11만1000대로 4월부터 증가세다. 하지만 미국에선 상반기에 전년 동기보다 43.7% 줄어든 26만4000대를 기록했다. 6일 발표된 도요타의 2분기 순이익은 중국 판매에 힘입어 1조7800억원의 흑자를 냈다. 지금 중국 정부가 노리는 건 일본 자동차 소재부품 기업의 기술이다. 중국 내 자동차산업을 끌어올리려고 각종 부양책을 내놓기도 한 터다. 일본 완성차업체를 중국에 유치하면 부품 소재업체도 자연스레 따라온다는 전략이다. ...

    한국경제 | 2020.08.06 17:36 | 오춘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