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6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천자 칼럼] 실리콘밸리식 성과 보상

    “시야를 넓히고 멀리 봐야 좁은 곳도 잘 볼 수 있다.” 거스 히딩크 감독이 한국 축구대표팀을 훈련시킬 때 늘 강조했던 말이다. 축구선수에게만 해당하는 얘기가 아니다. 기업 경영에서도 멀리 보고 ‘큰 그림’을 그리는 장기 안목이 중요하다. 피터 드러커는 “단기 결과 위에 또 단기 결과를 쌓는 것만으로는 장기적인 성과를 얻을 수 없다”고 말했다. 실리콘밸리 기업들이 장기 성과를 얻기 ...

    한국경제 | 2020.02.13 18:22 | 고두현

  • thumbnail
    박지성과 히딩크 감독, 호주 산불피해 돕기 자선경기서 재회한다

    5월 23일 호주 시드니서 산불 피해 돕기 기금 마련 위해 자선 경기 2002년 한일 월드컵 때 한국의 4강 신화를 함께 썼던 '레전드' 박지성(39)과 거스 히딩크(74·네덜란드) 전 한국 축구 대표팀 감독이 호주 산불피해를 돕기 위해 마련된 자선 경기에서 다시 만난다. 호주축구협회(FFA)는 30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전·현직 호주 국가대표팀 감독인 히딩크와 그레이엄 아널드를 자선 축구 경기 사령탑으로 각각 선임했다고 알렸다. 히딩크 감독이 ...

    한국경제 | 2020.01.31 11:02 | YONHAP

  • thumbnail
    민주당 소속 박영태씨, 충주 선거구 총선 출마 선언

    박영태(62)씨가 더불어민주당 충북 충주선거구 총선 후보 경쟁에 가세했다. 법인택시 기사인 박씨는 20일 충주시청 브리핑룸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히딩크 감독 역할을 해 충주를 수직 업그레이드시키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충주경제가 활성화하려면 인구가 늘어야 하고, 무엇보다 타지로부터 인구 유입과 유입된 인구의 정착이 중요하다"며 "아울러 첨단산업을 다량 유치하고 수변지구 관광사업을 추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경동고와 서울대 법학과를 나온 ...

    한국경제 | 2020.01.20 15:04 | YONHAP

  • thumbnail
    푸마, 네덜란드 명문 구단 '아인트호벤'과 장기 파트너십 체결

    ... 올 7월부터 공식용품 후원 브랜드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15일 발표했다. PSV 아인트호벤은 UEFA챔피언스리그와 UEFA컵에서 우승한 기록이 있는 세계적인 명문 구단 중 하나다. 한국 축구팬에게는 2002년 월드컵의 신화 히딩크 감독과 박지성, 이영표 선수가 몸담으며 유럽 리그에서 활약했던 팀으로 익숙한 구단이다. 이번 파트너십은 PSV아인트호벤의 모토인 'Unity Is Strength'를 바탕으로 '협업'과 '혁신'에 대한 가치를 두 브랜드가 공유하는 정신을 ...

    조세일보 | 2020.01.15 09:40

  • thumbnail
    베트남 국영 TV, '박항서 다큐멘터리' 방영한다

    히딩크와 대결·SEA 게임 60년 만의 우승 등 2년 활동상 담아 베트남 축구의 영웅으로 떠오른 박항서(61) 감독을 조명하는 다큐멘터리가 베트남 국영 TV를 통해 방영된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3일 일간 타인니엔에 따르면 53분 분량의 '박항서 다큐멘터리'가 4일 밤 베트남 국영 VTV1을 통해 전파를 탄다. VTV1은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으로 부임한 뒤 지난 2년 동안 베트남 축구의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 온 박 감독의 삶과 대표팀 감독 ...

    한국경제 | 2020.01.03 16:34 | YONHAP

  • thumbnail
    김남일 사령탑 데뷔…K리그에 2002년 전설들의 시대가 도래했다

    '2002년 한일월드컵'을 기억하시는가. 거스 히딩크(네덜란드)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대표팀은 이탈리아, 포르투갈 등 세계적인 강호들을 꺾고 4강 신화를 이뤄냈다. 선수들이 전해준 '기적'에 국민들은 서로를 얼싸안고 기뻐했다. 그로부터 꼭 17년이 지난 지금, K리그에 오랜만에 반가운 얼굴들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성남FC는 23일 2002년 월드컵 주전 미드필더 김남일(42)을 새 감독으로 영입했다. 그 외에도 26일에는 ...

    한국경제 | 2019.12.26 16:38 | 배성수

  • thumbnail
    김남일 성남FC 감독 취임…"롤모델은 거스 히딩크"

    ... 강조했다. 그는 "지도자 경험과 관련해서는 프로는 결과로 말한다고 얘기하고 싶다. 팬분들이 자랑스러워할 만한 팀을 만들어가겠다"며 팬들에게 응원과 격려를 부탁했다. 지도자 롤모델이 누구냐는 질문에 김 감독은 거스 히딩크 감독과 이회택 감독을 꼽았다. 그는 "두 감독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 그분들이 보여줬던 선수에 대한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선수단을 운영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그러면서 "과거 대표팀 코치 시절 정신무장을 ...

    한국경제 | 2019.12.26 15:34 | 이미경

  • thumbnail
    사령탑 데뷔하는 김남일 "빠따 아닌 버터 같은 감독 될래요"

    ... 조심스러워졌다. 그는 "철이 없을 때 한 '빠따 발언'은 잊어달라"면서 "이제 선수와 팬들께 빠따가 아니라 버터가 되겠다"고 말했다. 카리스마만 내세우기보다는 이해와 소통의 리더십으로 팀을 이끌겠다는 뜻이다. 김 감독은 "거스 히딩크 감독이 나의 롤 모델"이라고 힘줘 말하면서 "선수에 대한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2020시즌 상위 스플릿에 진출하겠다"고 목표를 밝혔다. 성남에서 늘 부족한 자원으로 기대 이상의 성과를 내왔던 남기일 감독이 물러나고 김 감독이 사령탑에 ...

    한국경제 | 2019.12.26 15:17 | YONHAP

  • thumbnail
    [어제 뭐 봤어?] '아는형님' 이동국X시안, 미소 자아내는 父子 케미...'심쿵' 예능감

    ... 이동국은 2002년 월드컵 당시 출전 선수로 발탁되지 못했다. 이에 대해 이동국은 “그땐 내가 생각해도 밉상이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난 공격수이기 때문에 골만 넣으면 된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히딩크) 감독님은 희생과 헌신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분이었다”고 설명했다. 1998년 프랑스 월드컵에서 활약을 펼쳤던 이동국은 “2002년 월드컵 역시 당연히 내가 그 자리에 있을 줄 알았다”고 말했다. ...

    텐아시아 | 2019.12.22 09:22

  • thumbnail
    이동국, 아들과 함께 '아는형님' 출연…색다른 재미 예고

    ... 21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얼마 전 K리그 우승을 거둔 전북의 베테랑 공격수 이동국이 출연한다. 이동국은 이번 시즌 9골2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우승을 이끌었다. 그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월드컵 이야기, 히딩크와의 일화 등 그동안 듣기 힘들었던 흥미진진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이동국이 출연을 결심한 이유는 쌍둥이 딸들 때문이었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그는 "딸 재시, 재아가 아는 형님 열성팬"이라며 "재시와 ...

    한국경제 | 2019.12.21 18:08 | 최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