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쌀딩크' 박항서, 22일 홍명보 자선축구서 국내 팬 만난다

    ... 홍명보장학재단이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마련하는 연례 이벤트 경기다. 16번째이자 마지막인 올해 경기는 김남일, 이영표, 최용수 등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를 일군 '2002 월드컵팀'과 김신욱(전북), 고요한(서울), 윤빛가람(상주) 등 'K리그 올스타팀'의 경기로 치러진다. 2002 월드컵 당시 수석코치로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했던 박 감독은 이전에도 여러 차례 홍명보 자선축구에 참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12.21 16:03 | YONHAP

  • thumbnail
    [김영헌의 마중물] 박항서 감독이 기업 경영자라면?

    ... 높았을까? 그 중심에는 무엇보다 박항서 감독이 있기 때문이다. 그는 누구인가? 언론 기사를 보면 그는 선수 시절부터 화려함과는 거리가 멀었다. 국가대표로는 1경기 출전이 전부였다고 한다. 그러나 그가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를 거둔 히딩크 감독 시절 수석 코치로서 함께 활동했던 기억은 우리에게 깊이 남아 있다. 그 후 부산 아시안 게임 감독으로서 동메달에 그쳤다. 이어서 경남, 전남, 상무 등 K리그 사령탑을 맡았지만 뚜렷한 성과를 거두지는 못했다.   그런데 어떻게 ...

    The pen | 2018.12.21 11:22

  • thumbnail
    '덕장' 박항서의 '포용적 리더십'…기업경영에도 적잖은 울림

    ... 한다"며 "이를 통해 산업 생태계 전체의 경쟁력을 올리는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츠계 열풍에서 재계가 교훈을 찾으려는 현재의 '박항서 신드롬'은 과거 2002년 '히딩크 열풍'을 떠올리게 한다. 당시 재계는 히딩크의 리더십을 경영에 적용해야 한다며 상당수 대기업과 경제연구소에서 히딩크식 경영 이론을 쏟아냈었다. 다만 두 사람의 리더십은 결이 사뭇 다르다는 점이 주목된다. 당시에는 거스 히딩크 ...

    한국경제 | 2018.12.19 07:38 | YONHAP

  • thumbnail
    '박항서 매직' 한국 안방 시청률 20% 돌파 '괴력'

    ... 박항서 감독은 1월 아시아축구대회(23세 이하) 결승 진출, 8월 열린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4위로 베트남 축구 역사상 최고 성적을 기록해 '쌀딩크'로 불리면서 '베트남 국민영웅'으로 올랐다. 한국 '월드컵 4강 신화'를 쓴 히딩크로 비유해 '쌀딩크(베트남 주산물 쌀과 히딩크 감독 합성어)'로 추앙받고 있다. 그는 베트남 3급 노동훈장을 받았고, 호칭도 '선생님' '오빠'로 바뀌었다. 사인볼은 10억 원에 팔리기도 했다. 박명기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pn...

    게임톡 | 2018.12.16 09:23

  • thumbnail
    완성된 박항서 매직…베트남전 실시간 시청률 16.31%

    ... ATAM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30분부터 11시 21분까지 SBS TV가 생중계한 베트남-말레이시아전 시청률은 16.31%로 집계됐다. ATAM은 서울 수도권 700가구를 기준으로 시청률을 조사한다. '베트남의 히딩크'로 불리는 박항서 감독의 지도력을 앞세운 베트남은 이날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스즈키컵 결승 2차전에서 말레이시아를 1-0으로 누르며 10년 만에 동남아 최대 축구 잔치인 스즈키컵 정상을 탈환했다. 이날 ...

    한국경제 | 2018.12.15 23:38 | YONHAP

  • thumbnail
    베트남서 완성된 '박항서 마법'…스즈키컵 우승으로 '화룡점정'

    2002년 한일 월드컵서 '히딩크 조력자'로 4강 신화 창조에 일조 한국에서는 감독으로 큰 성과 못내…'베트남의 영웅'으로 우뚝 '박항서 리더십'이 베트남 축구 팬들의 염원을 현실로 만드는 마법을 부리며 마침내 화려한 꽃을 피웠다. 박항서(59)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동남아 월드컵'으로 불리는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에서 10년 만의 정상 탈환을 지휘하며 '박항서 ...

    한국경제 | 2018.12.15 23:32 | YONHAP

  • thumbnail
    '박항서 신드롬' 베트남, 우승 보인다…15일 마지막 대결

    말레이와 스즈키컵 결승 2차전…1-1로 비겨도 10년 만에 정상 탈환 승리·무승부 때는 16경기 연속 무패로 'A매치 무패 신기록' 작성 '베트남의 히딩크'로 불리는 박항서 감독의 지도력을 앞세운 베트남이 새로운 축구 역사를 쓸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15일(한국시간) 오후 9시 30분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말레이시아와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

    한국경제 | 2018.12.13 08:27 | YONHAP

  • thumbnail
    '박항서 매직' 해피엔딩일까?…베트남, 11일 스즈키컵 결승 1차전

    ... '박항서 매직'의 시작을 알렸다. 박 감독은 지난 8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도 뛰어난 지휘력을 앞세워 베트남의 역대 첫 4강 진출을 이끌었고 이후 베트남 팬들은 베트남의 주산물인 쌀과 거스 히딩크 감독을 합쳐 '쌀딩크'라는 별명이 붙은 박 감독은 동남아시아 최고의 축구 축제인 스즈키컵에서도 돌풍을 이어가며 결승까지 진출했다. 스즈키컵 결승 진출로 박 감독은 베트남의 영웅으로 우뚝 섰다. 이제 베트남 팬들은 ...

    연예 | 2018.12.10 18:26 | 강경주

  • thumbnail
    Premium 4차 산업혁명 인재 어떻게 찾을 수 있을까?

    ... 심지어 그는 임원 한명을 영입하기 위해 선배임원을 동원해 부부동반 식사자리를 마련한 경우도 있었다고 했다. 강성춘 서울대 경영대 교수는 본받아야 할 핵심인재로 ‘히디크’를 꼽았다. 강 교수는 “히딩크는 호주, 러시아, 한국 등 주기적으로 축구대표팀 감독을 옮기면서 새로운 조직에 빨리 적응하고 배우는 능력을 지녔다”고 말했다. 그는 “히딩크는 한국을 떠나면 한국을 잊고 새로운 국가대표팀에 전력을 쏟을 줄 알면서도 자신의 ...

    모바일한경 | 2018.12.10 11:32 | 공태윤

  • thumbnail
    남서울대 제2도약 비전 선포식..."소통과 혁신으로 변화 모색"

    ... 적극 반영하는 ‘열린 인사추천제’도 도입했다. 남서울대는 특화 학과 신설, 청색기술연구소 및 드론연구소 설립, 미래혁신위원회 설치, 지역사회 연계 사업 강화 등을 중점 추진하기로 했다. 윤 총장은 “히딩크와 SK의 힐만 감독처럼 적재적소에 선수를 기용하는 용인술로 학내 갈등을 해소하겠다”며 “대학기본역량평가에서 부족했던 점을 분석해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에 대비하고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18.12.04 21:41 | 강태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