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61-4770 / 5,6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people'] 박원규 <상암경기장 잔디 책임자>

    ... 초조하다고 털어놨다. 한국팀이 준결승까지 오르지 못한다면 이번 월드컵 기간 한 게임도 상암구장을 이용하지 못할 것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곧 박 대리는 "16강까지 간다면 준결승도 바라볼 수 있는 것 아니냐"며 희망섞인 전망을 했다. 히딩크 감독이 '한국팀에는 물기가 어린 잔디가 유리하다'는 말을 했다고 기억하는 그는 한국팀이 준결승에 오르게 되면 경기전날 물을 듬뿍 주는 것으로 일조를 할 예정이라며 "월드컵이 끝난 뒤에는 아이들과 경기장에서 공을 꼭 한번 차보고 싶다"고 ...

    한국경제 | 2002.06.01 00:00

  • "태극전사들 우리도 일낸다"..이천수.박지성 폴란드 측면돌파 '히든카드'

    '또 다른 이변의 주인공은 한국.' 개막전에서 처녀 출전국 세네갈이 세계 최강 프랑스를 꺾자 각팀마다 '이변 경계령'이 내려진 가운데 태극전사들도 전 세계가 깜짝 놀랄 경기를 펼치겠다는 각오로 막판 담금질에 열을 올리고 있다. 히딩크 감독은 1일 세네갈이 프랑스를 꺾은 이변과 관련,"한국 또한 그와 같은 '반란'의 주인공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약체로 알려진 팀일지라도 세계적인 팀을 무너뜨릴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며 "우리도 ...

    한국경제 | 2002.06.01 00:00

  • [월드컵] `한 맺힌' 첫 승, 폴란드전에서 풀자

    `한국 축구사에 한(恨)으로 남아 있는 월드컵축구대회 첫 승을 일군다.'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태극전사들이 4일 부산 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리는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D조 예선 첫 경기에서 `동구의 강호' 폴란드를 맞아 한국축구의 한풀이를 신명나게 펼친다. 100년 역사를 자랑하며 아시아 최강을 자부하는 한국축구가 월드컵 본선에 이번 대회를 포함해 6번이나 진출하면서 아직도 풀지 못한 숙제는 1승과 16강 진출. 54년 스위스월드컵에서 ...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월드컵] '한국팀에 대한 세계평가 일본 능가'..요미우리

    ... 비록 2-3으로 패하긴 했으나 베스트 멤버를 내세운 프랑스를 상대로 인상적인경기를 펼침으로써 프랑스 코칭스태프와 선수들까지도 '과거와 전혀 다른팀 같다'는칭찬을 받았다고 말했다. 요미우리는 한국팀의 이같은 도약의 이면에는 거스 히딩크 감독의 면밀한 500일작전이 있었다면서 히딩크 감독이 작년 1월 취임이후 컨페더레이션스컵에서 프랑스에 0-5, 8월엔 체코에 0-5로 각각 대패하는 등 시행착오도 있었으나 개인 능력에 의존하던 한국축구를 구성원 전체의 플레이가 하모니를 ...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월드컵] 이영표, 왼쪽 종아리 부상

    한국 축구대표팀의 미드필더 이영표가 훈련 도중종아리를 다쳤다. 이영표는 1일 오전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실시한 미니게임 도중 차두리와 부딪쳐왼쪽 종아리에 타박상을 입었다. 거스 히딩크 감독은 "지금으로서는 그다지 심각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며 "이날 오후까지 경과를 좀 더 지켜봐야겠다"고 말했다. (경주=연합뉴스) 특별취재단=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부상 완쾌 홍명보 "뒷문 걱정마" .. 전술게임 참가

    ... 수비부담을 덜게 됐다. 지난달 26일 프랑스와의 평가전에서 왼쪽발 안쪽에 타박상을 입었던 홍명보는 경주훈련캠프에서의 비공개훈련을 모두 소화했으며 시뮬레이션 전술게임에도 참가,4일 부산에서의 폴란드전에 대비한 컨디션을 조절했다. 히딩크 감독은 유상철을 중앙수비로 끌어내리는 등 홍명보가 빠진 상황을 가정한 훈련을 실시하기도 했는데 홍명보의 발 부상이 뼈에까지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어서 한시름 놓게 된 것. 한국팀은 홍명보가 부상으로 결장하게 될 경우 지난 3월 ...

    한국경제 | 2002.06.01 00:00

  • [월드컵] 홍명보 수비라인복귀, `천군만마'

    ... 시뮬레이션 게임에도 참가했다고 허진 미디어 담당관이전했다. 홍명보의 부상은 뼈손상이 아니어서 상태는 심각하지 않았지만 문제는 시간이었던 것. 부상후 치료와 재활에 힘썼던 홍명보가 30일 처음 운동장에 나와 가벼운 러닝을 했지만 거스 히딩크 감독은 유상철(가시와)을 중앙수비로 내려서 홍명보가 없는 상황을 가정한 훈련을 실시할 만큼 걱정을 했던 게 사실이었다. 만약 홍명보가 부상으로 결장하게 될 경우 지난 3월 유럽원정때부터 그를 중심으로 호흡을 맞춰 온 스리백의 조직력이 ...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월드컵] 한국, '첫 경기 징크스 깨라'

    ... 나머지 경기는 그야말로 천당과 지옥을 오가는 가시밭길이다. 2000년부터 월드컵 준비에 박차를 가해온 한국팀은 국제대회에서 거의 매번 후자의 길을 걸어 왔다. 현재 월드컵팀의 멤버가 주축이 됐던 2000년시드니올림픽과 거스 히딩크 감독부임 이후 처음으로 가졌던 국제대회인 2001컨페더레이션스컵에서 한국의 성적은 2승1패. 외관상 괜찮아 보이지만 결과는 모두 골득실차에 의한 조별리그 탈락이었다. 한국선수들은 대회 첫 경기에서 커다란 부담 탓에 제대로 실력을 ...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월드컵] 대표팀, 폴란드전 선발 확정

    4일 폴란드와의 경기에서 한국의 월드컵 첫 승을 일굴 11명의 전사들이 확정됐다. 거스 히딩크 감독은 1일 폴란드전 선발라인업을 묻는 질문에 "폴란드전에 대한대책을 마련했을 때부터 11명의 멤버를 결정했다"며 부상 등의 변수만 없으면 그대로 투입할 것임을 시사했다. 이에 앞서 히딩크 감독은 31일 연습에서 베스트멤버로 한 팀을 꾸리고 나머지선수들로 다른 팀을 만들어 연습경기를 했다. 대표팀 관계자들에 따르면 이날 연습경기에서 베스트멤버 팀에 ...

    연합뉴스 | 2002.06.01 00:00

  • ['지구촌' 표정] 세네갈은 지금 '광란의 축제'

    ... 방문기사를 1면 머리에서 밀어냈다"고 전했다. ○…독일 일간지 베를리너 차이퉁은 한국 축구 대표팀의 리베로 홍명보가 '아시아의 베켄바워'로 불릴 정도로 한국 축구의 희망이자 대들보로 인정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거스 히딩크 한국팀 감독이 침착한 성격에 겸양의 미덕까지 갖춘 홍 선수를 중용하고 있다고 전하고 이번 월드컵에서 홍 선수는 히딩크 감독이 보유한 '가장 확실한 병기'라고 평가했다. 도쿄=양승득 특파원.파리=강혜구 특파원.고성연 기자 yang...

    한국경제 | 2002.05.31 23: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