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파파리더십' 박항서, 부상한 제자 인삼선물 베트남 또 감동

    ... 아시안게임 4강,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우승, 올해 초 아시안컵 8강 진출, 킹스컵 준우승까지 이끌며 동남아 최강자로 우뚝 섰다. '박항서 매직'이라는 선풍적인 인기와 함께 한국 '월드컵 4강 신화'를 쓴 히딩크로 비유해 '쌀딩크(베트남 주산물 쌀과 히딩크 감독 합성어)'로 추앙받고 있다. 그는 베트남 3급 노동훈장을 받았고, 호칭도 '선생님' '오빠'로 바뀌었다. 박명기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pnet21@gametoc.co.kr

    게임톡 | 2019.08.07 10:51

  • thumbnail
    [홍석환의 인사 잘하는 남자] 나를 힘들게 하는 직원

    ... 단계가 있다. 직원이 일을 수행하는 단계 문제 원인을 찾고 개선하는 단계 → 가르치며 성과를 내는 단계 → 조직의 변화를 이끌며 혁신을 주도하는 단계로 나누어 어느 수준까지 육성할 것인가 역량에 따라 결정해야 한다. 박지성이 히딩크에게 뛰어가는 사진1장을 본 적이 있다. 직원들이 기쁠 때, 가장 먼저 뛰어 가는 사람이 조직장이 되도록 노력해야 한다. 구성원 한 명 한 명에 대해 관심을 갖고 그들의 꿈과 목표, 애로사항, 직무의 수준과 성장 경로, 성격의 장단점과 ...

    The pen | 2019.07.22 10:19

  • thumbnail
    [이종범의 셀프리더십] 탁월한 리더의 흔적(學_思_習)

    ... 자신이 가진 기본 역량에(學) 안주하지 않고 끊임없이 사고(思)함으로써, 혁신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特) 되었다. 박항서 그는 베트남 축구사에서 가장 탁월한 감독으로 인정받는 감독 중 한 사람이다. 그는 2002년 월드컵에서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면서 선수들을 어떻게 이끌어야 하는지 배웠다(學) 그리고 그들의 문화와 가치를 인정하면서 베트남에 특화된 전술을 고민했고(思), 실전에서는 베트남 정신이 묻어난 축구를 구사 할 수 있도록 훈련함으로써(習) 베트남 축구의 ...

    The pen | 2019.07.19 15:49

  • thumbnail
    벤투호, 월드컵 2차 예선서 박항서호·북한과 대결 가능성은

    ... 있지만 2006년 독일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에서는 두 번 모두 한국이 승리했다. 벤투호와 박항서호가 아시아 2차 예선에서 대결한다면 최고의 흥행 호재가 될 수 있다.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축구 역사를 새롭게 써 '베트남의 히딩크'로 칭송받으며 한국 팬들에게도 인기가 높아서다. 객관적 전력에선 한국이 앞서지만 맞대결이 성사된다면 벤투 감독으로선 높은 관심에 부담도 적지 않을 전망이다. 남북대결도 박항서호와 대결 못지않게 새로운 이슈 거리가 될 수 있다. ...

    한국경제 | 2019.07.17 06:42 | YONHAP

  • thumbnail
    동지에서 적으로…박항서호-히딩크호 오는 9월 중국서 첫 맞대결

    거스 히딩크 감독과 박항서 감독이 사상 처음으로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13일 온라인 매체 VN익스프레스와 베트남 체육계에 따르면 베트남 22세 이하(U-22) 축구 대표팀과 거스 히딩크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중국 U-22 대표팀이 오는 9월 8일 맞붙는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4강 신화를 쓴 2002 월드컵 당시 감독과 수석코치로 호흡을 맞췄던 두 사람이 각각 다른 나라 축구 국가대표팀의 사령탑을 맡아 처음으로 대결하는 것이다. 이번 경기는 ...

    한국경제 | 2019.07.13 15:08

  • thumbnail
    박항서호-히딩크호, 9월 8일 중국서 첫 맞대결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2세 이하(U-22) 축구 대표팀과 거스 히딩크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중국 U-22 대표팀이 오는 9월 처음으로 맞대결한다. 13일 온라인 매체 VN익스프레스와 베트남 체육계에 따르면 박항서호와 히딩크호는 오는 9월 8일 중국에서 친선경기를 펼친다. 우리나라 축구대표팀이 4강 신화를 쓴 2002 월드컵 당시 감독과 수석코치로 호흡을 맞췄던 두 사람이 각각 다른 나라 축구 국가대표팀의 사령탑을 맡아 처음으로 대결하는 ...

    한국경제 | 2019.07.13 12:17 | YONHAP

  • thumbnail
    '세빌리아의 이발사' 앤디X에릭, 히딩크와 인증샷 공개...의외의 조합 '눈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에릭 공식 SNS 그룹 신화의 에릭이 전 축구 국가대표 감독 거스 히딩크와의 인증샷을 공개했다. 지난 10일 에릭은 공식 SNS에 “세빌리아로 가던 길. 이스탄불 공항에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자신과 앤디, 히딩크 전 감독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에릭과 앤디, 히딩크 전 감독이 환한 미소로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해당 사진은 MBC에브리원 새 ...

    텐아시아 | 2019.07.11 09:08 | 태유나

  • thumbnail
    박항서호-히딩크호, 9월 8일 맞대결 성사 가능성

    중국 축구협회, 베트남 축협에 U-22 친선경기 제안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2세 이하(U-22) 축구대표팀과 거스 히딩크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중국 U-22 대표팀이 오는 9월 8일 맞대결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4일 베트남 온라인 매체 '징'과 체육계에 따르면 중국 축구협회는 최근 베트남 축구협회에 오는 9월 8일 중국에서 U-22 대표팀 간 친선경기를 갖자고 제안했다. 내년 1월 태국에서 개최되는 아시아축구연맹(AFC) ...

    한국경제 | 2019.07.04 19:09 | YONHAP

  • thumbnail
    [신근영의 블록체인 알쓸신잡] 제자 탓하는 스승, 규제 탓하는 사업가

    ... 말로써 선수들을 감쌌다. 필자는 이렇게 지도자로서의 큰 그릇을 가지고 있는 정감독을 발견해 낸 것이 이번 U-20 월드컵 대회에서 우리가 얻은 가장 큰 소득 중 하나라고 얘기하고 싶다. 마찬가지로 2002년 월드컵에서의 '거스 히딩크' 감독 역시 동방의 변방국가인 우리나라 대표팀을 맡아 선수들의 체력을 극대화 시키며 월드컵 4강이라는 역사에 남을 기록을 일궈냈고, 박항서 감독 역시 만년 하위권인 베트남 대표팀을 맡아 '박항서 매직'을 만들어내며 위대한 지도자 ...

    The pen | 2019.06.24 10:44

  • thumbnail
    삼성전자, 베트남 국민영웅 '박항서' 스마트폰 출시 팬 미팅

    ... 8강 진출, 킹스컵 준우승까지 이끌며 동남아 최강자로 우뚝 섰다. [삼성전자의 '갤럭시S10 플러스 박항서 에디션'. 사진=삼성전자] '박항서 매직'이라는 선풍적인 인기와 함께 한국 '월드컵 4강 신화'를 쓴 히딩크로 비유해 '쌀딩크(베트남 주산물 쌀과 히딩크 감독 합성어)'로 추앙받고 있다. 그는 베트남 3급 노동훈장을 받았고, 호칭도 '선생님' '오빠'로 바뀌었다. 그는 베트남 '국민영웅'이기도 하지만 한국민에게도 단순히 감독이 아니라 누구도 ...

    게임톡 | 2019.06.18 1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