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5,6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년 전 오늘의 XP] '초롱이' 이영표, 축구 팬들에게 작별 인사하며 은퇴식

    ... 보내주길 바란다. 앞’으로도 한국 축구와 K리그 많이 사랑해달라”며 한국 축구에 대한 사랑을 부탁했다. 2000년 안양 LG에서 프로로 데뷔했던 이영표는 2002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으로 발돋움했고 히딩크 감독의 부름을 받아 PSV 아인트호벤으로 이적했다. 이후 토트넘 훗스퍼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알 힐랄, 밴쿠버까지 다양한 국가의 리그를 경험하며 활약했다. 은퇴 후 이영표는 축구 해설위원으로 활약하고 있다. '초롱이' ...

    한국경제 | 2020.11.15 07:01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으라차차 산골 축구단' 김병지, 2002년 월드컵 골키퍼 교체 사건 웃픈 회상

    ... 한다. 이들은 해밀학교로 이동하면서 이영표가 ‘감독’이라는 직업이 마음고생으로 인해 단명 한다는 이야기를 하며 선수들과 많은 대화가 필요하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김병지가 "나도 (2002년 월드컵에) 히딩크 감독에게 물어봤어야 했네. 드리블 하고 난 이후에 감독님에게 죄송합니다라고 해야 할텐데 대화가 안되니까"라며 2002년 드리블로 그라운드 중앙까지 나갔던 위험한 상황이 펼쳐져 후반전에 골키퍼가 다른 선수로 교체 되었던 이유를 되새긴다. ...

    스타엔 | 2020.11.05 11:43

  • thumbnail
    이동국 최고의 기억은 '2009 전북 우승'…최악은 '2002 WC 제외'(종합)

    ... 넣었다. 이동국이 프로 무대에 뛰어든 이후 각급 대표팀과 소속팀에서 지금까지 뛴 공식 경기 숫자는 총 844경기이며 통산 득점은 344골이다. 둘 다 역대 한국 선수 중 최고 기록이다. 하지만 늘 웃기만 한 건 아니다. 거스 히딩크 전 축구대표팀 감독으로부터 외면받아 2002년 한·일 월드컵을 TV로 지켜만 봐야 했고, 2006년 독일 월드컵 본선을 앞두고는 무릎 부상으로 대표팀에서 낙마했다. 두 차례 해외 진출에 도전했으나, 모두 실패로 끝났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0.10.28 13:21 | YONHAP

  • thumbnail
    마흔 한 살에 은퇴하는 '전설' 이동국 "정신이 약해져 은퇴한다"

    ... 넣었다. 이동국이 프로 무대에 뛰어든 이후 각급 대표팀과 소속팀에서 지금까지 뛴 공식 경기 숫자는 총 844경기이며 통산 득점은 344골이다. 둘 다 역대 한국 선수 중 최고 기록이다. 하지만 늘 웃기만 한 건 아니다. 거스 히딩크 전 대표팀 감독으로부터 외면받아 잔치였던 2002년 한·일 월드컵을 지켜만 봐야 했고, 2006년 독일 월드컵 본선을 앞두고는 부상으로 대표팀에서 낙마했다. 두 차례 해외 진출에 도전했으나, 모두 실패로 끝났다. 하지만 그는 좌절하지 ...

    한국경제 | 2020.10.28 11:29 | YONHAP

  • thumbnail
    다 겪어본 '41세 축구청년' 이동국, 웃으며 떠난다

    ... 0-5로 참패했다. 하지만 이동국이 후반 교체 투입돼 강력한 중거리 슛으로 상대 골문을 위협하던 모습은 팬들이 2002 한·일 월드컵을 기대하게 했다. 하지만 이동국은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인공이 되지 못했다. 거스 히딩크 대표팀 감독은 수비 가담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그를 선발하지 않았다. 이동국은 4년 뒤 2006 독일 월드컵을 기약했으나 이번에는 무릎 인대가 파열되는 부상을 입어 본선 무대를 밟지 못했다.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을 앞두고는 ...

    한국경제 | 2020.10.26 15:39 | YONHAP

  • thumbnail
    2002년 4강 코칭스태프, 베트남에 총집결…김현태 GK코치 합류

    박항서 감독 추천으로 베트남축구협회 전임 GK 코치에 임명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태극전사들을 4강으로 이끈 지도자들이 베트남에 총집결한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히딩크호에서 코칭스태프로 동고동락했던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과 정해성 호찌민시티 감독에 이어 이번에는 김현태 전 축구대표팀 골키퍼 코치가 베트남축구협회 전임 골키퍼 코치로 합류한다. 김현태 코치는 21일 연합뉴스 전화 통화에서 "베트남축구협회가 연령별 대표를 지도할 ...

    한국경제 | 2020.10.21 19:09 | YONHAP

  • thumbnail
    히딩크의 관절생생, 관절·연골 건강에 도움 주는 MSM이 주원료

    ... 신체 하중을 지탱하면서 보행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곳이므로 요즘처럼 아침저녁으로 기온이 낮아질 때 미끄러지거나 발을 삐끗하면 자신도 모르게 관절을 다치는 경우가 많다. 줄기세포 치료제 전문기업인 메디포스트가 출시한 ‘히딩크의 관절생생’은 관절에 좋은 기능성 성분인 MSM(식용 천연 유기 유황성분)과 망간, 비타민D, 비타민K 등이 함유된 건강기능식품이다. 주원료인 MSM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관절과 연골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기능성 ...

    바이오인사이트 | 2020.09.15 16:33 | 이우상

  • thumbnail
    74세 히딩크 감독의 도전…FIFA 랭킹 80위 퀴라소 사령탑 취임

    거스 히딩크(74·네덜란드) 감독이 네덜란드령 퀴라소 축구대표팀의 사령탑과 기술위원장을 함께 맡았다. 네덜란드 일간지 '더 텔레흐라프'는 22일(한국시간) "히딩크 감독은 결코 사령탑직과 이별을 고할 수 없었다"라며 "74세의 히딩크 감독이 퀴라소 대표팀의 감독직과 기술위원장직을 동시에 맡았다"라고 전했다. 이 매체는 "히딩크 감독이 2022년 카타르 월드컵까지 계약했다"라며 "퀴라소 축구협회는 히딩크 감독을 영입해 대표팀을 더 전문화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0.08.22 10:48 | YONHAP

  • thumbnail
    '안싸우면 다행이야' 안정환, 이영표에 "넌 감독 잘 만나 풀렸지" 티격태격

    ... 나를 좋아했겠냐"라고 자신있게 말했고, 안정환은 "그걸 네 입으로 얘기하는 거야?"라며 "근데 감독님들이 너는 다 좋아했던 것 같아"라고 수긍했다. 이를 지켜보던 김병지는 "히딩크 감독은 확실히 영표를 좋아했다"라고 말했다. 안정환은 "한국 감독은 날 좋아하는 감독이 없었어. 다 날 싫어했어"라고 전했다. 이영표는 "형을 보면서 두 가지에 놀랐다. 첫 번째는 생김새였고 ...

    텐아시아 | 2020.07.27 21:52 | 신소원

  • thumbnail
    '안싸우면 다행이야' 이영표, 박지성에 러브콜 보낸다…박지성 화답할까

    ... 보고 공 준거 아니지?”라는 안정환의 물음에 머뭇거리던 이영표는 “사실 형이 골을 넣을 줄 몰랐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해 그 배경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2002년 한국 축구를 4강으로 이끈 히딩크 감독에 대한 안정환의 숨겨진 속내가 밝혀진다. 스타플레이어들을 다루는 솜씨로 유명한 히딩크의 일명 ‘안정환 길들이기’는 지금까지도 회자되고 있는 유명한 일화. 이에 대해 안정환은 조심스럽게 “히딩크 그 ...

    스타엔 | 2020.07.27 1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