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4,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화의 희열2' 박항서, 인생에서 가장 후회했던 순간 토로

    ... 좌절의 연속이었다. 그야말로 바람 잘 날이 없었던 것. 특히 2002년은 박항서에게 축구 인생의 영광과 추락의 순간을 동시에 경험하게 한 해였다. 이날 박항서는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무보수 감독직 논란에 대해서 입을 열었다. 히딩크 감독을 도와 월드컵 4강 신화를 이뤄낸 박항서는 연이어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감독으로 발탁되며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그러나 축구협회와의 첨예한 갈등은 3개월 만의 감독 경질로 이어지게 됐다. 이와 관련 박항서는 축구협회와의 갈등 ...

    텐아시아 | 2019.05.18 18:22 | 김수경

  • thumbnail
    박항서가 기억하는 2002년, 그를 둘러싼 오해와 진실에 입 열다

    ... 좌절의 연속이었다. 그야말로 바람 잘 날이 없었던 것. 특히 2002년은 박항서에게 축구 인생의 영광과 추락의 순간을 동시에 경험하게 한 해였다. 이날 박항서는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무보수 감독직 논란에 대해서 입을 연다. 히딩크 감독을 도와 월드컵 4강 신화를 이뤄낸 박항서는 연이어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감독으로 발탁되며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그러나 축구협회와의 첨예한 갈등은 3개월 만의 감독 경질로 이어지게 됐다. 이와 관련 박항서는 축구협회와의 갈등 ...

    bntnews | 2019.05.18 14:05

  • thumbnail
    현대차, 배기가스규제 강화된 유럽시장에서 친환경차로 '승부수'

    ... 초만 해도 EU 28개 회원국 전체 자동차 시장점유율이 6위였으나 올해 들어 지난 3월까지는 4위로 올라서는 등 선전하고 있다. 또 이날 행사에선 지난 2002년 월드컵 때 한국의 '4강 신화'를 일궈낸 거스 히딩크 감독이 참석해 '축구와 사업에서의 리더십'을 주제로 강연했다. 히딩크 감독은 강연에서 지난 2002년 한국 월드컵 축구 대표 감독 시절 일화를 설명하며 "축구와 사업 모두 혁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19.05.11 08:49 | YONHAP

  • thumbnail
    '궁민남편' 김병지, 히딩크 감독에 대한 솔직한 심정..."앞으로도 미울 거 같다"

    ‘궁민남편’ 전 축구 선수 김병지가 히딩크 감독에 대해 솔직한 심정을 밝혔다. 오늘(28일) MBC '궁민남편'에서는 2001 칼스버그컵 파라과이 전 당시에 대해 김병지가 이야기했다. 이날 김병지는 2001 칼스버그컵 파라과이 전 당시에 골대를 비우고 나가 공을 차는 장면이 공개되자 "전반전 마치고 바로 바뀌었다"라고 덧붙이며 웃는 모습을 보였다. 김용만은 "저 장면 때문에 히딩크 감독님이 그 이후로 (김병지 선수를) 안 ...

    스타엔 | 2019.04.28 20:22

  • thumbnail
    [천자 칼럼] 경영자 국적 초월시대

    ... 요인이다. 프로 스포츠만큼 일찍부터 ‘노동시장’과 ‘고용계약’이 국제화된 영역도 별로 없다. 선수뿐 아니라 감독 코치도 그렇다. 네덜란드 출신으로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을 맡았던 거스 히딩크가 좋은 사례다. 그는 터키·러시아·오스트리아의 대표팀 감독도 지냈다. 감독을 맡았던 프로축구팀도 스페인에서만 3개다. 베트남의 ‘국민 스타’ 박항서 감독을 보면 한국 스포츠 리더들도 국제무대로 ...

    한국경제 | 2019.04.21 17:23 | 허원순

  • thumbnail
    '요즘애들' 안정환, 가족에게 남긴 의미심장한 유언

    ... 하나!”라며 가족을 향한 묵직한 유언을 남겨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유서를 통해 자신의 과거부터 현재까지를 하나하나 되새김질 해 본 만큼 현장에서는 MC들의 흑역사가 대방출되기도 했다. 안정환은 2002 월드컵 당시 히딩크 감독과의 불화설에 대해 입을 열었고, 유년기를 회상하던 하하는 반항하던 본인의 얼굴에 어머니가 침을 뱉은 사연을 공개했다. 국민MC 유재석도 예외는 아니었다. 유재석은 “내 프로그램은 시작부터 승승장구한 적이 없다. ...

    스타엔 | 2019.04.07 16:54

  • thumbnail
    '궁민남편' 최용수, 안정환 또 폭로전 “파마 머리·패션 이상했다, 히딩크 감독도 상당히 싫어해...”

    ... 앞서갔다”며 “이탈리아에서 귀국 후 소집일에 이상한 파마를 하고 왔다. 깜짝 놀라서 ‘그렇게 경기를 할 수 있겠느냐’고 물었다”고 말했다. 그러더니 최용수는 “특히 거스 히딩크 감독이 상당히 싫어했다. 머리도 그렇고 패션도 이상했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과거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안정환은 “룸메이트 생활할 때 내가 고생을 많이 했다. 최용수가 대선배님이라서 심부름을 ...

    스타엔 | 2019.03.31 21:07

  • thumbnail
    박항서호도, 히딩크호도 도쿄올림픽 1차 관문 통과

    베트남·중국 등 올림픽 최종예선 겸한 AFC U-23 챔피언십 본선 진출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과 거스 히딩크 감독이 지휘하는 중국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도 2020년 도쿄올림픽으로 가는 1차 관문을 무사히 통과했다. 베트남은 26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 미딘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예선 조별리그 K조 3차전에서 태국을 4-0으로 돌려세웠다. 지난해 AFC U-23 ...

    한국경제 | 2019.03.27 08:27 | YONHAP

  • thumbnail
    TV조선 '세븐', 박항서 감독이 밝힌 성공비결은...?

    ... ‘스승’으로 불리고 있다. ‘세븐’은 말도 통하지 않는 타국에서 축구 하나로 베트남을 통일시킨 그의 업적을 되짚는다. 이날 방송에선 박 감독의 드라마 같은 축구 인생을 회상한다. 박 감독은 거스 히딩크 감독을 도와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를 이뤄냈다. 이후 부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팀 감독 시절 로 발탁됐으나, 기대했던 금메달을 놓쳐 석 달 만에 경질됐다. 결국 아마추어 리그 감독까지 내려간 그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하며 베트남으로 ...

    텐아시아 | 2019.02.22 11:22 | 정태건

  • 강릉에 인피니티 풀 갖춘 '스카이베이 경포 호텔' 강원도 고급호텔로 자리매김

    ... 지난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을 앞두고 스카이베이 경포는 평창올림픽 지정 숙박업소로 선정됐다. 평창 올림픽 때 북한 삼지 예술단을 인솔했던 현송월과 김여정이 묵었던 곳으로 유명세를 치렀다. 한국 국가대표 축구 감독을 역임했던 히딩크 감독과 영화감독인 장이 모우 감독 등 세계 유명 인사들이 찾은 호텔로도 유명하다. ◆ KTX 개통으로 더 가까워진 강릉 또한 서울~강릉을 한 시간 반 거리로 단축시킨 KTX 개통으로 이동 거리를 4시간 이상 단축시키고, 서울 양양 ...

    한경Business | 2019.02.20 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