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중 어느 편?"…압박에 엇갈린 한·일 [조재길의 경제산책]

    ... 대선 후보)을 이기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다른 시각도 있습니다. 사실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가능성이 매우 높다는 것이지요. 2016년 대선 때도 트럼프 대통령의 승리를 예측한 여론조사와 주류 언론은 거의 없었습니다. 선거 당일까지 힐러리 당선을 99%라고 확신했으나 실제 뚜껑을 열어보니 결과가 달랐지요. 트럼프 대통령 및 그의 정책에 대한 미국인들의 지지율은 매우 견고하다는 겁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이전부터 줄기차게 “중국이 미국의 부를 ...

    한국경제 | 2020.05.24 10:41 | 조재길

  • thumbnail
    50년간 미 대통령 11명 모신 백악관 집사…코로나19로 별세

    ... 알게 된 것은 행운이었다"며 "그는 친절함과 보살핌으로 백악관을 대통령 가족을 위한 집으로 만드는 것을 도왔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 부부는 그의 가족에게 진심 어린 사랑과 기도를 보낸다"고 했다. 빌 클린턴 전 대통령 부인 힐러리 클린턴도 트위터에 글을 올려 남편이 슬퍼하고 있다고 전하면서 추모했다. 그는 "저먼은 우리를 포함한 여러 대통령 가족에게 편안한 마음을 느끼게 해줬다"며 "그의 사랑스러운 사람들에게 우리의 가장 따뜻한 애도를 보낸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05.22 14:58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한국에 치킨세 연장했다"…자동차 공장서 FTA 또 자찬

    ... 해외에서 만든 픽업트럭의 보호관세를 유지하기 위해 한국과 재앙적 합의를 재협상했다"고 한 뒤 폐지 예정이던 치킨세를 연장했고 이것이 미국 자동차 산업에 큰 이득을 준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한미FTA는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 힐러리 클린턴 당시 국무장관이 실질적으로 타결한 합의라면서 힐러리 전 장관이 미국에 25만개의 일자리를 만들 것이라고 했지만 그 반대였다는 기존 주장을 되풀이했다. 그는 "(25만개라는 점에서) 그녀는 옳았다. 그것은 우리가 아니라 한국을 ...

    한국경제 | 2020.05.22 08:41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재선전략 4년전 판박이…"'오바마게이트' 또 음모론"

    ...t; 오바마까지 소환해 총공세 미국 대선이 6개월도 채 남지 않은 시점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전략이 2016년 때와 판박이라는 분석이 제기됐다. 당시 공화당 내에서조차 아웃사이더였던 트럼프 대통령이 민주당 대선후보였던 힐러리 클린턴의 이른바 '이메일 스캔들'에 힘입어 당선된 것처럼 이번 대선에서는 자신의 '러시아 스캔들'에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끌어들이고 있다는 것이다. 바이든 전 부통령 등 민주당 세력을 '딥 스테이트'(deep ...

    한국경제 | 2020.05.18 16:4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사태는 공화당에 유리?…'민주 텃밭' 연방하원 보선 승리(종합)

    ... 6개월에 불과하지만, 정치적 상징성이 부각되면서 공화·민주 양당 모두 총력전을 펼쳤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정치 신인인 가르시아 후보를 지원해달라고 유권자들에게 호소했고, 민주당 진영에서는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온라인 지원 유세에 나섰다. 해군 전투기 조종사 출신의 라틴계 가르시아 후보는 트럼프 대통령의 열렬한 지지자로 지역 발전을 앞세워 표심을 파고들었고, 민주당은 가르시아 후보를 '트럼프 미니미(mini-me)'라고 ...

    한국경제 | 2020.05.14 10:50 | YONHAP

  • thumbnail
    미 코로나 정국의 이변?…공화, 민주 텃밭서 하원보선 승리 기대

    ... 6개월에 불과하지만, 정치적 상징성이 부각되면서 공화·민주 양당 모두 총력전을 펼쳤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정치 신인인 가르시아 후보를 지원해달라고 유권자들에게 호소했고, 민주당 진영에서는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온라인 지원 유세에 나섰다. 해군 전투기 조종사 출신의 라틴계 가르시아 후보는 트럼프 대통령의 열렬한 지지자로 지역 발전을 앞세워 표심을 파고들었고, 민주당은 가르시아 후보를 '트럼프 미니미(mini-me)'라고 ...

    한국경제 | 2020.05.14 06:20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지지선언 안 한 클린턴…"성추문 고려해 미룬 걸수도"

    민주당 일각 "지금 지지하면 공화당 먹잇감 돼…일부러 미뤘을 것"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은 최근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등 당내 핵심 인물들로부터 잇달아 지지 선언을 받으며 입지를 다지고 있다. 하지만 아직 바이든 지지 선언을 하지 않은 민주당 스타가 한 명 있다. 바로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이다. 10일(현지시간) 미 의회전문매체 더힐은 민주당의 '얼굴' ...

    한국경제 | 2020.05.11 11:29 | YONHAP

  • thumbnail
    6개월 남은 미국 대선…'코로나 대응 실패' 트럼프 운명은

    ... 여론조사에서 트럼프를 앞서고 있다. 공화당에선 트럼프 대통령의 미숙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탓에 대선에서 패배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물론 결과는 아무도 모른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때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에게 거의 모든 여론조사에서 졌지만 대선에선 승리했다. 이번에도 ‘어게인(again) 2016년’을 노리고 있다. 미 대선 결과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신냉전으로 치닫고 있는 미·중 ...

    한국경제 | 2020.05.11 09:00 | 주용석

  • thumbnail
    트럼프가 '싹쓸이'했던 6개 경합주…코로나 정국에 '바이든 우세'

    ... 여론조사에서 트럼프를 앞서고 있다. 공화당에선 트럼프 대통령의 미숙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탓에 대선에서 패배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물론 결과는 아무도 모른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때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에게 거의 모든 여론조사에서 졌지만 대선에선 승리했다. 이번에도 ‘어게인(again) 2016년’을 노리고 있다. 미 대선 결과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신냉전으로 치닫고 있는 미·중 ...

    한국경제 | 2020.05.05 17:40 | 주용석

  • thumbnail
    트럼프, 김정은 건재 환영 "건강하게 돌아온 것 보게 돼 기쁘다"(종합2보)

    ... 불렀다', '트럼프를 위한 당신의 투표', '그들에게 모든 것이 틀렸다는 것을 입증했다', '2020년 11월 3일(미 대선일) 당신은 어디에 있을 것인가'라는 자막과 함께 앞부분에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지난 대선 라이벌이었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등의 모습도 지나간다. 북미 정상 간 싱가포르 악수 장면은 취임 선서 이후의 후반부에 지나가는데, 선거 캠프의 이 재선 홍보 동영상에 외국 정상이 등장하는 것은 김 위원장이 유일하다. 트럼프 대통령이 그만큼 북한 ...

    한국경제 | 2020.05.03 08: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