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4,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뉴욕시장의 샌더스 지지 선언…"트럼프 이길 적임자"

    빌 더블라지오 미국 뉴욕시장이 진보 성향의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 사진 )을 민주당 대선후보로 지지한다고 14일(현지시간) 선언했다. 지난 대선에선 힐러리 클린턴 당시 후보를 지지했던 더블라지오 시장의 지지로 샌더스 의원은 당내 경선에서 한층 힘을 받게 됐다. 더블라지오 시장은 샌더스 의원이 공화당 대선후보로 나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이길 수 있는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의 외국인 혐오, 편협함, 무모함이 유발한 ...

    한국경제 | 2020.02.15 10:55

  • thumbnail
    뉴욕시장, 미국대선서 샌더스 지지…"트럼프 이길 진보후보"

    AP "중도성향 우군 얻은 샌더스, 블룸버그 견제 가능해져" 지난 대선 땐 힐러리 지지…"샌더스였다면 트럼프 이겼을 것" 빌 더블라지오 미국 뉴욕 시장이 진보 성향의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을 민주당 대선 후보로 지지한다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더블라지오 시장은 이날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언제나 노동자를 곁에 서 있는 샌더스 의원이야말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이길 수 있는 후보라고 말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의 외국인 혐오, 편협함, 무모함이 ...

    한국경제 | 2020.02.15 10:34 | YONHAP

  • thumbnail
    미 검찰, '트럼프 눈엣가시' FBI 전 부국장 무혐의 처분

    ... 스캔들' 조사와 관련한 트럼프의 사법방해 의혹 수사를 승인했으며 행정부의 '대통령 직무 박탈 모의' 의혹에 연루된 것으로 알려진 인물이다. 14일(현지시간) 미 언론에 따르면 연방검찰은 매케이브가 2016년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에 대한 조사 내용이 월스트리트저널(WSJ)에 실린 것과 관련, 경위 파악에 나선 수사관들에게 거짓말한 혐의를 수사해왔다. 이는 매케이브가 FBI 조사에 관해 부하 직원이 기자에게 정보를 공유하도록 허가하고도 이를 부인했다는 ...

    한국경제 | 2020.02.15 06:38 | YONHAP

  • thumbnail
    샌더스 경선 선두권에 월가 우려 고개…"경제 망칠 것"

    ... 갈 것"이라고 말했다. 러시아가 2016년 미 대선에 해킹 등을 통해 개입한 사건이 재연될 수 있다는 것이다. 블랭크파인은 2006년부터 2018년까지 골드만삭스의 CEO를 지냈으며, 2016년 대선에서는 민주당원으로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지지했었다. 미 월가의 경계는 샌더스 의원의 부유층을 겨냥한 공약에 기인한다. 샌더스 의원은 대통령 당선 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017년 말 시행한 1조5천억달러 규모의 감세를 되돌리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0.02.13 11:05 | YONHAP

  • thumbnail
    아이오와 민주당 의장 결국 사임…'개표참사' 책임

    ... 2위를 차지한 최종결과와 대동소이한 재확인 결과를 발표했다. 다만 AP는 아이오와 민주당이 발표한 결과가 완전히 정확하지 않을 수 있다며 승자를 선언할 수 없다고 밝혔다. 또 이번 일은 대선 경선의 첫 관문으로서 아이오와가 가졌던 소중한 지위를 위협하는 결과를 낳았다고 지적했다. 2018년 아이오와 민주당 의장에 재선된 프라이스는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힐러리 클린턴 전 후보를 포함해 아이오와주에서의 민주당 경선에 관여해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3 09:35 | YONHAP

  • thumbnail
    샌더스 경선 선두권에 월가 우려 고개…"경제 망칠 것"

    ... 샌더스와 함께 갈 것"이라고 말했다. 러시아가 2016년 미 대선에 해킹 등을 통해 개입한 사건이 재연될 수 있다는 것이다. 블랭크파인은 2006년부터 2018년까지 골드만삭스의 CEO를 지냈으며, 2016년 대선에서는 민주당원으로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지지했었다. 미 월가의 경계는 샌더스 의원의 부유층을 겨냥한 공약에 기인한다. 샌더스 의원은 대통령에 당선 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017년 말 시행한 1조5천억달러 규모의 감세를 되돌리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0.02.13 03:17 | YONHAP

  • thumbnail
    치열했던 뉴햄프셔 민주당 경선…샌더스, 역대 최소득표율 1위

    ... 뷰캐넌(27%)이었고, 다음으로 2016년 도널드 트럼프(35%), 2008년 존 매케인(37%), 1988년 조지 H. W. 부시(38%)가 뒤를 이었다. 특히 샌더스는 직전인 2016년 경선 때 60.1%의 득표율로 37.7%를 얻은 힐러리 클린턴을 무려 22.4%포인트 차로 따돌렸지만 이번에는 부티지지와 박빙 대결을 벌였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이 독주하는 공화당과 달리 민주당에는 압도적인 주자가 없는 데다 10명이 넘는 주자들이 난립 양상을 보인 것과 무관치 않다는 해석이 ...

    한국경제 | 2020.02.13 00:49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뉴햄프셔 경선 샌더스 박빙의 설욕…부티지지 턱밑 추격

    ... 진보 진영의 확고한 대표주자로 자리매김하면서 2016년 '아웃사이더 돌풍'의 재연을 노릴 수 있는 교두보를 확보했다. 다만 지난 2016년 당시 뉴햄프셔에서 60.40%의 득표율을 기록, 37.95%에 그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22.45%포인트의 큰 격차로 따돌리며 완승한 것에 비하면 이번에는 힘겹게 승리한 셈이다. 부티지지 전 시장은 클로버샤 상원의원에게 일부 중도표를 내 준 것은 '아킬레스 건'이 될 수도 있지만 ...

    한국경제 | 2020.02.12 17:20

  • thumbnail
    샌더스, 美 뉴햄프셔 경선 1위…전국 지지율도 바이든 제쳤다

    ... 뉴햄프셔에서도 강한 모습을 보여주며 민주당 대선후보가 되기 위한 강력한 경쟁력을 드러냈다고 평가했다. 뉴햄프셔는 원래 ‘샌더스 절대 강세’ 지역이다. 2016년 민주당 경선 때 샌더스가 60%를 득표해 약 38%에 그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22%포인트 차로 따돌린 곳이다. 하지만 올해 경선에선 샌더스가 4년 전만큼 표차를 압도적으로 벌리진 못했다. 아이오와 경선 때 돌풍을 일으킨 부티지지가 뉴햄프셔에서도 상승세를 이어간 데다, 당초 5위권으로 예상됐던 ...

    한국경제 | 2020.02.12 17:08 | 주용석

  • thumbnail
    미 민주 뉴햄프셔 경선 샌더스 박빙의 설욕…부티지지 2위 위력(종합2보)

    ... 평가'도 있지만, 진보 진영의 확고한 대표주자로 자리매김하면서 2016년 '아웃사이더 돌풍'의 재연을 노릴 수 있는 교두보를 확보했다. 다만 지난 2016년 당시 뉴햄프셔에서 60.40%의 득표율을 기록, 37.95%에 그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22.45%포인트의 큰 격차로 따돌리며 완승한 것에 비하면 이번에는 힘겹게 승리한 셈이다. 부티지지 전 시장은 클로버샤 상원의원에게 일부 중도표를 내 준 것은 '아킬레스 건'이 될 수도 있지만 아이오와에서의 ...

    한국경제 | 2020.02.12 1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