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7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김정은 위중설 CNN 보도 부정확"

    ... 한 ‘오래된 문서’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CNN 보도에 대한 이번 트럼프 대통령의 날선 비판이 2016년 대선 때부터 이어진 악연과 무관치 않다는 분석도 나온다. 트럼프는 당시 경쟁자였던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지지하는 편파보도를 한다고 주장하며 CNN을 ‘가짜뉴스’ ‘클린턴 뉴스 네트워크’로 불렀다. 김정은은 13일째 공개석상에 모습을 나타내지 않고 있다. 마지막 공개 활동은 ...

    한국경제 | 2020.04.24 15:03 | 이정호

  • thumbnail
    바이든, 미 대선 6개 경합주서 트럼프에 우세·경합 조사 속출

    ... 대선에서 대표적인 경합주로는 북부의 쇠락한 공업지대인 '러스트벨트'의 미시간, 펜실베이니아, 위스콘신 3개 주와 남부의 애리조나, 플로리다, 노스캐롤라이나 등 6개 주가 꼽힌다. 이들 6개 주는 트럼프 대통령이 2016년 대선 때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근소한 표 차로 이긴 지역이다. 최근 미언론이 내놓는 각종 여론조사를 보면 전국 단위로는 바이든 전 부통령이 앞서고 있다. 인구가 많은 대도시를 중심으로 민주당의 저변이 더 넓다는 데 기인하는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2020.04.24 01:24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칼럼] 트럼프 지지율이 말하는 세 가지

    ... 여론조사보다 최대 10% 정도 더 나올 수 있다.” 그는 “이 10%가 ‘샤이 트럼프’일 수도 있다”고 했다. 트럼프는 2016년 대통령선거 때 거의 모든 여론조사에서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에게 뒤졌지만 실제 투표에선 이겼다. 여론조사에 잡히지 않은 트럼프 지지층이 많았던 것이다. 이 때문에 미 정치권에선 ‘트럼프는 여론조사보다 강할 수 있다’고 보는 분위기가 강했다. 주식으로 ...

    한국경제 | 2020.04.23 18:19 | 주용석

  • thumbnail
    트럼프도 바이든도…미 대선 후원금 모금, 코로나19에 '봉쇄'

    ... 뉴욕시장은 104일의 선거 운동 기간 12억 달러(약 1조4천800억원)를 사용해 역대 가장 고비용 캠페인을 벌였다고 영국 일간 더타임스가 전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지금까지 대선 캠페인에 7천600만 달러를 사용해 블룸버그 전 시장이 지출한 선거비용의 6.3%에 불과했다. 앞서 지난 2016년 대선에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패배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9억6천900만 달러를, 트럼프 대통령은 5억3천100만 달러를 각각 사용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22 17:01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말렸던 오바마 드디어 지지…샌더스 지지층엔 단합호소

    ... 지난 8일 경선 하차를 선언한 데 이어 전날 바이든 전 부통령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그러나 열광적 샌더스 지지층 가운데 오바마 전 대통령의 중도적 기조 유지에 비판적인 이들이 많아 얼마나 효과를 발휘할지는 미지수라는 관측도 나온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애초 바이든 전 부통령의 대선 출마를 말렸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16년 대선 때도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밀어줘 바이든 전 부통령이 대선 출마의 꿈을 접은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15 03:49 | YONHAP

  • thumbnail
    날개 단 바이든…샌더스 "백악관엔 당신이 필요" 지지 선언(종합)

    ... 이념적 분열을 메워야 할 바이든에게 샌더스의 지지는 중대한 진전"이라고 말했다. 2016년에 이어 이번에도 무소속 신분으로 경선에 뛰어든 샌더스의 지지 선언 시점은 2016년과 비교해 큰 대조를 이룬다. 당시 샌더스는 민주당이 힐러리 클린턴 후보에게 유리하게 경선을 운영한다는 강한 불만 속에 패색이 짙어진 상황에서도 경선을 완주했고 민주당의 전당대회가 예정된 7월에야 힐러리 후보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에 따라 힐러리 후보가 샌더스 지지층 표심을 충분히 흡수하지 ...

    한국경제 | 2020.04.14 08:23 | YONHAP

  • thumbnail
    경선중단한 샌더스, 바이든 지지선언…"백악관엔 당신이 필요"

    ... 이날 샌더스의 지지 선언이 향후 선거전에서 상당한 플러스 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AP통신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의 대결을 앞두고 유권자를 단합시키기 위해 민주당의 이념적 분열을 메워야 할 바이든에게 샌더스의 지지는 중대한 진전"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샌더스가 2016년 대선 경선 때 민주당 경선이 완료되고 선거 플랫폼을 둘러싼 논쟁이 끝난 여름 전당대회에서야 힐러리 클린턴 후보 지지를 선언한 것과 대조를 보인다고 평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14 04:07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알래스카주 경선 승리…코로나19 탓 우편투표

    ... 계속 영향력을 행사하기 위해 투표 용지에 이름을 계속 남기고 지지자들에게 투표를 독려하고 있다. 다만 사퇴 선언 이후에는 지지세가 크게 꺾인 모습이다. 샌더스 의원은 지난 2016년 경선 때 알래스카에서 81%의 몰표를 받아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에 압승을 거둔 바 있다. 알래스카주 민주당은 당초 지난 4일 현장 투표 방식으로 프라이머리를 치를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에 따라 이를 취소하고 우편투표로 진행했다. ...

    한국경제 | 2020.04.12 13:33 | YONHAP

  • thumbnail
    '절반의사퇴 지렛대' 샌더스 끌어안기 속타는 바이든, 양날의칼?

    ... 악시오스는 이를 8월 전당대회에 앞서 바이든 전 부통령과 민주당으로부터 양보를 얻어내려는 지렛대 전략이라고 표현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이 샌더스 상원의원과 그 지지층을 향해 적극 구애 모드에 나선 것은 당내 라이벌이었던 샌더스와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끝내 앙금을 해소하지 못했던 2016년 민주당 대선 경선 당시의 악몽을 재연하지 않겠다는 학습효과가 자리 잡고 있다.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바이든이 2016년의 유령을 내쫓기 위해 재빠르게 움직이고 있다'는 제목의 ...

    한국경제 | 2020.04.10 02:45 | YONHAP

  • thumbnail
    [책마을] '좋아요' 누르는 순간, 당신은 누군가의 표적이 된다

    ... 4000개의 서로 다른 온라인 광고가 수백만 명의 미국인에게 전해졌다. 사용자가 ‘트럼프’ ‘이라크’ ‘전쟁’을 검색하면 첫 번째 검색결과에 ‘거짓말쟁이 힐러리 이라크 전쟁에 찬성 투표’라는 배너가 떴다. 광고의 효과는 놀라웠다. 총 조회 수는 15억 건에 달했다. 저자에 따르면 케임브리지애널리티카가 이 같은 방식으로 선거에 개입한 국가는 케냐, 인도를 비롯해 68개국에 이른다. ...

    한국경제 | 2020.04.09 18:00 | 김희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