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4,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샌더스, 사퇴 후에도 대의원 확보해 당내 영향력 지속 의도"

    ...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 브리핑에서 "참 이상한 일"이라면서 "샌더스는 사실 완전히 사퇴한 게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자신의 트위터에 "이번 경선 역시 지난번 힐러리 클린턴이 실패한 것처럼 민주당원과 민주당 전국위(DNC)가 원하는 대로 끝이 났다"며 "샌더스를 지지했던 유권자들은 공화당으로 오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샌더스 의원이 낙마한 것은 엘리자베스 ...

    한국경제 | 2020.04.09 16:48 | YONHAP

  • thumbnail
    '오바마가 보이지 않는 손?'…"샌더스 거취결정 전 수차례 통화"

    ... 때문에 샌더스 상원의원의 본선 경쟁력 및 확장성에 끊임없는 의문을 제기해왔다. 오바마 전 대통령의 바이든 전 부통령 지지는 현시점에서는 거의 의미 없는 일이 된 측면이 없지 않다고 CNN은 전했다. 지난 2016년 경선 당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에 대한 오바마 전 대통령의 지지 표명이 샌더스 상원의원이 클린턴 전 국무장관에 대한 지지를 공식적으로 선언하기 한달여 전인 6월, 보다 정교하게 연출된 방식으로 이뤄졌던 것과는 대비된다는 설명이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0.04.09 07:14 | YONHAP

  • thumbnail
    3수 끝 대권 후보 거머쥔 바이든…'중도·본선 경쟁력' 강점

    ... 거론됐고 실제로 1998년과 2008년에는 대선 출사표를 던졌다. 하지만 당내 경선에서 고배를 마셔 대선 후보가 되는 데는 실패했다. 2008년 경선에선 오바마에게 패했지만, 러닝메이트로 지명돼 본선을 함께 치렀다. 바이든은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민주당 후보로 선출된 2016년 대선 때도 출마를 검토했지만 나서지는 않았다. 대선에서 중요한 '스윙 스테이트'(경합주)에서 경쟁력이 있다는 것도 강점이다. 2016년 대선 때 힐러리 후보가 총득표수에서는 트럼프 ...

    한국경제 | 2020.04.09 04:28 | YONHAP

  • thumbnail
    샌더스 미 민주 경선 '중도하차'…트럼프-바이든 대선 맞대결(종합2보)

    ... 대선 후보로 확정된 바이든 전 부통령은 내부적으로 샌더스 상원의원 지지층을 끌어안으면서 코로나19 국면에서 대안 세력으로서 존재감을 분명히 해야 할 과제를 안게 됐다. 샌더스 상원의원은 경선 초반부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붙었던 2016년 민주당 경선 당시의 '아웃사이더 돌풍'을 재연하는 듯 했으나 3월 3일 슈퍼화요일 경선에서 승기를 빼앗긴 뒤 역전의 모멘텀을 찾지 못한 채 강성진보의 한계를 극복하지 못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

    한국경제 | 2020.04.09 04:15 | YONHAP

  • thumbnail
    '중도 결집' 높은 벽에 '코로나19 복병' 못넘은 샌더스

    ... 중단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샌더스 의원은 민주당 대선경선 초반만 해도 승승장구하며 주목받았다. 특히 유력주자로 꼽히던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초라한 성적으로 하위권을 맴돌면서 샌더스 의원이 2016년 대선본선 티켓을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에서 넘겨줘야 했던 설움을 이번에 설욕하는 것 아니냐는 전망이 나왔다. 그러나 바이든 전 부통령이 4번째 경선지역인 사우스캐롤라이나에서 흑인 지지층의 몰표로 반전의 기회를 잡은 데 이어 14개 주의 경선이 걸린 3월 ...

    한국경제 | 2020.04.09 04:06 | YONHAP

  • thumbnail
    미 대선 '트럼프 vs 바이든' 구도 조기 압축…피말리는 대결예고

    ... 결판나는 미국 대선 제도의 특성상 '스윙 스테이트'(경합주)로 불리는 러스트벨트(미시간, 펜실베이니아, 위스콘신)와 플로리다, 애리조나, 노스캐롤라이나가 대표적인 승부처로 꼽힌다. 이들 6개 주는 트럼프 대통령이 2016년 대선 때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꺾으며 승리의 1등공신이 된 지역이지만, 작년 11월 뉴욕타임스의 여론조사 때는 바이든 전 부통령이 미시간과 노스캐롤라이나를 제외하고 앞선 결과가 나오기도 했다. 이후 트럼프 대통령이 본격적인 유세에 나서고 ...

    한국경제 | 2020.04.09 03:06 | YONHAP

  • thumbnail
    샌더스 미 민주 경선 중도하차…트럼프-바이든 대선 맞대결(종합)

    ... 부통령은 내부적으로 샌더스 상원의원 지지층을 끌어안으면서 코로나19 국면에서 대안세력으로서 존재감을 분명히 해야 할 과제를 안게 됐다. 샌더스 상원의원은 경선 초반부 바이든 전 부통령의 부진세와 달리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붙었던 2016년 민주당 경선 당시의 '아웃사이더 돌풍'을 재연하는 듯 했다. 그러나 지난 2월 말 사우스캐롤라이나 경선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에게 1위를 내준 데 이어 3월 3일 슈퍼화요일 경선에서 승기를 ...

    한국경제 | 2020.04.09 01:38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샌더스 하차에 "버니 지지자들 공화당으로 오라"

    ... 하차를 미뤄 민주당 내 진보표가 분산되면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중도표심을 발판으로 반전의 기회를 잡은 걸 거듭 비난 한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윗에서 "민주당과 민주당 전국위원회가 원하는 바로 그대로 끝났다. 사기꾼 힐러리 사태와 똑같다"면서 "버니의 지지자들은 공화당으로 와야 한다. 맞바꾸자!"라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 쪽에서는 샌더스 의원을 11월 대선 상대로 선호한다는 게 대체적 관측이었다. 민주사회주의자를 자처하는 샌더스 의원을 상대로 ...

    한국경제 | 2020.04.09 01:21 | YONHAP

  • thumbnail
    [3보] 샌더스, 미 민주 경선 포기…바이든 사실상 대선 후보 확정

    ... 조기에 판가름 난 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정상적인 경선 자체가 불가능해진 상황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샌더스 상원의원은 경선 초반부 바이든 전 부통령의 부진세와 달리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며 힐러리 클린턴 전 대통령과 붙었던 2016년 민주당 경선 당시의 '아웃사이더 돌풍'을 재연하는 듯했으나 지난 2월 말 사우스캐롤라이나 경선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에게 1위를 내준 데 이어 3월 3일 슈퍼화요일 경선에서 승기를 빼앗긴 뒤 좀처럼 반전의 ...

    한국경제 | 2020.04.09 00:58 | YONHAP

  • thumbnail
    샌더스 미 민주 경선 '중도하차'…트럼프-바이든 대선 맞대결

    ... 대선 후보로 확정된 바이든 전 부통령은 내부적으로 샌더스 상원의원 지지층을 끌어안으면서 코로나19 국면에서 대안 세력으로서 존재감을 분명히 해야 할 과제를 안게 됐다. 샌더스 상원의원은 경선 초반부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붙었던 2016년 민주당 경선 당시의 '아웃사이더 돌풍'을 재연하는 듯 했으나 3월 3일 슈퍼화요일 경선에서 승기를 빼앗긴 뒤 역전의 모멘텀을 찾지 못한 채 강성진보의 한계를 극복하지 못했다. ...

    한국경제 | 2020.04.09 00: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