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4,7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첫 양자대결서 샌더스에 '압승'한 바이든…판세 굳히기 가나(종합)

    ...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러스트 벨트'(쇠락한 제조업 지대)로 꼽히는 미시간은 11월 대선에서 승부를 좌우할 대표적 스윙 스테이트(경합주) 중 하나이기도 하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당시 이곳에서 초접전 끝에 힐러리 클린턴 후보에게 47.50% 대 47.27%로 불과 0.23%포인트 차의 신승을 거뒀다. 이런 점에서 민주당은 미시간을 11월 대선의 '시험대'로 본다고 미 언론은 전했다. 미국의 축소판인 이곳의 결과는 본선에서도 통할 수 ...

    한국경제 | 2020.03.11 16:41 | YONHAP

  • thumbnail
    '중도'바이든, 미니화요일 본선교두보 미시간서 깃발…2연승 1강(종합)

    ... 중요한 본선 교두보를 구축했다. 러스트벨트(쇠락한 제조업 지대)로 꼽히는 미시간주는 오는 11월 대선의 승부를 좌우할 대표적인 스윙 스테이트(경합주)의 하나이다. 미시간은 4년 전인 지난 2016년 경선 때 샌더스 상원의원이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꺾은 곳이기도 하다. 또한 지난 대선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펜실베이니아, 위스콘신 등과 함께 '초박빙'의 차이로 신승한 곳이어서 민주당 입장에서 대권 탈환을 위해서는 본선에서 반드시 이겨야 하는 핵심 요충지이다. ...

    한국경제 | 2020.03.11 15:00 | YONHAP

  • thumbnail
    첫양자대결 승부처서 샌더스에 '압승' 바이든…판세 굳히기 가나

    ...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러스트 벨트'(쇠락한 제조업 지대)로 꼽히는 미시간은 11월 대선에서 승부를 좌우할 대표적 스윙 스테이트(경합주) 중 하나이기도 하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당시 이곳에서 초접전 끝에 힐러리 클린턴 후보에게 47.50% 대 47.27%로 불과 0.23%포인트 차의 신승을 거뒀다. 이런 점에서 민주당은 미시간을 11월 대선의 '시험대'로 본다고 미 언론은 전했다. 미국의 축소판인 이곳의 결과는 본선에서도 통할 수 ...

    한국경제 | 2020.03.11 14:14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미니화요일' 미시간서 깃발…양자대결 진검승부서 승리

    ... 거머쥐면서 확실한 승기를 잡았다. 러스트벨트(쇠락한 제조업 지대)로 꼽히는 미시간주는 오는 11월 대선의 승부를 좌우할 대표적인 스윙 스테이트(경합주)의 하나이다. 미시간은 4년 전인 지난 2016년 경선 때 샌더스 상원의원이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꺾은 곳이기도 하다. 또한 지난 대선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펜실베이니아, 위스콘신 등과 함께 '초박빙'의 차이로 신승한 곳이어서 본선 승리를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요충지이다. 바이든 전 부통령으로선 중요한 ...

    한국경제 | 2020.03.11 12:20 | YONHAP

  • thumbnail
    '미니 화요일' 경선, 바이든 굳히기에 샌더스 사활 건 추격

    ... 대의원이 걸린 미시간에서도 바이든의 우세가 점쳐진다. '러스트벨트'(쇠락한 제조업 지대)로 꼽히는 미시간주는 오는 11월 대선에서 승부를 좌우할 대표적인 스윙 스테이트(경합주) 중 하나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대선 때 이곳에서 힐러리 클린턴 후보에게 신승을 거뒀다. 몬머스 대학이 5∼8일 미시간주의 민주당 유권자 977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이날 발표한 여론조사(오차범위 ±3.1%포인트)에서 바이든(51%)은 샌더스(36%)를 15%포인트 차로 앞섰다. 두 ...

    한국경제 | 2020.03.10 08:43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러닝메이트로 여성 선택할듯…그런데 누가?"

    WP, 바이든 나이 지적하며 2024년 대권주자급 여성인사 지명 필요성 역설 힐러리 "이번 선거에서 누군가 최초의 여성 부통령 되기를" 미국 민주당의 유력 대선주자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자신의 러닝메이트로 여성을 유력 검토할 것으로 보인다. 워싱턴포스트(WP)는 8일(현지시간) 칼럼에서 바이든이 선택할 차기 부통령 후보는 "여성이 돼야만 하고, 거의 틀림없이 그렇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양한 주자들이 넘치던 민주당 경선 레이스가 두 ...

    한국경제 | 2020.03.09 15:47 | YONHAP

  • thumbnail
    바이든-샌더스, '미니화요일' 진검승부 앞두고 주말 대격돌

    ... 미시간주는 오는 11월 대선에서 승부를 좌우할 대표적인 스윙 스테이트(경합주) 중 하나로, 125명의 대의원이 걸려 있어 미니 화요일의 최대 승부처가 될 전망이다. 4년 전인 지난 2016년 미시간 경선에서 샌더스 상원의원은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꺾은 바 있다. 샌더스 상원의원은 이날 미시간 표밭을 훑으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맹공했다. 그는 미시간주 디어본에서 한 유세에서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나프타) 등을 겨냥, 바이든 전 부통령이 과거 미시간과 ...

    한국경제 | 2020.03.08 05:46 | YONHAP

  • thumbnail
    미 일리노이 경선 앞두고 시카고 주요 정치인 바이든 지지 선언

    ... "누가 됐든 민주당 경선 승자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호텔체인 '하얏트'를 소유한 시카고 부호 가문 프리츠커 가의 유산상속자이자 '버락 오바마의 돈줄'로 불리는 페니 프리츠커 전 상무장관의 동생 프리츠커 주지사는 2016 민주당 경선에서 힐러리 클린턴 캠페인의 주요 모금책으로 활약한 바 있다. 한편 일리노이 연방 의원 가운데 헤이수스 추이 가르시아 연방하원의원만 샌더스 지지를 선언하고, 전국을 돌며 히스패닉계 유권자 표심 모으기를 하고 있다고 선타임스는 전했다. 샌더스 의원은 ...

    한국경제 | 2020.03.07 09:04 | YONHAP

  • thumbnail
    빌 클린턴 '르윈스키 스캔들' 후회 토로…"내 행동 끔찍했다"

    힐러리 관련 신작 다큐서 고백…"이 일이 르윈스키 인생 규정해 끔찍하게 느껴" 힐러리 "당시 엄청난 충격, 개인적으로 큰 상처 받아"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재임 당시 불거진 성추문과 관련해 "내가 한 행동은 끔찍했다"며 후회했다. 6일(현지시간) 미 CNN방송에 따르면 지난 1월 선댄스 영화제에서 공개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관련 다큐멘터리에서 남편인 클린턴 전 대통령이 이같이 말했다. '힐러리'라는 제목의 이 다큐멘터리는 이날 ...

    한국경제 | 2020.03.06 17:02 | YONHAP

  • thumbnail
    워런 퇴장에 또 무너진 미국 첫 여성대통령 꿈…'대체 언제?'

    경선 시작 후 예상 밖 몰락에 '여성차별론' 제기…4년 전 힐러리 패배 영향도 올해 미국 대선 레이스에서 사실상 마지막 남은 여성 주자였던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이 중도 하차하면서 이번에도 '미국 첫 여성 대통령' 탄생의 꿈이 사라지고 있다. 여성인 털시 개버드 하원의원이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서 아직 발을 빼지 않았으나, 지지율이 미미해 11월 '본선' 무대에 오를 가능성조차 희박한 게 현실이다. 따라서 워런 의원의 5일(현지시간) 경선 ...

    한국경제 | 2020.03.06 1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