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9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경합주 유세서 "바이든은 여길 난민캠프로 만들 것"

    ... '배신 세력'의 사례로 북미자유무역협정(나프타),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과 함께 한국을 언급하기도 했다. 이날 바이든 후보는 미네소타주 덜루스를 찾아 연설에 나섰다. 미네소타주는 전통적인 민주당 텃밭이다. 하지만 직전인 2016년 대선 때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1.5%포인트의 근소한 차이로 승리하면서 트럼프 대통령으로선 올해 대선에서 뒤집을 가능성이 있는 지역으로 떠올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9 17:44 | 고은빛

  • thumbnail
    바이든에 드리운 '힐러리 악몽'…트럼프에 지지율 첫 역전당해

    ... 미국 대통령 지지율이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를 앞섰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처음 나왔다. 대선이 50일도 남지 않은 상황에서 ‘바이든 대세론’에 균열이 생기면서 미 대선 정국이 요동치고 있다. 4년 전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선 후보가 막판에 트럼프 대통령에게 역전패한 ‘힐러리의 악몽’이 재연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게 됐다. 여론조사 기관 라스무센이 지난 9~15일(현지시간) 유권자 2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16일 ...

    한국경제 | 2020.09.18 17:10 | 주용석

  • thumbnail
    '힐러리 악몽?'…트럼프, 바이든 추월 여론조사 나와

    ... 대통령이 민주당 조 바이든 후보를 앞섰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처음 나왔다. 미 대선이 50일도 남지 않은 상황에서 '바이든 대세론'에 균열이 생기면서 미 대선정국이 요동치고 있는 것이다. 4년 전 민주당 후보였던 힐러리 클린턴이 막판에 트럼프에 역전패 당한 '힐러리의 악몽'이 재연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게 됐다. 여론조사 기관 라스무센이 지난 9~15일(현지시간) 2500명의 유권자를 대상으로 실시해 16일 공개한 여론조사에 ...

    한국경제 | 2020.09.18 13:58 | 주용석

  • thumbnail
    트럼프 "김정은과 협상, 하버드 출신 참모보다 로드먼이 나아"

    ... 조던을 만나기 위해 미국으로 온다면 평화협정까지 이어질 수도 있을까?"라는 질문에 "이미 우리는 잘했고,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며 즉답을 피했다. 그러면서 "(2016년 대선에서)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당선됐거나,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집권했다면 전쟁이 벌어졌을 수도 있다"며 "우리는 정말 심각한 전쟁을 치렀을 것이다. 핵무기, 나쁜 일들이 이어졌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경주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20.09.18 09:44 | 강경주

  • thumbnail
    트럼프 "김정은과 협상엔 하버드 1등보다 로드먼이 낫다"?

    ... 마이클 조던을 만나기 위해 미국으로 오게 하면 위대한 평화협정을 할 수 있지 않겠냐는 식으로 묻자 즉답하지 않은 채 "우리는 잘했고 좋은 관계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2016년 대선 때 자신이 아닌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당선됐거나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계속 집권했다면 북한과 전쟁이 있었을 것이라는 기존의 주장을 반복했다. 그는 "아마 전쟁이 있었을 것이고, 이는 정말로 심각한 전쟁이었을 것"이라고 한 뒤 ...

    한국경제 | 2020.09.18 08:56 | 주용석

  • thumbnail
    美 대선마다 기부왕이었던 버핏, 올해 대선에서는 '침묵'

    ... 지지하는지,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를 지지하는지 여부를 밝히지 않고 있다. 과거 대선에서 버핏 회장은 버락 오바마 당시 민주당 후보의 열렬한 지지자이자 후원자로 나서며 비공식 경제고문 역할까지 했다. 2016년 대선에서는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지지했다. 오랜 민주당 지지자로 알려진 그는 현재까지는 바이든 민주당 후보를 지지하겠다는 의사를 밝히지 않고 있다. 막대한 정치 후원금을 내온 버핏 회장이지만 지난해부터는 단 한 푼도 정치인이나 정당을 ...

    한국경제 | 2020.09.14 10:22 | 이고운

  • 트럼프, 외교분야 '연타석 안타'

    ... 네바다, 위스콘신 등 4개 경합주에서 여론조사를 한 결과 트럼프 대통령은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에게 모두 뒤졌다. 바이든 후보는 미네소타에선 9%포인트, 뉴햄프셔 3%포인트, 네바다 4%포인트, 위스콘신에선 5%포인트 차이로 트럼프 대통령을 앞섰다. 이들 4개 주는 2016년 대선 때 공화당 후보였던 트럼프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가 1~2%포인트 차이로 접전을 벌인 곳이다. 워싱턴=주용석 특파원 hohoboy@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3 17:34 | 주용석

  • 美 대선 다가오자 러·中·이란 해커들 '활개'

    ... MS는 “해킹 공격 대부분은 성공하지 못했다”며 “공격 대상이 된 이들에겐 해킹 시도가 있었다고 알렸다”고 밝혔다. GRU는 2016년 미 대선 때 민주당 전국위원회(DNI)를 해킹해 힐러리 클린턴 당시 민주당 대선 후보에게 불리한 정보를 유포한 기관이다. 보안 전문가들은 각국 해커 중에서도 러시아 해커들의 위협이 가장 크다고 보고 있다. 중국발 해킹 공격도 이어지고 있다. 중국 해커들은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 ...

    한국경제 | 2020.09.11 17:30 | 선한결

  • thumbnail
    [김희경의 콘텐츠 PICK] 넷플릭스 오리지널시리즈 1위 '어웨이'

    ... 다룬다. SF 장르지만 크게 이질적이지 않고, 쉽게 공감할 수 있다. 이야기는 에마가 3년동안의 우주 비행을 떠나며 시작된다. 에마는 '소년은 울지 않는다' '밀리언 달러 베이비' 등에 출연한 배우 힐러리 스왱크가 맡았다. 에마는 사랑하는 남편과 딸을 떠나야 하는 상황, 생존 확률이 50%에 불과한 상황에서도 화성에 발을 내딛기 위해 떠난다. 하지만 곧 남편이 건강 문제로 쓰러지는 등 가족에 닥친 위기로 에마는 큰 고민에 빠진다. ...

    한국경제 | 2020.09.11 16:26 | 김희경

  • thumbnail
    "트럼프 재선시키자"…美 대선 앞두고 중·러 해킹 시도 기승

    ... 대상이 된 이들에겐 해킹 시도가 있었다고 알렸다”고 밝혔다. MS에 따르면 해커들은 정체를 숨기기 위해 웹브라우저 토르를 사용해 네트워크를 우회했다. GRU는 2016년 미 대선 당시 민주당 전국위원회(DNI)를 해킹해 힐러리 클린턴 당시 민주당 대선후보에게 불리한 정보를 유포한 기관이다. NYT는 “보안 전문가들은 각국 해커 중에서도 GRU가 배후인 러시아 해커들의 위협이 가장 크다고 보고 있다”고 보도했다. 중국발 해킹 공격도 ...

    한국경제 | 2020.09.11 13:44 | 선한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