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2,9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탄핵의 역설'…美 존경받는 남성 1위

    ... 10%의 지지율로 1위에 뽑혔고, 트럼프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가 5%로 2위를 차지했다. 미셸 오바마는 2018년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지켰다. 가장 존경받는 남성 3위는 지미 카터 전 대통령과 일론 머스크 테슬라 창업자가 동률을 기록했다. 가장 존경받는 여성 3위엔 10대 환경운동가 그레타 툰베리, 토크쇼 진행자 오프라 윈프리,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공동으로 이름을 올렸다. 워싱턴=주용석 특파원 hohoboy@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31 16:04 | 주용석

  • thumbnail
    "정해인, 내년에 결혼"…'걸어보고서' 의미심장 예언 예고

    ... 집중된다. 뉴욕 첫날 정해인은 맨해튼의 명물 세인트 패트릭 대성당을 찾았다. 세인트 패트릭 대성당은 깎아지르는 빌딩숲 한가운데 우뚝 서있는 고딕 양식의 성당. 이곳에서 정해인은 뜻밖의 인물과 조우했다. 뉴욕 여행 중이던 인도의 '힐러'를 만난 것. 힐러는 정해인에게 남다른 관심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힐러는 정해인에게 대뜸 결혼 여부를 묻더니 "2020년 결혼"을 예언해 놀라움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정해인의 손금을 확인하던 힐러는 ...

    연예 | 2019.11.26 15:19 | 김소연

  • thumbnail
    "바이올린 발전 보여주는 베토벤 소나타 연주"

    ... 오케스트라와 협연했고, 데뷔 음반도 카라얀과 모차르트 바이올린 협주곡 3번과 5번을 녹음했다. 무터는 성인이 돼서도 정경화, 빅토리아 물로바, 고토 미도리 등과 함께 바이올리니스트 선두권에 늘 이름을 올렸다. 지금도 율리아 피셔, 힐러리 한 등 후배들과 함께 바이올린 연주에서 최정상급 기량을 유지하며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고 있다. 무터는 꾸준한 활동을 가능케 한 자기 관리법을 소개했다. 그는 “세계 곳곳으로 공연하러 다녀야 해 자녀들과 떨어져 지내는 ...

    한국경제 | 2019.11.24 18:04 | 윤정현

  • thumbnail
    [THE WALL STREET JOURNAL 칼럼] 경제는 美 대선에서 빅 이슈 아니다

    ... 갤럽에 따르면 유권자의 11%만이 미국이 직면한 최대 문제로 ‘경제’를 꼽고 있다. 무디스 애널리틱스가 작성한 선거 모델은 1996년부터 2012년까지 대통령선거를 정확히 예측했지만 2016년 선거에서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쉽게 승리를 거둔다는 잘못된 예상을 냈다. 이 모델은 투표율의 변동이 관건이다. 투표율이 전형적이라면 트럼프가 이길 것으로 예상하지만 정상적인 투표율 자체가 놀라운 상황이다. 정리=오춘호 선임기자 ohchoon@...

    한국경제 | 2019.11.18 18:21 | 오춘호

  • "트럼프 재선 가능성 42%"…美 베팅 사이트 예측, 대선 후보 중 가장 높아

    ... 대권 주자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의 뒷조사를 압박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우크라이나는 지난 2014년 러시아 침공을 받았고, 미국은 이후 우크라이나에 군사 지원을 계속해왔다. 민주당에서는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 힐러리 클린턴 등이 대선 경선 레이스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1.14 16:36 | 김소연

  • thumbnail
    [책마을] 갈수록 교묘해지는 정보 조작…의심하고 또 의심하라

    ... 막대한 연구비를 지원해 증거를 취사선택하는 편향적 산출전략, 불리한 연구 결과는 발표하지 않거나 비주류 저널에만 싣는 출간편향, 선택적 공유 등의 다양한 기법을 동원했다. 지난 미국 대선 과정에서는 특히 가짜 뉴스가 판을 쳤다. 힐러리 클린턴이 국제적인 아동매춘 조직의 우두머리라는 가짜 뉴스가 트위터를 통해 확산됐다. 영국의 브렉시트 투표와 미국 대선에서 러시아가 가짜 뉴스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대대적으로 확산시켰다는 증거도 잇달아 나오고 있다. ...

    한국경제 | 2019.11.07 18:50 | 서화동

  • 위기의 트럼프…공화당 텃밭 내주고, 탄핵조사 불리한 증언 속출

    ... 선거에서 민주당이 공화당을 꺾는 이변이 벌어졌다. 민주당 앤디 베셔 후보는 49.2%를 득표하며 공화당 매트 베빈 주지사(48.8%)를 5100여 표 차로 눌렀다. 켄터키주는 2016년 대선 때 공화당 트럼프 후보가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을 30%포인트 차이로 누른 공화당 강세 지역이다. 게다가 트럼프 대통령은 선거 하루 전날 켄터키주에서 대규모 지원 유세에 나섰다. 공화당이 전력투구를 하고도 패한 것이다. 민주당은 경합 주인 버지니아 상·하원 ...

    한국경제 | 2019.11.07 17:37 | 주용석

  • thumbnail
    2016 대선 때 트럼프가 30%P 승리한 켄터키에서 민주당 승리[주용석의 워싱턴인사이드]

    내년 11월3일 대선을 1년 앞두고 5일(현지시간) 치러진 켄터키주 주지사 선거에서 민주당 후보가 승리를 선언했다. 켄터키주는 2016년 대선 때 도널드 트럼프 당시 공화당 후보가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30%포인트 차로 누른 공화당 강세지역이다. 게다가 트럼프 대통령은 선거 전날까지 켄터키주에서 대규모 지원유세를 벌였다. 민주당은 경합주인 버지니아주 상·하원 선거도 모두 휩쓸었다.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가도에 빨간불이 켜졌다는 분석이 나온다. ...

    한국경제 | 2019.11.07 08:19 | 주용석

  • thumbnail
    美 대선 1년 앞…트럼프는 '오물청소'·민주당은 '탄핵' 승부수 맞불

    ... 펜실베이니아·미시간·위스콘신주 등 4개 주가 핵심 경합주다. 겉으로 드러내지 않고 트럼프를 지지하는 ‘샤이 트럼프’의 위력도 변수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때 여론조사 내내 힐러리 클린턴 당시 민주당 후보에게 뒤졌지만 실제 투표 결과는 정반대였다. 미국 대선은 내년 2월 3일 아이오와주 코커스(당원들만 참여하는 경선)와 2월 11일 뉴햄프셔주 프라이머리(일반인도 참여하는 경선)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막이 오른다. 이어 ...

    한국경제 | 2019.11.03 15:03 | 주용석

  • thumbnail
    시진핑, 아이오와 갈까…'美·中 1단계 합의' 서명 장소 부상

    ... 아이오와주는 미국 내 최대 대두(콩) 집산지로 양국 무역합의가 이뤄지면 가장 큰 수혜가 예상되는 곳이다. 중국이 세계 1위의 콩 수입 국가여서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때 아이오와에서 51.1%를 득표해 41.7%를 얻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누르고 승기를 굳혔다. 아이오와는 또 각 정당의 대선후보를 뽑는 코커스(당원대회)와 프라이머리(예비선거)가 가장 먼저 열리는 곳이다. 이곳에서 이기는 후보가 ‘승기’를 잡는 경우가 ...

    한국경제 | 2019.11.03 14:03 | 김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