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2,9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희경의 콘텐츠 PICK] 넷플릭스 오리지널시리즈 1위 '어웨이'

    ... 다룬다. SF 장르지만 크게 이질적이지 않고, 쉽게 공감할 수 있다. 이야기는 에마가 3년동안의 우주 비행을 떠나며 시작된다. 에마는 '소년은 울지 않는다' '밀리언 달러 베이비' 등에 출연한 배우 힐러리 스왱크가 맡았다. 에마는 사랑하는 남편과 딸을 떠나야 하는 상황, 생존 확률이 50%에 불과한 상황에서도 화성에 발을 내딛기 위해 떠난다. 하지만 곧 남편이 건강 문제로 쓰러지는 등 가족에 닥친 위기로 에마는 큰 고민에 빠진다. ...

    한국경제 | 2020.09.11 16:26 | 김희경

  • thumbnail
    "트럼프 재선시키자"…美 대선 앞두고 중·러 해킹 시도 기승

    ... 대상이 된 이들에겐 해킹 시도가 있었다고 알렸다”고 밝혔다. MS에 따르면 해커들은 정체를 숨기기 위해 웹브라우저 토르를 사용해 네트워크를 우회했다. GRU는 2016년 미 대선 당시 민주당 전국위원회(DNI)를 해킹해 힐러리 클린턴 당시 민주당 대선후보에게 불리한 정보를 유포한 기관이다. NYT는 “보안 전문가들은 각국 해커 중에서도 GRU가 배후인 러시아 해커들의 위협이 가장 크다고 보고 있다”고 보도했다. 중국발 해킹 공격도 ...

    한국경제 | 2020.09.11 13:44 | 선한결

  • thumbnail
    MS "러시아 지원받는 해커가 조 바이든 측 해킹 시도"

    ... 바이든 대선 후보의 선거 캠페인 자문회사 SKDK니커보커 측에 이 같은 사실을 전달했다. MS는 SKDK에 대한 이번 해킹 시도가 최근 두 달간 이뤄져 온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MS는 해킹 용의자가 2016년 미 대선 때 힐러리 클린턴 후보 측 참모들의 이메일을 유출한 혐의를 받는 간첩과 같은 조직에 소속된 인물로 추정하고 있다. 해당 조직은 보안 전문가들로부터 '팬시베어'로 불린다. 러시아 군 정보기관으로부터 통제받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

    한국경제 | 2020.09.11 10:21 | 박상용

  • thumbnail
    트럼프-바이든 경합주 싸움, 4년 전 힐러리 때보다 박빙 [주용석의 워싱턴인사이드]

    ... 크게 뒤졌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8월 말 공화당 전당 대회 이후 민주당 대통령 선거 후보 조 바이든을 무섭게 추격하면서다. 특히 승패를 가를 핵심 경합 주에선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후보의 지지율 격차가 4년 전 트럼프 대통령과 힐러리 클린턴 후보 때보다 좁혀졌다. 아직은 바이든 후보가 우세하지만 전세가 뒤집힐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게 됐다. ◆6대 경합 주 판세 ‘초박빙’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인종 차별 시위가 ...

    한국경제 | 2020.09.10 07:12 | 주용석

  • thumbnail
    "코로나 대응은 바이든, 경제는 트럼프"…美대선 여론조사

    ... 위스콘신주에서도 바이든 후보는 50%의 지지율로, 44%에 그친 트럼프 대통령을 앞섰다. 특히 위스콘신주의 백인 여성 유권자층에서 바이든 후보는 트럼프 대통령보다 9%포인트나 앞선 지지율을 나타냈다. 이는 2016년 대선 당시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가 같은 유권자층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지지율 격차를 2%밖에 벌리지 못한 것과 대조된다. 두 후보에 대한 지지는 유권자의 학력별로도 갈렸다. 위스콘신주 유권자 중 대졸자의 53%는 바이든 후보를 지지한다고 답했지만, ...

    한국경제 | 2020.09.07 11:56 | 이미경

  • thumbnail
    미국 사람들 불안하면, 이 회사 수출이 급증한다는데…

    ... 긍정적이다. 민주당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당선되면 총기 규제가 강화될 것이란 예상이 나온다. 총기와 탄약을 대선 이전에 구매하려는 사람이 많을 것이란 전망이 미국 현지 언론에서 계속 보도되고 있다. 2016년 미 대선 직전에도 총기 규제 움직임을 보였던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가 앞서 나가자 총기 수요가 급증한 바 있다. 풍산의 올해 실적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증권사들이 분석하는 이유다. 안재광 기자 ahnjk@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28 14:25 | 안재광

  • thumbnail
    '결혼 발표' 벤, 발라드 요정에서 품절녀로

    ... '1457.5'였다. 하지만 절절한 감성과 시원시원한 고음으로 '발라드 요정'으로 불렸다. tvN '연애 말고 결혼' OST '연애는 이제 그만'을 시작으로 KBS 2TV '힐러', tvN '오 나의 귀신님', KBS 2TV '오 마이 비너스', tvN '또 오해영', SBS '끝에서 두 번째 사랑' 등 인기 드라마 OST에 연이어 참여했다. 특히 ...

    연예 | 2020.08.27 09:07 | 김소연

  • thumbnail
    [천자 칼럼] 바이든 대세론의 허실

    ...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과 NBC가 23일 발표한 여론조사에서도 바이든의 지지율이 50%로 트럼프보다 9%포인트 높았다. 하지만 미국에서 바이든의 승리를 장담하는 사람은 많지 않다. 트럼프 대통령이 4년 전 이맘때쯤에도 당시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보다 지지율에서 9%포인트 지고 있었다. 하지만 트럼프는 선거인단 투표에서 뒤집었다. 게다가 바이든의 단점은 ‘메시지’가 명확하지 못하다는 것이다. 그저 ‘트럼프 타도’를 ...

    한국경제 | 2020.08.24 17:53 | 김현석

  • thumbnail
    바이든 대세 굳혔다?…美 대선 D-70 3대 관전 포인트

    ... ‘예측불가’ 정치 전문 사이트 ‘리얼 클리어 폴리틱스’에 따르면 22일 기준 바이든의 전국 지지율은 평균 49.8%로 트럼프(42.2%)보다 7.6%포인트 높다. 4년 전 이맘때 민주당 후보였던 힐러리 클린턴과 트럼프의 지지율 격차는 4.5%포인트로, 바이든이 힐러리보다 훨씬 상황이 좋다. 게다가 바이든은 개별 여론조사에서 힐러리가 단 한 차례도 넘지 못했던 ‘마(魔)의 50% 지지율’을 가뿐히 넘길 때가 ...

    한국경제 | 2020.08.23 17:43 | 워싱턴=주용석

  • 바이든에 베팅…태양광·전기車 주가 뛴다

    ... 판매량은 대선을 앞둔 시점에서 오르는 사례가 적지 않았다. 차기 대통령의 총기 정책이 어떻게 될지 몰라 미리 사둬야 한다는 인식이 소비자들 사이에서 퍼지기 때문이다. 2016년 미 대선 직전에도 총기 규제 움직임을 보인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이 당선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며 총기 수요가 늘어났다. 하지만 도널드 트럼프가 당선을 확정지은 뒤에는 수요가 급감했다. 이번 대선을 앞두고는 이 같은 현상이 더욱 심화됐다. 지지율 조사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크게 앞서고 있는 ...

    한국경제 | 2020.08.21 14:01 | 안정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