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791-2800 / 2,9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새 비디오] '개달리다' ; '동감' ; '소년은 울지 않는다' 등

    ... 소년은 울지 않는다(폭스) 남자로 살고 싶었던 한 여자의 처절한 삶을 소재로 한 드라마. 동성애나 성정체성에 관한 편견에 물음을 던지고 사회적 "마이너"들에 가해지는 집단적 폭력문제를 날카롭게 파헤쳐 호평받았다. 주연을 맡은 힐러리 스웽크는 남자보다 더 남자같은 남장연기로 올해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감독 킴버리 피어스 사이더 하우스(스타맥스) "개같은 내인생""길버트 그레이프"등으로 성장영화에 일가견을 보여온 라세 할스트롬 감독의 신작. 추운날 고아원앞에 ...

    한국경제 | 2000.08.11 00:00

  • [특파원코너] 이민사회의 힘

    ... 정치인"은 연방 하원의원의 4선째 문턱에서 좌절하고 만 김창준씨 단 한명 뿐이다. 본국의 고위직을 맡아 역류한 사람은 수두룩하면서도 현지에서 뿌리를 내리지 못하는 이유는 뭘까. 지난주 뉴욕의 한인 민주당위원회가 어렵사리 마련한 대통령부인 힐러리 클린턴의 상원의원 선거 후원행사에는 정작 한인들보다 보도진과 미국 민주당원들이 더 많이 참석해 주최측을 당혹케 했다고 한다. 어떻게 해야 미국이민들의 "착근"을 도울 수 있을지 심각하게 생각해 볼 때다.

    한국경제 | 2000.07.25 00:00

  • 클린턴, 최소 3백만달러 빚 안고 퇴임

    ... 떠나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 시사주간지 유에스 뉴스 앤드 월드 리포트 최신호가 클린턴 지지자들이 결성한 모금단체인 "클린턴 법률비용 신탁"관계자의 말을 인용,보도한 바에 따르면 그동안 모금운동에도 불구하고 클린턴과 힐러리 여사가 변호사에게 진 빚중 3백만달러 내지 5백만달러(약 57억원)를 갚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 이 단체의 앤터니 에세이 전무이사는 모니카 르윈스키와의 성추문,백악관 여행담당직원 해고사건을 둘러싼 "트래블게이트"그리고 아칸소주지사시절 ...

    한국경제 | 2000.07.19 00:00

  • 힐러리, 떳떳하지 않은 선거자금은 "사양"

    뉴욕주 상원의원에 출마한 힐러리 클린턴 여사를 비롯한 민주당 상원의원 후보들이 최근 뉴욕의 한 미술관이 기부한 1만6천달러라는 적지 않은 돈을 점잖게 돌려 보냈다. 27일 워싱턴 포스트에 따르면 힐러리 여사와 민주당 상원의원 선거운동위원회( DSCC )를 위해 선거자금 모금 활동을 벌이는 "뉴욕 상원의원 2000위원회"가 페이스 윌든스타인 미술관의 기부금을 반환한 것. DSCC 관계자는 기부자의 사생활 보호를 이유로 반환 이유를 밝히지 않았으나 ...

    한국경제 | 2000.06.29 00:00

  • 돌 여사 '존경받는 美여성 정치인' 1위

    ... 여사가 미국 여성들이 가장 존경하는 여성 정치인으로 꼽혔다. 공화당 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조지 부시 텍사스 주지사의 러닝 메이트로 물망에 오르고 있는 돌 여사는 월스트리트저널과 NBC뉴스가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23%의 지지율로 힐러리 클린턴을 제치고 "여성 유권자들이 존경하는 여성정치인" 1위에 올랐다. 힐러리와 돌의 지지율 차이는 1%포인트 밖에 안돼 통계적으론 의미가 없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으나 클린턴 행정부 출범 초기 "긍정적 역할모델"로 70% 가까운 ...

    한국경제 | 2000.06.24 00:00

  • 미국의 첫 여성 대통령감 4명

    ... 것인가. 여성 대통령에 대한 미국인들의 인식은 한때 65%가 반대했던 것에서 현재는 90%의 찬성쪽으로 바뀌었다. 2004년 대통령 선거에선 여성 대통령 탄생이 가능할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뉴스위크 최신호(26일자)는 힐러리 등 출마 가능성이 높은 4명의 여성 정치인을 소개했다. 힐러리 클린턴 =뉴욕주 상원의원 선거에 출마중인 힐러리 여사는 뉴욕 유권자들에게 상원에 진출한 뒤 대통령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점을 여러 차례 강조하고 있다. 힐러리는 ...

    한국경제 | 2000.06.20 00:00

  • "닮고 싶은 1위 정주영/한수진" .. 한양대, 대학생대상 조사

    ... 가장 닮고 싶은 남자는 빌 게이츠(27.9%)로 압도적 지지를 받았으며 다음으로 스티븐 스필버그(6.3%),마이클 조던(5.5%),스티븐 호킹(4.6%),빌 클린턴(3.9%),정명훈(2.7%)등이 비교적 많은 표를 얻었다. 여성의 경우 힐러리(19.6%),대처(16.2%),엘리자베스 영국 여왕(8.7%),마돈나(6.2%),칼리 피오리나(5.4%),오프라 윈프리(4.0%)등의 순이었다. 한국의 역사적 인물중 남성으로는 세종대왕(14.0%),이순신(12.5%),김구...

    한국경제 | 2000.05.23 00:00

  • 공화 뉴욕주 상원후보, 라지오의원 출마 선언

    공화당의 릭 라지오(42)하원의원이 뉴욕주 상원의원선거 중도 포기를 선언한 루돌프 줄리아니 뉴욕시장 대신 공화당 상원후보로 출마하겠다고 20일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민주당 후보로 확정된 퍼스트 레이디 힐러리 클린턴의 대결상대가 바뀌게 됐다. 라지오 의원은 이날 자신의 지역구인 롱아일랜드의 출신고교 체육관에서 지지자들의 열렬한 환호속에 "상원의원직을 차지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할 준비가 돼 있다"면서 전립선 암으로 중도포기한 줄리아니를 대신해 뉴욕주 ...

    한국경제 | 2000.05.22 00:00

  • [시론] 총리남편의 출산휴가 .. 신수정 <문학평론가>

    ... 엄마이자 현역 변호사이며 영국 총리의 부인인 체리 블레어는 퍼스트 레이디보다 여권 운동가로 더 잘 알려진 인물이다. 일찍이 블레어를 다우닝가 1번지에 입성시키는데 결정적인 공헌을 한 선거 참모이자 평생 동지이기도 한 그녀는 "영국의 힐러리"라는 별명으로 불리며 "영국 여성에게 가장 많은 스트레스를 안겨주는 여성"으로 손꼽히기도 한다. 이유는 단 하나. 가정(아이)과 일 가운데 어느 하나도 양보하려고 하지 않기 때문이다. 여권운동가로서의 그녀의 면모가 무색해지는 ...

    한국경제 | 2000.05.20 00:00

  • 힐러리 "낙선땐 대학에"

    클린턴 대통령의 부인 힐러리 여사는 뉴욕 상원의원 선거에서 패배하면 학계로 가거나 아니면 재단에서 일하게 될 것이라고 2일 말했다. 힐러리 여사는 레이디스 홈 저널 6월호에서 자신이 대통령이 될 꿈을 갖고 있다는 항간의 소문을 부인하면서 뉴욕 선거에서 지면 "나는 아마도 재단 아니면 학계와 어떤 식으로든 관련을 갖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힐러리 여사가 이번 뉴욕 상원선거에서 패배하면 출신주인 일리노이에서 2004년 다시 상원의원 선거에 출마할 ...

    한국경제 | 2000.05.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