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801-2810 / 2,9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줄리아니 암투병 불구 "동정표"못얻어

    힐러리 클린턴과 상원의원자리를 놓고 경합중인 루돌프 줄리아니 뉴욕시장이 최근의 암투병 발표에도 불구하고 "동정표"를 얻지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발표된 퀴니피악대 여론조사 연구소의 조사결과에 따르면 힐러리 여사와 줄리아니 시장은 각각 46%와 44%의 지지율로 여전히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줄리아니 시장이 전립선암 발표하기 전인 지난달초에 실시된 조사결과 받은 46,43% 지지율과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두 ...

    한국경제 | 2000.05.03 00:00

  • 줄리아니 뉴욕시장, 전립선암 불구 선거운동 재개

    ... 그는 이날 보도진이 유달리 많이 몰려든 것과 관련,"내가 의자에서 여기까지 올 수 있는지 보려고 왔군"이라고 조크를 던지기도 했다. 그는 연설 도중 지난 6년동안 시장으로 재직하면서 범죄를 줄이고 사회보장 제도를 가다듬으며 일자리를 창출했던 점을 내세웠다. 줄리아니는 상원의원 선거 경쟁자인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대통령 부인을 겨냥,자신의 이같은 경력과 비교해 볼때 "상대방은 충분히 믿을만하지 못하다는데 문제의식을 느낀다"고 비판하기도 했다.

    한국경제 | 2000.05.01 00:00

  • 힐러리 "상원 진출땐 대통령 不출마"

    미국 대통령부인 힐러리 로담 클린턴 여사는 상원의원 선거에서 당선되면 4년 후 실시되는 대통령선거에 나서지 않고 상원의원으로 임기를 마치겠다고 26일 공언했다. 힐러리 여사는 이날 시민 대표자회의에 참석"나는 상원의원으로 6년 임기동안 봉사할 것을 뉴욕시민에게 맹세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쿠바 소년 엘리안 곤살레스군의 강제구인 사건에 대해 "유감스러운 일이지만 불가피했다는점을 이해한다"며 정부측을 변호했다. 한편 루돌프 줄리아니(55) 뉴욕시장이 ...

    한국경제 | 2000.04.29 00:00

  • [불감시대] (45) 제1부 : 1997년 가을 <4> '정열의 사나이들

    ... 흡족해했을 권력자 부부의 표정을 상상했던 기억이 떠올랐다. "근데 말이야.지난주에는 안사돈의 강짜 때문에 그분이 혼이 났지" "어떻게요?" "클린턴 대통령 부부와 만나는 장면이 나왔는데 말이야,글쎄 각하가 느닷없이 하, 힐러리,참 예쁘게 생겼단 말이야 라고 했지 않았겠어.그랬더니 안사돈이 눈에 쌍심지를 켜고 저런. 저런. 여하튼 저 양반은 그 버릇은 못 고친단 말이야 하면서 생떼를 부려 혼이 났지" "각하께서는 아직도 그 힘이 대단하시지요?" "말도 ...

    한국경제 | 2000.04.26 00:00

  • 줄리아니, 선거보다 야구가 더 중요

    루돌프 줄리아니 뉴욕시장이 12일(현지시간) 뉴욕 양키스의 홈 개막전 경기를 보기위해 선거유세 일정을 연기해 미국 언론의 화젯거리가 되고 있다. 현직 대통령 부인 힐러리 클린턴과 선거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박빙의 선거전을 치러 한표가 아쉬운 상황에서 유세일정까지 연기해 가며 개막전 경기를 관전하는 것을 놓고 야구를 좋아하는 것인지, 정치적 감각이 없는 것인지 아리송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줄리아니 시장은 당초 이날 버펄로와 로체스터 등 뉴욕주 ...

    한국경제 | 2000.04.14 00:00

  • 힐러리, "선거, 생각보다 훨씬 힘들어"

    빌 클린턴 미국 대통령의 부인 힐러리 여사는 3일 상원의원선거전이 특히 여성에게는 예상보다 힘들다고 토로했다. 힐러리 여사는 뉴욕에서 열린 한 포럼에 참석,1백여명의 주민들을 향해 "남편에게 투정하던 때를 돌이켜보면 창피스러울 정도"라면서 "선거전은 여성이나 남성 모두에게 매우 힘든 것이기 때문에 이젠 그런 말을 모두 거둬들이고 싶다"고 말했다. 루돌프 줄리아니 뉴욕시장을 상대로 상원의원선거전에 뛰어든 힐러리 여사는"전국의 여성(후보들)은 가외의 ...

    한국경제 | 2000.04.05 00:00

  • 영화 '아메리칸 뷰티' 오스카상 5개부문 휩쓸어

    ... 가정을 날카롭게 파헤친 영국의 신예감독 샘 멘더스가 최우수감독상을, 아내와 딸로부터 외면당하는 가장역으로 출연한 케빈 스페이시가 남우주연상을 각각 받았다. 여우주연상은 "소년은 울지 않는다"에서 남장 여성역을 훌륭하게 소화해 낸 힐러리 스웽크가 차지했다. 이밖에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각본상 =앨런 볼(아메리칸 뷰티) 각색상 =존 어빙(사이더 하우스 룰스) 미술상 ="슬리피 할로" 편집상 ="매트릭스" 촬영상 =콘라드 홈(아메리칸 뷰티) 어빙 탈버그상 ...

    한국경제 | 2000.03.28 00:00

  • 클린턴 딸 첼시, 퍼스트레이디 역할

    빌 클린턴 미국대통령의 외동딸 첼시(20)가 뉴욕주 상원의원 출마로 선거운동에 바쁜 어머니 힐러리여사를 대신해 퍼스트 레이디역할을 하고 있다. 22일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첼시는 남아시아를 순방중인 클린턴을 따라 함께 움직이며 대통령 부부가 참석해야 할 공식행사에서 힐러리의 빈 자리를 훌륭히 채우고 있다는 것이다. 지난 21일에 열린 인도 대통령궁 도착 공식행사에선 클린턴 대통령의 뒤에 서서 인도 고관들과 인사를 나눴으며 간디묘소 참배에서도 힐러리 ...

    한국경제 | 2000.03.24 00:00

  • 뉴욕시장, '악평담은 전기'로 곤혹

    미국 뉴욕주 상원의원 자리를 놓고 힐러리 클린턴과 백중세의 경합을 벌이고 있는 루돌프 줄리아니 뉴욕시장이 올 여름께 잇따라 출간될 악평을 담은 전기 때문에 곤혹스런 입장에 처했다. 6일 뉴욕타임즈에 따르면 줄리아니 시장과 평소 관계가 좋지 않았던 뉴욕의 케이블뉴스 채널인 ''뉴욕 원''의 정치부 기자 앤드루 커츠먼과 ''빌리지 보이스''의 사건담당기자 웨인 배럿이 각각 저술한 ''루디 줄리아니:뉴욕시의 황제''와 ''루디:고담의 골리앗''은 ...

    한국경제 | 2000.03.07 00:00

  • '아메리칸 뷰티', 오스카상 8부문 후보에

    ... 됐다. 여우 주연상 후보로는 베닝 외에 "텀블위즈(Tumbleweeds)"의 재닛 맥티어와 "디엔드 오브 디 어페어(The End of the Affair)"의 줄리안 무어, "보이스 돈 크라이(Boys Don"t Cry)"의 힐러리 스완크, "뮤직 오브 더 하트 (Music of the Heart)"의 메릴스트립 등이 올랐다. 남우 주연상 후보로는 "더 인사이더"의 러셀 크로, "더 스트레이트 스토리 (The Straight Story)"의 리처드 판스워드, ...

    한국경제 | 2000.02.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