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851-2860 / 2,9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파판드로 그리스 전총리 이혼한 부인, 힐러리에 위로의 편지

    "동변상련"이라고 했던가. 클린턴 대통령의 "성추문"으로 속이 상해있는 힐러리 여사에게 한 통의 위로편지가 날아왔다. 편지를 쓴 사람은 마가리타 파판드로. 지난 81-88년 그리스총리로 재직했던 안드레아스 파판드로의 전 부인이다. 파판드로 총리는 두번째 재임기간중 항공사의 젊은 여승무원과 연애사건을 벌여 세계를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장본인. 그는 결국 퇴임후 부인과 이혼하고 젊은 여승무원과 재혼했다. 연애사건을 지켜봐야 했던 파판드로 ...

    한국경제 | 1998.09.17 00:00

  • '송도 미디어밸리 외국기업 몰린다'..인텔 등 22사 투자희망

    ... 집계됐다. 송도미디어밸리에 투자및 입주의향서를 제출한 기업은 다음과 같다. 2천평 매입희망업체=*Hewlett Packard *Sap KOREA 투자희망업체=*인텔 입주의향서 제출=*랜디스-기어코리아 *모토로라 *부륵힐러파커코리아 *스박코리아 *시스코시스템코리아 *아서디리틀코리아 *엘렉스컴퓨터 *코리아제록스 *한국썬마이크로시스템 *한국에이서 *한국요코가와전기 *한국후지쯔 *한국AVID *앤더슨컨설팅 *BT KOREA *ERA Realty ...

    한국경제 | 1998.05.21 00:00

  • [화제인물] 미국 우주왕복선 첫 여선장 콜린스 중령

    ... 미국 공군중령이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미국 우주왕복선 선장에 임명될 것이라고 미 항공우주국(NASA) 관계자가 5일 밝혔다. 올해 41세로 이미 두차례나 우주왕복선에 탑승한 전력이 있는 콜린스 중령은 5일 클린턴 대통령의 부인 힐러리 여사에 의해 미국 최초의 여성 우주왕복선 선장으로 지명될 예정이다. 콜린스 중령은 오는 12월 우주왕복선 컬럼비아호의 선장으로 14억달러짜리 대형 X레이 망원경을 지구궤도로 실어나르는 임무를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NASA 관계자는 ...

    한국경제 | 1998.03.05 00:00

  • 검소 몸에 밴 "한국의 힐러리"..청와대 안주인된 이희호여사

    새로운 청와대 안주인이 된 영부인 이희호 여사는 검소함과 적극적인 내조로 그간의 영부인들과는 다른 면모로 IMF시대의 청와대 안살림을 검소하게 꾸려나갈 것으로 보인다. 이여사의 오랜 이웃이었던 서울 마포구 동교동 주민들에 따르면 이여사는 요즘 웬만한 중산층 주부들도 외면하는 3평규모의 허름한 동네미장원을 10년 가까이 단골로 다녔다고 한다. 또 중산층 주거지인 동교동에서 낡은 오버코트의 헤어진 소매를 감쳐달라며 세탁소에 맡기는 몇 ...

    한국경제 | 1998.02.25 00:00

  • [세계경제포럼] 투자유망지역 아시아 '여전히 1위' .. 표정

    .클린턴 미 대통령의 "지퍼 게이트"스캔들은 다보스에서도 최대의 관심사로 떠올라 2월2일에 있을 힐러리여사의 연설을 "놓쳐서는 안될" 프로그램 목록에 올려놓았다고. 힐러리 여사는 "21세기를 위한 개인과 집단의 우선권"이라는 주제로 연설할 예정이지만 정작 많은 사람들의 관심은 그가 또다시 남편을 변호할 것인가에 쏠려있는 상황. 한편 회의참석자들 사이에서는 이 섹스 스캔들로 인해 미국이 세계를 움직이는 영도력을 포기하고 고립주의로 선회할 ...

    한국경제 | 1998.01.30 00:00

  • 세계 '큰손' 모시기 각축..'다보스 세계경제포럼' 29일 개막

    ... 전망이다. 다보스 회의는 세계 각국의 거물급 정.재계 인사들이 모여 범세계적인 당면과제를 논의하고 실천방안을 모색하는 국제적인 사교모임. 이 자리에는 미국 마이크로소프트의 빌 게이츠 회장을 비롯, 래리 엘리슨 오라클 사장, 힐러리 여사 등 세계의 유력인사 2천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내달 3일까지 계속되는 이번 회의에서는 당초 눈앞으로 다가온 21세기의 새로운 도전에 관한 문제를 중점 토의될 계획이었다. 그러나 지난 6개월여에 걸친 아시아 금융위기의 파장이 ...

    한국경제 | 1998.01.21 00:00

  • [지구촌 확대경] 대우 '양치기 개' 광고 호주서 인기

    호주 대륙에서 대우자동차의 "양치기 개 광고"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영업 경쟁력을 높이는데 톡톡히 한몫 하고 있다. 호주 대우자동차 광고의 주인공은 "캔(Cane)"이라고 부르는 양치기 개로 특수견인 부르힐러와 켈피사이에 태어난 호주산 혼혈 개량종이다. 양의 수가 인구의 10배나 되는 호주에서 양치기 개에 대한 이곳 사람들의 인식은 매우 각별하다. 대우자동차도 호주인들의 마음을 움직이는데 있어 캔 이상의 "적임자"는 없다고 판단하고 ...

    한국경제 | 1997.12.10 00:00

  • [뉴스메이커] 힐러리 클린턴 <미국 퍼스트레이디>

    백악관의 국무장관 힐러리 클린턴-. 미국의 퍼스트레이디 힐러리 클린턴 여사가 국무장관의 일정을 방불케 하는 외국 방문길에 나서 또한번 눈길을 끌고 있다. 힐러리는 8일 파나마를 시작으로 브라질 아르헨티나 베네수엘라 등 중남미 국가를 잇달아 방문한다. 또 바로 이어 대서양 건너 아일랜드로 날아가 평화를 주제로 연설한 후 구 소련에서 분리독립한 공화국들도 차례로 찾을 예정이다. 그녀는 이번 외국 순방에 대해 "국제적인 민주주의 확산을 통해 ...

    한국경제 | 1997.10.07 00:00

  • 미공개 신작 영화 퍼레이드 .. '콜리야' 등 화제작 9편 상영

    ... 최우수감독상의 "변검 (The King of Mask)" (중국), 올해 체코 카를로비바리 국제영화제 그랑프리작 "마 비앙 로즈" (벨기에), 빅투와르티비졸에게 베니스영화제 최연소 여우주연상을 안겨준 "뽀네트" (프랑스), 클린턴 힐러리 미국대통령 부부와 만델라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이 극찬한 "비성 (Cry, the Beloved Country)" (남아공),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선보인 "코카서스의 죄수 (Prisoner of the Mountains)" ...

    한국경제 | 1997.09.08 00:00

  • [단신] 에베레스트산 첫 등정 등산가 힐러리 경 방한

    지난 53년 세계 최초로 에베레스트산(8천5백43m)정상에 올랐던 뉴질랜드 등산가 에드먼드 힐러리경(77)이 28일 대한산악연맹 초청으로 한국을 첫 방문한다. 뉴질랜드에서 산악환경 보호단체인 히말라얀 트러스트재단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힐러리경은 방한기간 동안 한국 에베레스트등정 2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하며 29일 오후 1시 한국일보사 강당에서 "21세기의 산악 환경 보존"이란 제목으로 연설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8월 28...

    한국경제 | 1997.08.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