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1,6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기의 트럼프…공화당 텃밭 내주고, 탄핵조사 불리한 증언 속출

    ... 선거에서 민주당이 공화당을 꺾는 이변이 벌어졌다. 민주당 앤디 베셔 후보는 49.2%를 득표하며 공화당 매트 베빈 주지사(48.8%)를 5100여 표 차로 눌렀다. 켄터키주는 2016년 대선 때 공화당 트럼프 후보가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을 30%포인트 차이로 누른 공화당 강세 지역이다. 게다가 트럼프 대통령은 선거 하루 전날 켄터키주에서 대규모 지원 유세에 나섰다. 공화당이 전력투구를 하고도 패한 것이다. 민주당은 경합 주인 버지니아 상·하원 ...

    한국경제 | 2019.11.07 17:37 | 주용석

  • thumbnail
    2016 대선 때 트럼프가 30%P 승리한 켄터키에서 민주당 승리[주용석의 워싱턴인사이드]

    내년 11월3일 대선을 1년 앞두고 5일(현지시간) 치러진 켄터키주 주지사 선거에서 민주당 후보가 승리를 선언했다. 켄터키주는 2016년 대선 때 도널드 트럼프 당시 공화당 후보가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30%포인트 차로 누른 공화당 강세지역이다. 게다가 트럼프 대통령은 선거 전날까지 켄터키주에서 대규모 지원유세를 벌였다. 민주당은 경합주인 버지니아주 상·하원 선거도 모두 휩쓸었다.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가도에 빨간불이 켜졌다는 분석이 나온다. ...

    한국경제 | 2019.11.07 08:19 | 주용석

  • thumbnail
    美 대선 1년 앞…트럼프는 '오물청소'·민주당은 '탄핵' 승부수 맞불

    ... 펜실베이니아·미시간·위스콘신주 등 4개 주가 핵심 경합주다. 겉으로 드러내지 않고 트럼프를 지지하는 ‘샤이 트럼프’의 위력도 변수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때 여론조사 내내 힐러리 클린턴 당시 민주당 후보에게 뒤졌지만 실제 투표 결과는 정반대였다. 미국 대선은 내년 2월 3일 아이오와주 코커스(당원들만 참여하는 경선)와 2월 11일 뉴햄프셔주 프라이머리(일반인도 참여하는 경선)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막이 오른다. 이어 ...

    한국경제 | 2019.11.03 15:03 | 주용석

  • thumbnail
    시진핑, 아이오와 갈까…'美·中 1단계 합의' 서명 장소 부상

    ... 아이오와주는 미국 내 최대 대두(콩) 집산지로 양국 무역합의가 이뤄지면 가장 큰 수혜가 예상되는 곳이다. 중국이 세계 1위의 콩 수입 국가여서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때 아이오와에서 51.1%를 득표해 41.7%를 얻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누르고 승기를 굳혔다. 아이오와는 또 각 정당의 대선후보를 뽑는 코커스(당원대회)와 프라이머리(예비선거)가 가장 먼저 열리는 곳이다. 이곳에서 이기는 후보가 ‘승기’를 잡는 경우가 ...

    한국경제 | 2019.11.03 14:03 | 김현석

  • 트위터 "정치 광고 중단"…페북과 다른 길

    ... 활용하는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캠프 관계자는 “트위터의 결정은 보수주의자들을 침묵하게 하려는 또 다른 시도”라며 “공화당을 공격하려는 진보 진영의 광고도 막을 것이냐”고 비판했다.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트위터에 “미국과 세계 민주주의를 위해 올바른 결정을 내렸다”며 “가짜 정보를 계속 허용토록 한 페이스북의 결정은 형편없는 것”이라고 썼다. 심은지 기자 summit@ha...

    한국경제 | 2019.10.31 15:03 | 심은지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트럼프는 워런을 이기고 재선된다"

    ... 국영화, 셰일 등 채굴 규제 강화 등을 공약으로 내세우고 있습니다. 뉴욕 증시의 핵심 기업을 모두 흔들수 있습니다. 민주당내에서도 워런을 대선주자로 내세워선 최종 승리 가능성이 낮다는 생각에 대안을 찾고 있는 듯 합니다. 그래서 힐러리 클린턴의 재출마,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의 출마 등에 대한 예상이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런 일이 현실화될 수 있을까요. 콘퍼런스에 나온 한 민주당 내부 인사는 “월가의 희망일 뿐”이라며 “현 ...

    한국경제 | 2019.10.23 06:59 | 김현석

  • 트럼프, '한미FTA 개정'에 "우리에게 환상적 합의"

    ... 전 외국과의 무역합의에 대해 얘기하다가 한미FTA 개정을 거론하면서 "우리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좋게 됐다"고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국은 (개정 전에는) 끔찍한 합의였다. 그 특정 합의에는 힐러리 클린턴의 책임이 있다. 만약 여러분이 그 이름을 들어봤다면 말이다"라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발언은 한미FTA 개정 성과를 부각하면서 클린턴 전 국무장관 등 전임 버락 오바마 행정부를 ...

    한국경제 | 2019.10.22 07:23

  • thumbnail
    [모닝브리핑] 브렉시트 합의안 표결 '불발'…美증시, 미·중협상 낙관에 '상승'

    ... 합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현지시간 21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을 언급하며 "우리에게 환상적인 합의"라고 말했습니다. 개정 전 한미 FTA에 대해 "끔찍한 합의"라면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비판했습니다. 이는 한미FTA 개정 성과를 부각하면서 클린턴 등 전임 버락 오바마 행정부를 깎아내리기 위한 의도론 분석됩니다. ◆ 나루히토 일왕 오늘(22일) 즉위 선언…헌법·세계평화 ...

    한국경제 | 2019.10.22 06:49 | 김예랑

  • 트럼프 "'한미FTA' 개정, 우리에게 환상적인 합의"

    ...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각료회의를 시작하기 전 외국과의 무역합의에 대해 얘기하다가 한미FTA 개정을 거론하면서 이렇게 밝혔다. 그는 "한국은 (개정 전에는) 끔찍한 합의였다. 그 특정 합의에 책임이 있는 사람은 힐러리 클린턴"이라며 "만약 여러분이 그 이름을 들어봤다면 말이다"라고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비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한국은 경제와 무역합의의 관점에서 우리가 생각해보던 것보다 훨씬 더 ...

    한국경제 | 2019.10.22 06:03 | 김예랑

  • thumbnail
    공공과 민간의 협력사업 중재 기관 유료

    (이진호 캠퍼스 잡앤조이 기자) 글로벌 컨설팅회사 플래시먼힐러드(FH)코리아의 이지윤(54) 이해관계자센터장은 서울시설공단 33년 역사 최초로 여성 CEO를 맡았다. 그가 공단과 인연을 맺을 수 있었던 것은 PR 업계에서만 20년가량 일한 경력이 밑바탕이 됐다. 이 센터장은 “시설 관리 중심이었던 서울시설공단이 시설에 콘텐츠를 담기 시작했다”며 “시설을 마케팅하고 수익을 올리는 민간 전문가가 필요했는데, 내 경력이 ...

    모바일한경 | 2019.10.21 13:54 | 한경 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