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2,8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한미FTA 개정'에 "우리에게 환상적 합의"

    ... 전 외국과의 무역합의에 대해 얘기하다가 한미FTA 개정을 거론하면서 "우리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좋게 됐다"고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국은 (개정 전에는) 끔찍한 합의였다. 그 특정 합의에는 힐러리 클린턴의 책임이 있다. 만약 여러분이 그 이름을 들어봤다면 말이다"라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발언은 한미FTA 개정 성과를 부각하면서 클린턴 전 국무장관 등 전임 버락 오바마 행정부를 ...

    한국경제 | 2019.10.22 07:23

  • thumbnail
    [모닝브리핑] 브렉시트 합의안 표결 '불발'…美증시, 미·중협상 낙관에 '상승'

    ... 합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현지시간 21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을 언급하며 "우리에게 환상적인 합의"라고 말했습니다. 개정 전 한미 FTA에 대해 "끔찍한 합의"라면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비판했습니다. 이는 한미FTA 개정 성과를 부각하면서 클린턴 등 전임 버락 오바마 행정부를 깎아내리기 위한 의도론 분석됩니다. ◆ 나루히토 일왕 오늘(22일) 즉위 선언…헌법·세계평화 ...

    한국경제 | 2019.10.22 06:49 | 김예랑

  • 트럼프 "'한미FTA' 개정, 우리에게 환상적인 합의"

    ...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각료회의를 시작하기 전 외국과의 무역합의에 대해 얘기하다가 한미FTA 개정을 거론하면서 이렇게 밝혔다. 그는 "한국은 (개정 전에는) 끔찍한 합의였다. 그 특정 합의에 책임이 있는 사람은 힐러리 클린턴"이라며 "만약 여러분이 그 이름을 들어봤다면 말이다"라고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비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한국은 경제와 무역합의의 관점에서 우리가 생각해보던 것보다 훨씬 더 ...

    한국경제 | 2019.10.22 06:03 | 김예랑

  • thumbnail
    Premium 공공과 민간의 협력사업 중재 기관

    (이진호 캠퍼스 잡앤조이 기자) 글로벌 컨설팅회사 플래시먼힐러드(FH)코리아의 이지윤(54) 이해관계자센터장은 서울시설공단 33년 역사 최초로 여성 CEO를 맡았다. 그가 공단과 인연을 맺을 수 있었던 것은 PR 업계에서만 20년가량 일한 경력이 밑바탕이 됐다. 이 센터장은 “시설 관리 중심이었던 서울시설공단이 시설에 콘텐츠를 담기 시작했다”며 “시설을 마케팅하고 수익을 올리는 민간 전문가가 필요했는데, 내 경력이 ...

    모바일한경 | 2019.10.21 13:54 | 한경 매거진

  • 무디스, 트럼프 재선 전망…민주당 후보는 워런 유력

    ... 등 세 가지 변수를 기반으로 한 경제모델을 적용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구체적으로 트럼프 대통령은 내년 대선에서 선거인단 기준 324명 대 214명으로 민주당 후보를 누를 것으로 예상됐다. 2016년 대선 때 트럼프 대통령과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가 확보한 선거인단 수는 304명 대 227명이었다. 세 가지 경제모델 가운데 체감경기 모델만 적용하면 351 대 187, 주식시장 모델만 적용하면 289 대 249, 실업률 모델만 적용하면 332 대 206으로 ...

    한국경제 | 2019.10.16 14:41 | 주용석

  • thumbnail
    [책마을] 세계 권위주의 광풍, 그 뒤에는 푸틴이 있었다

    ... 분리주의자들도 지원했다. 특히 탄핵 논의까지 몰고온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러시아의 유착에 관한 구체적 증거들은 놀랄 만하다. 푸틴은 사실상 파산한 부동산 개발업자였던 트럼프를 성공한 사업가로 둔갑시키고 2016년 미국 대선 땐 힐러리 클린턴을 겨냥한 가짜뉴스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구글에 퍼뜨렸다. 그 결과 사실과 허구가 정반대로 뒤집히고 주류언론 대신 가짜뉴스가 여론을 주도했다. 투표에 참여한 1억3700만 명의 미국인 중 1억2600만 명이 페이스북에서 ...

    한국경제 | 2019.10.10 17:20 | 서화동

  • 美 '우크라 스캔들' 내부 고발자 더 있다…트럼프 "마녀사냥"

    ... 백악관과 마이크 펜스 부통령에게까지 관련 문서 제출을 요구하는 등 탄핵조사에 고삐를 죄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도 이날 트윗을 통해 반격에 나섰다. 그는 내부고발자에 대해 “모두 오바마(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사기꾼 힐러리(힐러리 클린턴)를 지지한다”며 “마녀사냥”이라고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에도 “또 다른 내부고발자가 ‘딥 스테이트(숨은 기득권 세력)’에서 오고 있고 역시 간접정보를 ...

    한국경제 | 2019.10.07 14:54 | 주용석

  • thumbnail
    [천자 칼럼] '가짜뉴스'와 '반역죄'

    ...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서 가장 많이 나오는 말을 꼽는다면 ‘가짜뉴스(fake news)’일지 모른다. 툭하면 트윗을 날리며 직접 여론전을 펴는 그는 불리한 기사가 나오면 가짜뉴스라고 몰아세운다. 트럼프-힐러리 클린턴이 대결한 2016년 선거를 계기로 가짜뉴스가 사회적 관심사가 됐던 것도 기억할 만하다. 일상화된 SNS는 가짜뉴스의 생성-복제·재생산-전파·확산에 좋은 토양이 됐다.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 ...

    한국경제 | 2019.10.01 17:40 | 허원순

  • 트럼프, 호주 총리도 압박…'제 2의 우크라 스캔들'

    ... ‘우크라이나 스캔들’처럼 호주 총리와의 통화도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러시아 스캔들의 계기는 2016년 미 대선 때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미 연방수사국(FBI)은 러시아의 미 대선 개입 의혹을 조사했다. 러시아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선후보에게 타격을 주기 위해 트럼프 캠프와 접촉했다는 게 의혹의 핵심이었다. 당시 제보자가 호주 관리로 알려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공모 의혹을 부인했지만 2017년 1월 취임 이후 최근까지 러시아 스캔들로 곤욕을 ...

    한국경제 | 2019.10.01 14:02 | 주용석

  • 트럼프 행정부 '힐러리 이메일 스캔들' 재조사…"정치적 동기 의혹"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이른바 ‘이메일 스캔들’ 관련 전현직 국무부 직원들을 대거 조사 중인 것으로 드러났다. 2016년 7월 미 연방수사국(FBI)가 불기소 권고 처분한 사안이라 일각에선 트럼프 행정부가 ‘탄핵 물타기’를 위해 옛 스캔들을 재점화하려 한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28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미 국무부는 지난달부터 클린턴 전 ...

    한국경제 | 2019.09.29 22:45 | 선한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