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13,8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찬조연설자들 메시지, '바이든은 좋은 사람' 부각 올인

    인간적 면모·공감능력 띄우기…코로나 위기 속 트럼프 리더십과 차별화 주력 4년전 트럼프 '힐러리 낙인' 전략 재연 경계하며 '노망·좌파 프레임'에 맞불 지난 17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미국 민주당 전당대회에 등장한 수많은 찬조연설자의 공통된 메시지는 '조 바이든=좋은 사람'이라는 프레임으로 수렴된다. 바이든 전 부통령에 대한 나쁜 이미지를 덧씌우려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전략에 휘말리지 않는 동시에 트럼프 리더십과의 차별화를 ...

    한국경제 | 2020.08.20 08:15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힐러리 "트럼프가 더 나았다면 좋았을 것…바이든 뽑으라"

    "미국에 많은 비통한 일 있어…팬데믹 이전에 많은 것 부서져" 트럼프 맹공 "많은 사람이 내게 '트럼프가 얼마나 위험한지 몰랐다' 말해…투표하라" 2016년 미국 대선에서 민주당 후보로 나섰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19일(현지시간) 4년 전 자신을 꺾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실정을 정면 비판했다. 그러면서 이번 대선에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뽑기 위해 투표에 나설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CNN방송 등 미 언론에 따르면 클린턴 전 ...

    한국경제 | 2020.08.20 07:39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대권고지 향한 바이든 일단 앞서지만…열성층은 트럼프에 밀려

    ... 지지자의 60%가량은 주된 지지 이유로 트럼프 대통령 반대를 위해서라는 이유를 꼽았다. 반면 트럼프 지지자의 4분의 3가량은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을 위해서라고 답해 대조를 이뤘다. 민주당은 2016년 대선 때 당내 경선을 벌인 힐러리 클린턴 후보와 버니 샌더스 상원 의원이 화학적 결합에 실패한 아픈 기억이 있다. 당시 샌더스 지지층의 투표 포기가 대선 패배의 원인 중 하나로 종종 지적됐다. 물론 이번에는 샌더스 의원이 일찌감치 바이든 지지를 선언하고 2016년처럼 ...

    한국경제 | 2020.08.19 11:41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바이든, 역경딛고 3수끝 대권도전…미 최고령 대통령되나

    ... 대선 주자로 거론됐고 실제 1988년과 2008년에는 출사표를 던졌다. 하지만 경선에서 고배를 마셔 최종 후보가 되지는 못했다. 2008년 경선에선 오바마에게 패했지만, 러닝메이트로 지명돼 본선을 함께 치렀다. 바이든은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민주당 후보로 선출된 2016년 대선 때도 출마를 검토했지만 나서지는 않았다. 40대에 대권 도전 의사를 밝혔던 바이든은 이제 30여년의 세월을 거쳐 미 역사상 최고령 대통령에 도전한다. ◇ 전통적 민주 ...

    한국경제 | 2020.08.19 11:40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트럼프 "바이든 되면 불법이민 홍수" 이틀째 격전지 찾아 맹공

    ... 대통령은 오전에는 민주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본거지인 위스콘신주 옆 접전지 아이오와주를 찾기도 했다. 그는 민주당 전당대회 첫날인 전날에는 위스콘신주와 미네소타주를 찾아 연설, 바이든을 비난하며 강력한 견제에 나섰다. 위스콘신주는 지난 대선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1%포인트 차이로 이긴 격전지이자 올해 대선의 경합주로 꼽히는 곳이다. 미네소타주는 4년 전 트럼프가 근소한 차이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에게 패한 탈환 대상 지역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9 09:06 | YONHAP

  • thumbnail
    미 상원 "트럼프 측근, 2016년 대선때 러 정보장교와 협력"

    ... 외신에 따르면 정보위는 이날 2년반 가량 조사를 마치고 공개한 950쪽이 넘는 보고서를 통해 "매너포트가 방첩 활동의 중대한 위협이 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러시아 측이 2016년 대선 때 트럼프 대통령의 당선을 바라고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 캠프에서 해킹한 수천통의 이메일을 위키리크스를 통해 폭로하는 등 선거에 개입했음은 특검 수사를 통해 이미 알려진 내용이다. 또 매너포트는 특검 수사 과정에서 이전의 불법 대외 로비를 비롯한 다른 혐의가 드러나 유죄를 ...

    한국경제 | 2020.08.19 07:17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전면등장한 아내 질…바이든 움직이는 '파워우먼' 스포트라이트

    ... 내다봤다. 잠재적 퍼스트레이디로서 중요한 순간이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바이든 전 부통령의 당선시 부인 질 바이든 여사가 어떠한 상의 퍼스트레이디가 될지와 관련, 랜디 웨인가튼 미국교사연맹 회장은 미셸 오바마와 엘리너 루스벨트, 힐러리 클린턴을 섞어놓은 조합이 될 것이라고 WP에 전했다. 이들 모두 교육에 대한 열정이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 WP는 바이든 여사가 현 퍼스트레이디인 멜라니아 트럼프 여사보다는 훨씬 더 대중적이고 활발하게 움직일 것이라고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0.08.19 01:56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빌 클린턴에게 주어진 시간은 단 5분…"36년만에 구경꾼 전락"

    ... 없었다. NYT는 클린턴 전 대통령의 이번 연설을 가리켜 "나중에 생각나서 덧붙인 순서나 마찬가지", "눈 깜박하는 사이에 놓칠 수 있는 순간"이라는 등의 수식어로 세월이 무상함을 묘사하기도 했다. 불과 4년 전만 해도 아내인 힐러리 클린턴 당시 대선후보의 곁을 지키던 그의 역할이 급격히 축소된 것은 세대 차이가 아니라 이념 차이 때문이라고 신문은 분석했다. 올해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보다 여전히 3살 젊은 클린턴 전 대통령은 현직 시절 '제3의 길'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8.19 00:33 | YONHAP

  • thumbnail
    미셸·샌더스 "트럼프가 美 민주주의 파괴…대통령 자격 없어"

    ... 대통령과 부통령으로 선출해야 한다”며 “실패의 대가는 상상하기엔 너무도 크다”고 했다. 자칭 ‘민주적 사회주의자’인 샌더스는 4년 전에도 민주당 대선후보 자리를 놓고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막판까지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샌더스는 그해 전당대회에서 민주당 대선후보로 확정된 힐러리를 지지하긴 했지만, 경선 과정에서 앙금이 쌓인 샌더스 지지층은 힐러리를 전폭 지지하지 않았고 그 결과 민주당은 대선에서 ...

    한국경제 | 2020.08.18 17:24 | 주용석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극좌의 꼭두각시"…트럼프, 격전지 찾아 바이든 난타

    2016년 힐러리에 내준 미네소타 이어 민주당 전대 열리는 위스콘신 방문 상대당 전당대회 존중 전통 깨고 연설 상당량 바이든 공격하며 집중견제 미국 민주당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대선후보로 확정하는 전당대회의 첫날인 1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격전지를 잇따라 찾으며 집중 견제했다. 그중 한 곳은 공교롭게도 민주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위스콘신주였다. 통상 '남의 집 축제' 때는 주목받을 만한 언행을 하지 않으며 존중하는 ...

    한국경제 | 2020.08.18 15: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