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13,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극좌의 꼭두각시"…트럼프, 격전지 찾아 바이든 난타(종합)

    2016년 힐러리에 내준 미네소타 이어 민주당 전대 열리는 위스콘신 방문 상대당 전당대회 존중 전통 깨고 연설 상당량 바이든 공격하며 집중견제 미국 민주당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대선후보로 확정하는 전당대회의 첫날인 1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격전지를 잇따라 찾으며 집중 견제했다. 그중 한 곳은 공교롭게도 민주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위스콘신주였다. 통상 '남의 집 축제' 때는 주목받을 만한 언행을 하지 않으며 존중하는 것이 미 ...

    한국경제 | 2020.08.18 09:01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트럼프에 계속 앞서…"24년만에 가장 큰 격차"

    ... 8~9% 앞선다면서 24년 전인 1996년 빌 클린턴 대통령이 공화당 밥 돌 후보와 붙었을 때 두 자릿수 우세를 유지한 이래 가장 크고 오래 지속하는 우위라고 평가했다. 반면 보수 성향 폭스뉴스는 "4년 전 대선 때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전국 단위 여론조사에서 6%포인트 차로 트럼프 대통령을 앞섰지만 대선에서 졌다"며 "민주당은 현 단계에서 지나치게 자신만만해선 안 된다는 경고를 받아왔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

    한국경제TV | 2020.08.18 06:24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트럼프, 존중 관행 깨고 격전지 날아가 바이든 난타

    2016년 힐러리에 내준 미네소타 이어 민주당 전대 열리는 위스콘신 방문 "급진좌파의 꼭두각시" 연설 상당부분 바이든 공격에 할애하며 집중견제 미국 민주당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을 대선후보로 확정하는 전당대회의 첫날인 1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격전지를 잇따라 찾으며 집중 견제했다. 그중 한 곳은 민주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위스콘신주였다. 통상 '남의 집 축제' 때는 주목받을 만한 언행을 하지 않으며 존중하는 것이 미 정가의 전통이지만 ...

    한국경제 | 2020.08.18 06:11 | YONHAP

  • thumbnail
    [고침] 국제([미 민주 전대] 4년전 후보 힐러리 "가장 중…)

    [미 민주 전대] 4년전 후보 힐러리 "가장 중요한 대선…심판의 순간" 싱크탱크 행사 발언…바이든의 러닝메이트 해리스 선택 칭찬 지난 2016년 미국 대선에 민주당 후보로 나서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맞붙었다가 패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17일(현지시간) 올해 대선에 대해 "아주 오랜만에 가장 중요한 대선"이라고 강조했다.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클린턴 전 장관은 민주당 대선후보 공식 지명을 위한 전당대회가 시작된 이 날 미 싱크탱크 ...

    한국경제 | 2020.08.18 05:52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4년전 후보 힐러리 "가장 중요한 대선…심판의 순간"

    싱크탱크 행사 발언…바이든의 러닝메이트 해리스 선택 칭찬 지난 2016년 미국 대선에 민주당 후보로 나서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맞붙었다가 패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17일(현지시간) 올해 대선에 대해 "아주 오랜만에 가장 중요한 대선"이라고 강조했다.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클린턴 전 장관은 민주당 대선후보 공식 지명을 위한 전당대회가 시작된 이 날 미 싱크탱크 애틀랜틱 카운슬이 주최한 화상 행사 발언에서 "지금은 심판의 순간"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8.18 05:25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여론조사서 바이든 우위 지속…일부 경합 결과도

    ... 앞선다면서 24년 전인 1996년 빌 클린턴 대통령이 공화당 밥 돌 후보와 붙었을 때 두 자릿수 우세를 유지한 이래 가장 크고 오래 지속하는 우위라고 평가했다. 반면 보수 성향 폭스뉴스는 "4년 전 대선 때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전국 단위 여론조사에서 6%포인트 차로 트럼프 대통령을 앞섰지만 대선에서 졌다"며 "민주당은 현 단계에서 지나치게 자신만만해선 안 된다는 경고를 받아왔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8 04:43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2016년 힐러리-샌더스 분열악몽 재연 안돼"…단합 역점

    ... 대선일에 패배한 데는 지지층 분열이 큰 원인으로 작용했다는 인식 때문이다. 가장 신경을 쏟는 부분 중 하나는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의 지지층을 껴안는 것이다. 무소속인 샌더스 의원은 2016년 대선 때 민주당 경선에 뛰어들어 힐러리 후보와 한때 양자구도를 형성할 정도로 파괴력을 보였지만 결국 패배했다. 그러나 문제는 두 사람이 대립적 관계 속에 불협화음을 노출했다는 점이었다. 샌더스 지지층은 민주당이 힐러리 후보에게 유리하게 경선을 진행한다는 불만이 ...

    한국경제 | 2020.08.18 02:28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대] 풍선·환호 없는 화상 전대…'거대한 줌콜' 흥행 성공할까

    ... 4∼5개 가량의 주요 연설은 생방송으로 진행되지만 첫날인 이날 등장하는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부인 미셸 오바마 여사의 경우 미리 연설을 녹화한 상태라고 한다. 4년 전 대선후보에서 이번엔 찬조연설자로 전대에 '구원등판'하는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경우 생방송으로 연설을 진행할 예정이지만 남편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의 연설은 녹화중계된다. 전체적으로 이번 행사의 총 진행 시간은 전통적인 전대에 비해 16시간이 단축되는 것이라고 한다. 그만큼 정해진 ...

    한국경제 | 2020.08.18 02:11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전당대회 오늘 개막…바이든 18일 대선후보 지명

    ... 오카시오코르테스 하원의원 등이 연설한다. 바이든 전 부통령의 부인 질 바이든 여사도 연단에 오른다. 셋째 날인 19일에는 바이든의 러닝메이트인 카멀라 해리스 상원의원을 부통령 후보로 지명한다. 오바마 전 대통령과 2016년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이 연설자로 나선다. 마지막 날인 20일에는 바이든 전 부통령이 정치적 고향인 델러웨어에서 후보직 수락 연설을 하는 것으로 대미를 장식한다. 수락 연설에 앞서 피트 부티지지 전 ...

    한국경제 | 2020.08.17 13: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바이든 대관식'에 맞불…"유튜브 광고 96시간 도배"

    ... 하원의장 등 민주당 ‘빅샷’과 버니 샌더스, 엘리자베스 워런, 피터 부티지지 등 바이든과 경선에서 맞붙었던 후보들이 총출동해 바이든을 ‘옹립’한다. 2016년 대선 후보로 트럼프에게 석패한 힐러리 클린턴, 오바마 전 대통령 부인 미셸 오바마, 바이든의 부인 질 바이든도 지지연설자로 나선다. 당내 주류인 중도파와 최근 급속히 세를 불리고 있는 진보 성향 인사들까지 모두 반(反)트럼프 깃발 아래 바이든을 중심으로 똘똘 뭉치는 모습이다. ...

    한국경제 | 2020.08.16 17:43 | 주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