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13,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불편한 관계' 흑인의원 별세에 조기 게양·짧은 트윗(종합)

    ... 대통령으로 선출됐을 때 취임식 연단에서 선서하기 전에 나는 그를 껴안고 그의 희생 덕분에 내가 거기에 있다고 말했다. 나는 그의 어깨 위에 서있다고 그에게 말했다"며 애도했다.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도 성명에서 "그는 언제나 우리가 어디를 향할지, 어디로 가야할지를 알고 있었던 도덕적 잣대였다"고 말했고, 2016년 민주당 대선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트윗에서 루이스를 "가장 진정한 애국자"라고 기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9 06:0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빌 클린턴·아들 부시 초상화 창고로 '유배'

    ... 대한 불만을 표출해왔다. 존 볼턴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회고록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아버지 부시(조지 H. W. 부시)와 아들 부시 전 대통령을 모두 경멸했다고 밝혔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에서 경쟁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남편이기도 한 클린턴 전 대통령을 형편없는 대통령이었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의 초상화가 있던 공간에는 시어도어 루스벨트 전 대통령의 초상화가 들어왔고, 아들 부시 대통령의 초상화는 윌리엄 맥킨리 ...

    한국경제 | 2020.07.18 18:20 | YONHAP

  • thumbnail
    기밀브리핑 받는 바이든…러시아·중국 '쌍끌이 대선개입' 경고

    ... 대선주자로서 정보기관의 기밀브리핑을 받기 시작했다는 점도 주목할 대목이다. 미 정보기관들은 순조로운 대통령 직무 인수인계를 위해 주요 정당 대선후보에게 정보브리핑을 진행한다. 지난 2016년 대선 당시 트럼프 공화당 후보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도 각각 브리핑을 받은 바 있다. 다만 바이든 전 부통령은 기밀브리핑이 시작된 시점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기밀브리핑은 미국 정보기관을 총괄하는 국가정보국(DNI)이 진행하는 것으로, 윌리엄 ...

    한국경제 | 2020.07.18 17:3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4년전에도 대선 앞두고 캠프 재정비…이번에도 통할까

    ... 지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난 15일(현지시간) 대선캠프 선거대책 본부장 교체는 2016년 대선 때와 판박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당시에도 지지율 하락으로 고전하고 있던 그는 캠페인 지도부를 전격 교체해 결국 대선 당일 힐러리 클린턴 당시 민주당 후보에게 '역전승'을 거뒀다. 하지만 올해에는 이런 전략이 통하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고 AP통신이 16일 분석했다. 통신은 트럼프 캠페인의 상황이 4년 전과 매우 다르며, 무엇보다 트럼프 대통령 자신의 입지가 달라졌다고 ...

    한국경제 | 2020.07.17 10:34 | YONHAP

  • thumbnail
    지지율 격차 6%p…바이든, 6개 경합주서 트럼프 앞서

    ... 실시된 같은 여론조사에서의 6%포인트 격차(바이든 전 부통령 50%, 트럼프 대통령 44%)와 동일하다. 약 한 달 전(6월 12~14일) 조사에서는 격차가 3%포인트였다. 이들 6개 주는 트럼프 대통령이 2016년 대선 때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근소한 표 차로 이긴 곳이다. 지난 3~4월까지만 해도 이들 경합 주 대부분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우위를 유지했지만, 전세가 역전됐다. 이번 조사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은 애리조나주(51% 대 45%), 플로리다주(50% ...

    한국경제TV | 2020.07.16 09:27

  • thumbnail
    6개 경합주서 계속 밀리는 트럼프…"바이든과 6%P 격차"

    ... 실시된 같은 여론조사에서의 6%포인트 격차(바이든 전 부통령 50%, 트럼프 대통령 44%)와 동일하다. 약 한 달 전(6월 12~14일) 조사에서는 격차가 3%포인트였다. 이들 6개 주는 트럼프 대통령이 2016년 대선 때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근소한 표 차로 이긴 곳이다. 지난 3~4월까지만 해도 이들 경합 주 대부분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우위를 유지했지만, 전세가 역전됐다. 이번 조사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은 애리조나주(51% 대 45%), 플로리다주(50% ...

    한국경제 | 2020.07.16 08:50 | YONHAP

  • thumbnail
    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확장팩 전용 캐릭터 공개

    ... 확장팩 캐릭터는 '리니지2 레볼루션' 시나리오 초창기 4개 종족을 대표하는 영웅들로 구성됐으며, 각각의 스토리를 갖고 있다. 휴먼 영웅 '한드 반 홀터'는 탱커로, 기사단장이며, 엘프 영웅 '세리스 윈드워커'는 평화주의자 힐러로 엘프들의 여왕이다. 다크엘프 영웅 '하르켄 헤이츠'는 궁수로 종족의 배신자라는 스토리를, 드워프 영웅 '마프넬'은 쌍검을 쓰는 근접딜러로 안타라스로 명예를 잃은 부모님을 위해 전장을 나가는 캐릭터다. 넷마블네오 박태욱 개발총괄PD는 ...

    게임톡 | 2020.07.15 10:38

  • thumbnail
    "노 마스크 수업 vs 위험천만"…미 학교로 번진 마스크 논쟁

    ... 크지 않기 때문에 교실에서 마스크를 착용하고 사회적 거리 두기를 하는 것은 "과학에 근거하지 않으며 심지어 해로울 수도 있다"고 교육위는 주장했다. 이러한 권고안이 나오자 학부모들의 의견은 엇갈렸다. 세 아이를 둔 학부모인 힐러리 샐웨이는 "아이들은 정상적으로 서로 어울리며 상호 작용을 해야 한다"며 "마스크를 쓰고 우리 아이들이 학교에서 제대로 생활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반면 두 아이의 엄마인 브룩 애스턴 하퍼는 "마스크 착용은 최소한의 ...

    한국경제 | 2020.07.15 05:54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독트린…"집권 첫날 코로나국제공조·파리협약 복귀선언"

    ... 보인다고 악시오스는 보도했다. 국제무대에서 트럼피즘(트럼프주의)을 되돌리겠다는 약속이 그 출발점이라는 것이다. 악시오스는 바이든 외교정책팀의 핵심 멤버들은 오바마 행정부에 몸담았던 인사들이라며 블링큰 전 국무부 부장관,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참모 출신의 제이크 설리번, 수전 라이스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서맨사 파워 전 유엔 미국대사, 바이든의 부통령 시절 참모였던 마이크 도닐런과 톰 도닐런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등 도닐런 형제, 줄리 스미스 전 ...

    한국경제 | 2020.07.15 02:21 | YONHAP

  • 트럼프 '공화당 텃밭' 텍사스도 위태

    ... 펼쳤다. CNN은 지난달 초 이후 발표된 8건의 텍사스주 여론조사에서 바이든이 트럼프 대통령보다 평균 0.3%포인트 높은 지지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텍사스는 공화당 아성이다. 2016년 대선 때 당시 공화당 후보이던 트럼프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9%포인트 차이로 꺾은 곳이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인종 차별 항의 시위 등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하면서 텍사스주에서마저 승리를 장담하기 어렵게 된 것으로 분석된다. ...

    한국경제 | 2020.07.13 16:52 | 주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