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9,8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힐러리가 빌 클린턴과 결혼 안했다면" 훌루, 가상 드라마 제작

    온라인 동영상 업체 훌루, 드라마로 '힐러리 야망' 재조명 힐러리 로댐 클린턴 전 미국 국무장관이 빌 클린턴 전 대통령과 결혼하지 않았다면 어떻게 됐을까. 미국의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업체 훌루가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소재로 가상 역사 드라마를 제작하기로 했다고 22일(현지시간) 미 연예매체 버라이어티가 보도했다. '로댐'은 작가 커티스 시튼펠드가 올해 5월 출간한 동명의 대안 역사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다. 이 소설은 출간 즉시 ...

    한국경제 | 2020.07.23 10:00 | YONHAP

  • thumbnail
    [미 대선 D-100] 트럼프 또 이변 만들까…현재 여론은 바이든 우세

    ... 트럼프를 지지하고 주요 경합주도 차지하는 결과로 이어졌다. 이번에도 경합주와 러스트 벨트의 표심은 승패를 가를 변수가 될 전망이다. ◇ 4년 전과 닮은 꼴 다른 꼴…'샤이 트럼프'·'바이든 50%대 지지율' 4년 전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는 여론조사에서 트럼프 후보를 앞섰지만 고배를 마셨다. 이를 놓고 트럼프 지지층인 저학력 백인의 대표성은 과소평가된 반면 클린턴 지지층인 흑인·이민자의 대표성은 과대평가된 것 아니냐는 견해가 제기됐다. 침묵하는 트럼프 ...

    한국경제 | 2020.07.23 08:00 | YONHAP

  • thumbnail
    트위터, '극우 음모론 그룹' 큐어넌 계정 무더기 폐쇄

    ... 연결됐다고 주장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대통령에 출마한 것도 딥 스테이트 집단으로부터 미국을 구하기 위해서라는 것이 이들이 주장이다. 황당하게 들릴 수 있지만, 이들의 음모론은 인터넷을 통해 급속하게 확산했다. 힐러리 클린턴 전 장관이 워싱턴DC에 위치한 피자가게 지하실에서 인신매매한 아동을 학대하고, 악마숭배 의식까지 치른다는 '피자 게이트'도 이들의 작품이다. 실체가 없는 음모론이지만 지난 2016년에는 한 남성이 피자 게이트를 직접 조사하겠다며 ...

    한국경제 | 2020.07.22 15:24 | YONHAP

  • thumbnail
    미, 대선 '외세 개입' 경계령…러·중·북·이란 4개국 거론(종합)

    ... 전했다. 민주당의 정확한 우려는 불분명했지만, 트럼프 당선 이후 러시아가 미국에 혼란을 심으려 한다는 것은 올 대선에서도 진행 중이라는 우려가 있다고 AP는 전했다. 지난 대선 지난 대선 직전 민주당 전국위원회(DNC)와 힐러리 클린턴 대선 후보 캠프의 이메일 수천 건이 해킹돼 폭로 전문 사이트인 위키리크스를 통해 폭로됐다. 그 배후에 러시아 군 정보기관이 있었고, 이는 트럼프를 돕고 클린턴 후보를 타격하기 위한 것으로 미 정보당국 등은 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7.21 16:31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선거개입은 적대행위"…대선 앞두고 러·중에 경고장

    ... 요청했다. 민주당의 정확한 우려는 불분명했지만, 트럼프 당선 이후 러시아가 미국에 혼란을 심으려 한다는 것은 올 대선에서도 진행 중이라는 우려가 있다고 AP는 전했다. 지난 대선 지난 대선 직전 민주당 전국위원회(DNC)와 힐러리 클린턴 대선 후보 캠프의 이메일 수천 건이 해킹돼 폭로 전문 사이트인 위키리크스를 통해 폭로됐다. 그 배후에 러시아 군 정보기관이 있었고, 이는 트럼프를 돕고 클린턴 후보를 타격하기 위한 것으로 미 정보당국은 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7.21 11:57 | YONHAP

  • thumbnail
    트럼프의 '바이든 유색인종 지지층 갉아먹기'…2016년과 판박이

    ... 과반의 표를 차지하려는 게 아니다"라며 "바이든의 '밑천'인 유색인종이 지금보다 바이든에게 적게 투표하게 하려는 것"이라고 진단했다. 트럼프 캠프는 2016년 대선에서도 같은 전략으로 성공을 거둔 전력이 있다. 이들은 당시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가 과거 형사범죄 강경 대응 법안에 찬성한 점을 강조하는 캠페인을 벌였다. 그 결과 그해 대선에서 흑인 투표율은 60%를 기록해 직전 대선의 67%에서 급락한 것으로 퓨리서치센터는 집계했다. 약 20년 만에 미 ...

    한국경제 | 2020.07.20 16:3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불편한 관계' 흑인의원 별세에 조기 게양·짧은 트윗(종합)

    ... 대통령으로 선출됐을 때 취임식 연단에서 선서하기 전에 나는 그를 껴안고 그의 희생 덕분에 내가 거기에 있다고 말했다. 나는 그의 어깨 위에 서있다고 그에게 말했다"며 애도했다.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도 성명에서 "그는 언제나 우리가 어디를 향할지, 어디로 가야할지를 알고 있었던 도덕적 잣대였다"고 말했고, 2016년 민주당 대선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트윗에서 루이스를 "가장 진정한 애국자"라고 기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9 06:0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빌 클린턴·아들 부시 초상화 창고로 '유배'

    ... 대한 불만을 표출해왔다. 존 볼턴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회고록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아버지 부시(조지 H. W. 부시)와 아들 부시 전 대통령을 모두 경멸했다고 밝혔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에서 경쟁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남편이기도 한 클린턴 전 대통령을 형편없는 대통령이었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의 초상화가 있던 공간에는 시어도어 루스벨트 전 대통령의 초상화가 들어왔고, 아들 부시 대통령의 초상화는 윌리엄 맥킨리 ...

    한국경제 | 2020.07.18 18:20 | YONHAP

  • thumbnail
    기밀브리핑 받는 바이든…러시아·중국 '쌍끌이 대선개입' 경고

    ... 대선주자로서 정보기관의 기밀브리핑을 받기 시작했다는 점도 주목할 대목이다. 미 정보기관들은 순조로운 대통령 직무 인수인계를 위해 주요 정당 대선후보에게 정보브리핑을 진행한다. 지난 2016년 대선 당시 트럼프 공화당 후보와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도 각각 브리핑을 받은 바 있다. 다만 바이든 전 부통령은 기밀브리핑이 시작된 시점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기밀브리핑은 미국 정보기관을 총괄하는 국가정보국(DNI)이 진행하는 것으로, 윌리엄 ...

    한국경제 | 2020.07.18 17:3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4년전에도 대선 앞두고 캠프 재정비…이번에도 통할까

    ... 지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난 15일(현지시간) 대선캠프 선거대책 본부장 교체는 2016년 대선 때와 판박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당시에도 지지율 하락으로 고전하고 있던 그는 캠페인 지도부를 전격 교체해 결국 대선 당일 힐러리 클린턴 당시 민주당 후보에게 '역전승'을 거뒀다. 하지만 올해에는 이런 전략이 통하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고 AP통신이 16일 분석했다. 통신은 트럼프 캠페인의 상황이 4년 전과 매우 다르며, 무엇보다 트럼프 대통령 자신의 입지가 달라졌다고 ...

    한국경제 | 2020.07.17 10:34 | YONHAP